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76,5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충북 옥천 어린이집 등에서 10명 확진…코로나19 발생 후 최다

    ... 초등생 1명이 각각 확진됐다. 두 원생은 지난달 27일부터, 운전기사와 그의 부인은 지난달 29일과 이달 3일부터 각각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방역당국은 유치원·초등학교 관련자 152명을 전수검사해 확진자를 찾아냈으나 접촉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진단검사를 당부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감염경로를 확인 중"이라며 "오늘 접촉자를 분류해 진단검사·자가격리를 시작하고 이동동선도 소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04 12:18 | YONHAP

  • thumbnail
    [#나눔동행] 희귀병 앓는 제자들 15년째 사랑으로 돕는 보건 교사들

    ... 특산품을 팔았고 수익금과 자발적 성금, 기관·단체·기업의 후원금 등을 모아 1억여 원을 마련했다. 이후 2007년부터 지난해까지 난치병을 앓는 학생 229명에게 총 3억2천30만 원을 꾸준히 지원했다. 지급 기준은 깐깐하지 않았다. 진단서와 담임·보건 교사의 추천서가 있으면 대부분 심의를 통과했다. 누구를 걸러내기에는 서류에 담긴 사연들 하나하나가 마음을 울려서다. 급성 백혈병으로 항암 치료를 받고 후유증이 와 배변 주머니를 차야 하는 학생부터 가족력으로 내려오는 ...

    한국경제 | 2021.12.04 09:05 | YONHAP

  • thumbnail
    80세 앞둔 바이든, 목소리 변한 이유 묻자…"손자 때문"

    ... 손자가 있는데 뽀뽀하길 좋아한다. 그냥 감기일 뿐"이라고 말했다. 차남 헌터 바이든의 어린 아들인 보 바이든으로부터 감기가 옮았다는 것이다. 79세의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달 19일 건강검진을 받았는데, 대통령직 수행에 적합하다는 진단을 받았다. 그러나 위식도 역류 증상 때문에 헛기침이 늘었다는 판단도 있었다. 한편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11월 일자리가 전문가 전망치에 한참 못 미치는 21만개 증가에 불과했지만 실업률이 떨어지는 긍정적 지표도 있었다면서 ...

    한국경제TV | 2021.12.04 08:13

  • thumbnail
    "멀쩡하던 고3 딸 희귀질환…백신 인과성 없다" 가족들 분통

    충북 이상반응 신고 152건…아나필락시스 외 인과성 입증 안 돼 "한국형 인과성 기준 마련·보상 확대 약속 뿐…달라진 게 없다" "딸이 백신을 맞고 나서 자가면역뇌염 진단을 받았는데, 당국에서는 접종과 무관하다는 통지서만 달랑 보냈어요. 어떤 과정을 통해 나온 결과인지 물어볼 곳조차 없습니다" 고3 수험생 딸이 백신 접종 뒤 정신착란 등의 후유증에 시달렸다고 주장하는 ...

    한국경제 | 2021.12.04 08:00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부총리 아들 서울대병원 특혜 틀킨 이유는?

    코로나 19 진료 때문에 각 병원 감염내과가 포화상태며 사실상 위급환자가 아니면 불가능한 상태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아들이 다리가 아파서 서울대 응급실을 찾았다가 응급환자가 아니라는 진단에도 2박 3일 입원한 사실이 알려져 파문이 일었다. 3일 KBS 보도에 따르면 홍 부총리 아들은 오른쪽 허벅지 발열과 통증 등으로 응급실을 방문했다. 응급실 1차 진료 결과, 응급 상황은 아니라는 진단이 나왔다. 서울대병원 감염내과는 코로나 ...

    한국경제 | 2021.12.04 07:59 | 이미나

  • thumbnail
    "가보로 남겨야 할 패딩"…'2020 패딩 계급도' 뭐길래

    ...rsquo;이 중요한 고급 자동차도 같은 맥락의 전략을 짰다. 특히 최근에는 온라인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발달로 ‘인증샷’을 즐기는 MZ(밀레니얼+Z)세대의 등장과 함께 이같은 흐름이 강화됐다는 진단도 있다. 이정희 중앙대 경제학과 교수는 "베블런 효과는 결국 허영과 과시욕을 바탕으로 일어나는 것으로 기업들이 마케팅에 적극 활용하고 있는 것"이라며 "코로나19 장기화 속에서 패션업계가 타격을 입었지만 ...

    한국경제 | 2021.12.04 07:52 | 오정민

  • thumbnail
    머스크, 테슬라 주식 10조원어치 더 판다 [조재길의 글로벌마켓나우]

    ... 홍콩증시로 옮긴다는 소식에 20% 넘게 빠졌습니다. 이날의 ‘글로벌마켓나우’ 이슈는 다음과 같습니다. ① 죽다 살아난 다우, 왜? ② 급락하는 메타주, 이거 가상 아님? ③ 11월 고용 오히려 좋았다는 진단 ④ 헝다·디디발 중국주식 공포 ⑤ 다음주 물가가 Fed 좌우 등입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한경 글로벌마켓 유튜브 및 한경닷컴 방송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뉴욕=조재길 특파원 road@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2.04 07:38 | 조재길

  • thumbnail
    [위클리 건강] 일상 두려워지는 공황장애, '연예인병' 아닙니다

    ... 쿵쿵대면서 숨이 답답한 느낌이 들고 죽을 것만 같은 두려움에 휩싸이는 '공황발작'을 겪었다. 공황발작이 잦아지면서 지하철이나 버스에 타는 것을 꺼리게 됐고, 출근과 같은 아주 기본적인 일상생활도 하기가 어려워졌다. 실제 공황장애로 진단받은 환자의 사례다. 연예인들이 자주 언급한 덕분에 대중에게도 널리 알려진 공황장애는 불안장애의 일종이다. 대중에 노출되는 직업을 가진 연예인들이 주로 걸리는 병이라고 오해하는 경우도 많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 누구나 걸릴 수 ...

    한국경제 | 2021.12.04 07:00 | YONHAP

  • thumbnail
    '금쪽 상담소' 김승수 "한없이 가라앉는 느낌, 쉬는 방법 몰라" [종합]

    ... 스스로를 칭찬해주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앞으로 배우로서의 인생이 비관적으로 생각될 때도 있다. 그럴 때는 한없이 가라앉게 된다"라고 전했다. 김승수의 말을 듣던 오은영은 '기분부전증'을 언급하며 자가 진단을 했다. 오은영은 "몸에서, 뇌에서 쉬어야 한다고 신호를 보내고 있는 거다"라고 말했다. 김승수는 "지인들과 만나는 자리에서 내가 계산을 안 하면 불편하다. 그렇지 않으면 그 자리가 즐겁지 않다"라며 ...

    텐아시아 | 2021.12.04 06:00 | 신소원

  • thumbnail
    손성원 교수 “일자리 넘칠 정도로 고용 호조…내년 3월 테이퍼링 종료”

    ...며 “지난달 실업률이 0.4%포인트나 떨어진 것도 노동 시장이 매우 빡빡하다는 방증”이라고 말했다. 시장에 일자리는 남아돈다는 얘기다. 이번 고용 보고서에서 긍정적인 신호 역시 적지 않았다는 게 손 교수의 진단이다. 그는 “11월의 노동 참여율이 61.8%로, 전 달보다 0.2%포인트 상승했다”며 임금 상승 및 매력적인 취업 기회가 근로자들을 다시 노동 시장으로 끌어들이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실업자 ...

    한국경제 | 2021.12.04 04:13 | 조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