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어머니! 내년엔 꼭 함께해요"…코로나19로 애타는 어버이날

    ... 시내의 한 요양원은 어버이날을 맞아 거리두기와 5인 미만 방역수칙을 지키기 위해 7일 비대면 면회를 마련했다. 진모(61)씨는 아내와 아들과 함께 요양원에 모신 어머니(86)를 두꺼운 투명 비닐 천막을 사이에 두고 만났다. 진씨는 비닐 천막에 가려져 흐릿하게 비치는 어머니를 바라보며 평소 자주 손을 잡아 드리지 못한 것이 큰 후회로 남는다고 전했다. 천막 사이로 말소리도 잘 안 들리는 탓에 입 모양, 손짓으로 의사소통하며 허락된 시간은 단 20분. 어머니 ...

    한국경제 | 2021.05.07 15:06 | YONHAP

  • thumbnail
    벨기에 대사 부인, 신발 신고 시착…태극권 수행한다더니 폭행 [종합]

    ... 이해할 수 없는 무개념 행동을 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왔다. 또 중국 태생인 A씨는 과거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오래전부터 태극권을 수련해왔다고 밝혔다. 태극권은 중국의 명조 말~청조 초(17세기)에 허난성[河南省]에 거주하는 진씨 성(陳氏姓) 일족(一族) 사이에서 창시된 동양의학으로서, 노자(老子)의 철학 사상 등에 기공(氣功) 및 양생 도인법, 호신술을 결합한 것이다. 무술이라기보다는 내면적인 수련법에 가깝다는 평가도 있지만 오랫동안 태극권을 수련해온 A씨가 ...

    한국경제 | 2021.04.22 10:00 | 김명일

  • thumbnail
    권현빈 "BTS 진, 유승호와 친해" 친분 공개 ('비디오스타')

    ... 예정이다. 이날 권현빈은 방탄소년단 진과 배우 유승호와의 친분을 공개했다. 세 사람 모두 조용한 성격에 집을 좋아한다는 공통점이 잘 맞아 친해졌다고. 셋 다 조용하면 말은 누가 하냐는 오종혁의 질문에 MC 박소현이 "BTS 진씨가 얘기할 것"이라며 아이돌 박사의 면모를 뽐내 웃음을 유발했다. 이어 권현빈은 유승호 또한 반려묘 집사라며 단톡방에서 서로 자신의 반려묘를 자랑한다고 전해 팔불출 집사임을 인증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권현빈은 드라마 처음 ...

    텐아시아 | 2021.04.19 14:47 | 신소원

  • thumbnail
    작곡가 진은숙, 美 AAAL 명예회원 위촉

    작곡가 진은숙 씨(60·사진)가 미국 문화예술아카데미(AAAL) 명예회원이 됐다. 한국인으로선 처음이다. 아시아 작곡가 중에선 일본의 곤도 조에 이어 두 번째다. 미국 문화예술아카데미는 지난 5일 진씨를 포함해 네 명의 명예회원과 평회원 29명 명단을 발표했다. 진씨는 2004년 첫 번째로 쓴 바이올린협주곡으로 음악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그라베마이어상을 수상했다. 당시 클래식 평단에서 “새로운 세기를 여는 첫 걸작”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이후...

    한국경제 | 2021.03.08 17:41 | 오현우

  • thumbnail
    조선시대 공신에 지급된 기록, 경남도문화재 자료 지정

    ... 제672호로 지정된 기록은 조선 인조가 공신인 진극일에 내린 '진극일 영사원종공신녹권(陳克一 寧社原從功臣錄券)'과 진극일의 후손들이 관청에 민원을 제기해 발급받은 문서인 '사목(事目)'으로 구성돼 있다. 이 자료는 함안군 여양 진씨 종중에서 소장하고 있다. 진극일 영사원종공신녹권은 인조 6년(1628)에 일어난 유효립의 모반사건을 진압하는 데 공훈이 있는 진극일에 발급된 문서다. 공신녹권의 수급자, 전교를 내린 일자와 훗날 효종이 되는 봉림대군을 비롯한 ...

    한국경제 | 2021.02.04 11:42 | YONHAP

  • thumbnail
    알바비·학자금까지…대학생·취준생도 '위험한 빚투'

    ... 명의까지 동원한 대출로 종잣돈을 마련해 투자를 시작하기도 한다. 취준생인 진모씨는 지난달 부모 명의로 마이너스 통장을 개설해 주식 투자를 시작했다. 10만원 정도의 용돈으로 시작한 투자가 수익을 내자 투자를 늘려야겠다고 결심했다. 진씨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아르바이트 구하기도 어렵고, 취업도 안 되다 보니 수입이 없어 오랫동안 힘들었는데 주식을 하면서 용돈벌이 정도는 하게 됐다"며 "현재는 수익이 나고 있지만, 과열된 주식시장이 조만간 급락할 것이라는 뉴스를 ...

    한국경제 | 2021.02.04 08:00 | YONHAP

  • thumbnail
    결핵과 싸우다 이번엔 코로나…"방역 최후보루 사명감으로 버텨"

    ...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러 온 시민들이 하루 종일 줄을 서 있다. 검체를 채취하는 의사 진현서 씨(30)는 지난해 4월부터 일하고 있다. 인턴과정을 마친 뒤 전공의 과정에 들어가기 전까지 남는 시간을 방역 현장에서 봉사하며 보내는 중이다. 진씨는 “나이가 지긋하신 선배님들도 평일에는 개인병원에서 진료를 보고, 주말에는 선별진료소에 나와 봉사하는 모습을 보면서 가만히 있을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선별진료소에서 접수 업무를 하는 김선현 주무관(28)은 ...

    한국경제 | 2021.01.01 17:26 | 박종관

  • thumbnail
    제2의 경비원 사태 막자…"주민갑질=직장갑질' 인정돼야"

    ... 제도 정비와 더불어 경비노동자를 향한 시민들의 인식 개선도 함께 이뤄질 필요성도 제기된다. 강북노동인권네트워크는 "경비노동자도 주거공간의 동반자라는 인식을 높이고 이웃으로 대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최씨가 근무한 아파트 주민 진씨도 "가장 큰 문제는 공동주택 노동자에 대한 잘못된 인식"이라며 "경비노동자를 함부로 대하는 일 자체가 갑질임을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2.14 07:30 | YONHAP

  • thumbnail
    "결혼식날에도 헌혈"…매달 한 번꼴로 총 357번 헌혈 진필수씨

    ... 헌혈…헌혈증은 대부분 기증 "젊은 층, 사회지도층도 헌혈에 많이 참여했으면 좋겠어요. " 전북 완주군에서 최다 헌혈자로 '완주 기네스'에 이름을 올린 진필수(47·이서면) 씨의 바람이다. 30년 동안 357회나 헌혈을 한 진씨는 "헌혈은 특별한 것이 아니라 평범한 일상의 반복"이라고 말했다. 그에게 헌혈은 하나의 '루틴(routine)'이 됐다 체육계에서 '루틴'이란 '규칙적으로 실행하는 본인만의 습관이나 행동'을 뜻한다. 전북대 체육교육과 조교로 ...

    한국경제 | 2020.12.05 11:00 | YONHAP

  • thumbnail
    동양대 교수, 진중권 명예훼손 고소…"SNS서 모욕적 언사"

    ... 부인 정경심 교수의 딸 표창장 위조 의혹과 관련해 "위조가 불가능하다"고 주장한 장경욱 동양대 교수가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검찰에 고소했다. 장 교수는 3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진씨를 명예훼손과 모욕,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보호 등에 관한 법률상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서부지검에 형사 고소했다"고 밝혔다. 장 교수는 진 전 교수가 작년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SNS 등에서 자신을 표창장 사건의 `허위 폭로자'로 ...

    한국경제 | 2020.12.03 17: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