전체뉴스 46281-46290 / 46,4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마닐라/케손시 화산피해 확산

    지난 9일부터 분출하기 시작한 필리핀 피나투보화산이 15일 폭발을 계속하면서 화산석이 인근 클라크 미공군기지를 덮었으며 지진과 태풍이 함께 발생, 곳곳의 교량이 붕괴되고 고속도로가 두절되는등 피해가 확산되고 있다. 이곳 화산전문가들은 피나투보화산이 지난 24시간동안 모두 16차례 폭발을 일으켰으며 화산곳곳에 거대한 균열이 나타나 "대재앙"을 몰고올 주폭발이 임박했다고 경고했다. 이날 화산폭발과 태풍으로 인해 마닐라와케손시티, 수빅만 해군기지 ...

    한국경제 | 1991.06.16 00:00

  • 소.미.일에서 연쇄지진 발생

    한국외국어대는 14일 이강혁총장의 주재로 교무위원회를 열고 학칙에 학사경고 및 제적 규정을 신설하는등 학칙을 대폭 강화했다. 외대는 이날 새로 마련한 학칙개정안에서 학기당 학점평균이 C학점미만인 학생에 학사경고를, 학사경고를 4회 이상받은자에 대해서는 학사제적을 각각 할수 있도록 했다. 외대는 이에따라 학칙개정안에 대한 교육부의 승인을 얻는대로 오는 2학기부터 학사운영에 적용,시행할 예정이다. 외대는 이와함께 장학금 지급규정을 고쳐...

    한국경제 | 1991.06.15 00:00

  • 필리핀 피나투보화산 어제 폭발 6차례

    ... 상공으로 치솟아 원자탄이 폭발한 모양으로 불길한 형상을 나타내고 있는데 화산전문가들은 15일쯤 시속 2백km의 속도로 필리핀 북부를 엄습할 것으로 예상되는 태풍이 홍수와 진흙사태를 일으킬 수 있다고 우려했다. 필리핀 화산지진연구소측은 피나투보 화산 기슭의 강가에 거주하는 사람들이폭우로 인한 진흙사태의 위험을 피해보다 높은 지대로 피신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 소개령이 내려진 클라크 미공군기지에는 사이렌이 울렸으며 기지경계 임무를 맡고 있던 ...

    한국경제 | 1991.06.15 00:00

  • 오늘 상오 소련 남부에서도 강진 발생

    15일 새벽 소련남부의 산악지대에서 강진이 발생,최소한 어린이 1명이 숨지고 주민 15명이 병원에 입원했다. 이 지진의 진앙지는 지난 4월에 지진피해를 입은 지역에서 가까운 곳이라고 관리들은 말했다. 미국 및 소련에서 측정된 바에 따르면 이 지진은 이날 새벽 3시59분(한국시간 15일 상오10시)에 그루지야공화국을 강타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버지니아주 레스톤소재 국립지진정보센터의 레베카 피프스 대변인은 이날 지진의 강도는 리히터지진계로 ...

    한국경제 | 1991.06.15 00:00

  • 필리핀 피나투보화산 13일 또 폭발

    ... 기상청은 이날 열대성 저기압이 필리핀 남동부 루손섬까지 접근했다고 발표했는데 기상 예보관들은 이 열대성 저기압이 현재의 방향대로 계속 진행할 경우 피나투보산 상공에 비를 내리게 할 기능성도 있다고 지적했다. 필리핀 화산 및 지진 연구소의 한 분석가는 피나투보산에 비가 내릴 경우 기슭에 남아있던 화산재 덩어리가 씻겨져 내려와 인근 강변 마을들이 큰 위험에 직면하게 될 것으로 예상했다. 앞서 피나투보 화산은 12일에도 강력한 폭발을 일으켜 인근 클라크 미공군기지가 ...

    한국경제 | 1991.06.13 00:00

  • 필리핀 화산분화로 주민 피신...미군도 대피명령

    ... 지역 주민 1만5천여명이 긴급피신했으며 인근에 위치한 미클라크 공군기지도 즉각 공군기들을 대피시킨데 이어 10일 기지요원에 대해 전면소개령을 내렸다. 피나투보 화산의 분화활동은 10일 새벽까지 계속 증가하고 있는데 필리핀 화산 지진관측소는 이날의 용암분출이 보다 강력한 분화의 시작에 불과하며 화산이 극히 불안정한 상태에 있다고 경고했다. 지난 6백여년간 화산활동이 없었던 피나투보 화산은 지난 8일 2천여회의 진동을 일으키며 분화의 조짐을 보이다 9일 하오 ...

    한국경제 | 1991.06.10 00:00

  • 미국.호주서 지진 발생

    리히터 지진계로 진도 4.6을 기록한 지진이 미국중부의 7개주에서 3일 하오 4시19분(한국시간)에 일어났다고 콜로라도주의 골든에 위치한 한 지질연구소가 밝혔다. 이 연구소의 한 대변인은 이 지진의 영향권하에 있었던 일리노이, 아칸소, 테네시,미주리,켄터키,미시시피주등에서 부상자나 심각한 피해가 발생했다는 보고는 없었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이 지진이 1분도 채 못되어 그쳤다고 말하고 진앙지는 뉴 마드리드에서 약 16 떨어진 미주리 ...

    한국경제 | 1991.05.04 00:00

  • 소련 그루지야 공화국에 대지진...최소63명 사망

    소련 남부 그루지야 공화국에서 29일 리히터 지진계로 진도7이상을 기록한 강력한 지진이 발생,최소한 63명이 사망하고 2백30여명이 부상했으며 건물 들이 대파됐다고 소련 관리들이 전했다. 이번 지진은 2만5천명 이상의 사망자를 냈던 지난88년12월의 소련 아르메니아 공화국 대지진이상의 진도를 기록했으며,그 피해는 아직 정확히 집계되지 않고 있다. 소련 중앙지진국은 모스크바 시각으로 29일낮 12시12분(한국시각 29일 하오6시1 2분) ...

    한국경제 | 1991.04.30 00:00

  • 페루와 미얀마에 지진 잇따라

    페루 북부해안 및 고원지대와 미얀마 동북부 지역에서 24일 리히터 지진계로 진도 4.5와 5를 각각 기록한 지진이 잇따라 발생했다. 페루의 국가지구물리학기구는 24일 상오(현지시간) 페루 북부 해안 및 고원지대 일부에 지진이 발생했으나 인명이나 재산 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이번 지진의 진앙은 수도 리마에서 북쪽으로 1백70 떨어진 곳으로 밝혀졌으며 침보트항과 북부 고원도시 후아라즈시에서 진동을 느낄 수 있었다고 이 기구는 덧붙 였다. ...

    한국경제 | 1991.04.25 00:00

  • 코스타리카/파나마에 강진 발생...74명 사망

    ... 확인된 사망자수가 코스타리카 50명, 파나마 24명이라고 밝혔으며 가장 피해가 심한 푸에르토 시몬지역의 에두아르도 산쳬스 코스타리카 적십자 단장은 매시간 새로운 피해보고가 들어오면서 사망자가 늘어나고 있다고 전했다. 리히터 지진계로 진도 7.4를 기록한 이번 지진은 22일 하오 3시58분(한국시간 23일 상오 6시58분) 발생했으며 이후 3백차례 이상의 여진이 23일 정오까지 계속돼 파나마에서만도 1천여채의 가옥이 파괴돼는 등 두 나라에서 1만5천여명의 ...

    한국경제 | 1991.04.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