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4261-84270 / 88,6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홍루몽] (572) 제12부 낙엽 뜨락에 석양빛 비끼고 (68)

    이환은 곡을 하면서 평소의 대옥 모습을 그리며 시가 한 수 마음속에서 떠올라오는 것을 느꼈다. 향기로운 혼이여 한줄기 바람 되어 스러지누나 대옥의 향기로운 혼이 육신을 떠나간 시각은 바로 보옥과 보채의 혼례식이 치러질 무렵이었다. 그 사실을 알고 있는 이환이 대옥 시녀들의 통곡소리가 혼례식에까지 들리지 않을까 염려되었다. 그래서 가만히 소상관을 나와 혼례식이 치러지고 있는 대부인의 별채 쪽으로 귀를 기울여 보았다. 간혹 소상관의 ...

    한국경제 | 1996.11.12 00:00

  • [홍루몽] (570) 제12부 낙엽 뜨락에 석양빛 비끼고 (66)

    대옥이 어깨를 들썩이며 울고 있는 자견의 손을 꼭 붙잡고 마지막 당부를 하였다. "자견아, 내 몸은 한번도 남자에게 더럽혀 적이 없는 처녀의 몸으로 깨끗하니 내가 죽거든 외가의 어른들에게 잘 말씀드려 내 유해를 고향땅으로 보내어 아버지 옆에 묻어 달라고 하려무나" 그 말을 듣자 자견은 더욱 크게 흐느꼈다. 자견의 손을 잡고 있는 대옥의 손에서 힘이 점점 빠져나가면서 다시 호흡이 가빠졌다. 자견은 대옥의 임종이 정말 가까워온 것을 느끼고 ...

    한국경제 | 1996.11.11 00:00

  • [홍루몽] (571) 제12부 낙엽 뜨락에 석양빛 비끼고 (67)

    대옥의 몸에서는 마치 혼이 빠져 나오듯 식은땀이 계속 비어져 나왔다. 견습시녀로부터 전갈을 받고 도향촌에서 달려온 이환이 자견을 비롯한 시녀들과 함께 대옥의 옷을 벗기고 물에 적신 수건으로 대옥의 몸 구석구석을 닦아주었다. 앙상하게 피골이 상접한 대옥의 모습은 안쓰럽개 그지없었다. 이환과 시녀들은 이제 수의를 입혀주기 위해 대옥의 몸을 반쯤 안아 일으켜 우선 머리부터 빗겨주었다. 축 늘어져 있던 대옥이 수의를 입혀나가자 스르르 다시...

    한국경제 | 1996.11.11 00:00

  • [홍루몽] (569) 제12부 낙엽 뜨락에 석양빛 비끼고 (65)

    희봉은 보옥의 신방 건넌방에서 가련과 혼인을 하고 살아온 날들을 떠올리며, 우이저와 추동의 틈바구니에서 시기심에 불타 결국 우이저를 죽음에 이르게 한 일들에 대한 회한으로 쓴웃음을 지었다. 우이저는 음탕한 계집이긴 하였으나 마음은 물러터질 정도로 여리고 착한 편이라 할 수 있었다. 세월이 흐른 후에 돌아보니 우이저가 그런 모습으로 보인다는 것이지, 그 당시는 투기로 눈이 멀어 우이저를 어찌해서든지 빨리 죽여 없애야 하는 요괴처럼 여...

    한국경제 | 1996.11.08 00:00

  • [명브랜드] '닉스'..한국인 체형 보완 몸에 꼭 맞춘 디자인

    "닉스"는 94년 태승트레이딩(사장 임우성)이 만든 고급 브랜드. "디자인의 특징보다는 튼튼함이 강점인 실용의상"이라는 청바지의 기존 틀을 깨고 날렵한 스타일로 인기를 얻어 95~96년 캐주얼시장 최고 히트상품으로 부상했다. 태승트레이딩은 86년 의류제조업체 (주)시스테마로 출발해 미주 일본 지역에 연 500만달러 규모의 수출실적을 올렸다. 93년 흑백위주의 캐주얼 "스톰 오브 런던"으로 내수부문에 출했으며 94년 2월 캐주얼 ...

    한국경제 | 1996.11.08 00:00

  • [홍루몽] (568) 제12부 낙엽 뜨락에 석양빛 비끼고 (64)

    ... 이르러 하혈을 하며 살덩어리 같은 것을 아래로 쏟아놓았다. 시녀들이 그 덩어리를 살펴보고는 기겁을 하였다. 형체가 이루어지기 시작한 태아로 사내아이라는 흔적까지 붙어 있었다. 가련도 달려와 그 사태를 보고는 우이저를 맥하고 약을 지어준 의원을 저주하였다. 하인을 시켜 의원을 잡아오도록 하였으나 의원은 이미 소문을 듣고 줄행랑을 놓고 말았다. 가련은 급히 다른 의원을 불러 우이저를 살펴보도록 하였다. "약을 잘못 썼군요. 간맥이 약한 것을 ...

    한국경제 | 1996.11.07 00:00

  • [제12회 장은기술상] 수상자 명단

    ... 박성용과장외 1명 동양기공 현주봉대리 쌍용중공업 박대열조장 미원유화 이중섭팀장외 5명 대림자동차공업 김승백계장 기술개발부문 서두로직 최재선주임연구원 삼성전기 홍원기선임연구원외 4명 제일모직 구정기수석연구원 기아자동차 곽(토+)항과장외 8명 인텍크산업 이종수팀장외 4명 기아중공업 영종주임연구원 금호전기 민경욱선임연구원외 4명 씨엔씨엔터프라이즈 김기수실장 동아지질 이충훈부장 제일모직 나도춘주임연구원 성문전자 김용한차장 삼화전자공업 ...

    한국경제 | 1996.11.07 00:00

  • 중국, 대대적 반부패 착수 .. 사정팀 파견 조사

    ... 소식통을 인용, 중앙정부는 관료와 외자기업 중국측 관계자들의 독직 때문에 거액의 부채가 회수되지 않아 국가 재정에 막대한 피해를 입혔다는 대외무역경제합작부 보고서의 지적에 따라 사정팀을 광동성, 복건성, 상해 등지에 파견, 상을 조사중이라고 말했다. 국무원에 보고된후 지방 정부들에도 회람된 이 보고서에 따르면 외자기업의 부채현황을 전국적으로 조사한 결과 관료층과 업계 관계자들의 만연된 부패 로 외자기업의 부채중 만기가 지난 1백억달러가 회수되지 않았고 ...

    한국경제 | 1996.11.07 00:00

  • [홍루몽] (567) 제12부 낙엽 뜨락에 석양빛 비끼고 (63)

    추동이 끈질기게 우이저를 물고 늘어져 괴롭히자, 안 그래도 그 동안 희봉의 교묘한 계략으로 심장과 폐가 상한 우이저는 시름시름 앓아 눕게 되었다. 몸이 점점 쇠약해져 물 한모금 밥 한숟갈 제대로 먹을 수 없는 지경에 까지 이르러 눈앞에 헛것이 보이기도 하였다. 어느 날 대낮에는 원앙검으로 자기 목을 찔러 자결한 동생 우삼저가 방안에 우뚝 서 있기도 하였다. 우삼저는 목에서 붉은 피를 뚝뚝 흘리며 원앙검을 우이저에게 들이 밀었다. ...

    한국경제 | 1996.11.06 00:00

  • [인물동정] 이윤호(LG경제연구원)/강영훈(대한적십자사총재)

    이윤호 LG경제연구원대표이사는 7일 오전7시30분 하얏트호텔 2층 로터 스룸에서 임노동부장관을 초청,"새로운 노사관계와 우리의 선택"을 주제 로 제62회 LG경영인포럼을 연다. 강영훈 대한적십자사총재는 7일 오전10시30분 총재실에서 재일한국인 들이 주요 회원으로 있는 일본 기나가와복지협회의 시노미야 다카시 상무로 부터 적십자사 헌혈버스 구입비로 1,000만엔을 전달받는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7일자).

    한국경제 | 1996.1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