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9,4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강 의대생 사건이 남긴 숙제…"길거리 음주, 뉴욕은 징역형"

    ... 4월부터 서울숲 등 22곳을 ‘음주청정지역’으로 정했다. 조례에 따라 주정 등으로 주변 사람들에게 불쾌감을 주는 행위를 하면 과태료 7만원을 부과할 수 있지만 그동안 과태료 처분을 받은 사람은 없다. ○해외는 징역…한국은 과태료 10만원 이 같은 한계를 보완하기 위해 지난해 말 국회는 지방자치단체에 금주구역 지정 권한을 부여하는 내용의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이에 따라 다음달 30일부터 각 지자체는 공공장소에 금주구역을 ...

    한국경제 | 2021.05.09 17:29 | 양길성/최한종

  • thumbnail
    상습음주운전 처벌 전력 50대男, 재판중 또 만취운전 '실형'

    상습 음주운전으로 처벌 받은 전력이 있는 50대 남성이 음주운전 재판 중 또 만취운전을 해 실형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 형사4단독은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51)에게 징역 1년6개월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앞서 5차례 음주운전으로 처벌 받은 전력이 있다. 재판부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8월 울산 남구의 한 도로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167%의 만취 상태로 약 250m가량 오토바이를 운전했다. 당시 A씨는 음주운전으로 ...

    한국경제 | 2021.05.09 17:28 | 이보배

  • thumbnail
    한국서 음주차에 희생된 대만 유학생 유족, 가해자 측 만남 거부

    ... 희생된 사건과 관련해 가해자의 부인이 대만으로 건너가 희생자 유족과 만나길 희망했으나 거부당했다고 대만 언론이 9일 보도했다. 대만 자유시보와 연합신문망 등에 따르면 술에 취한 상태로 차를 몰아 대만인 유학생을 치어 숨지게 해 지난달 징역 8년을 선고받은 김모(52·남) 씨의 부인은 최근 대만을 방문해 희생자 유족을 만나려고 했다. 그러나 유족은 이를 거부하며 화해는 없다고 밝혔다. 희생자의 어머니는 "딸이 사망한 후 6개월간 눈물 속에 지냈다"면서 "사고 이후 ...

    한국경제 | 2021.05.09 12:13 | YONHAP

  • thumbnail
    취객에 가짜 양주 팔아 `술값 폭탄`…유흥주점 업주 실형

    ... 가짜 양주를 팔고 만취하자 바가지요금을 씌운 유흥주점 업주가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7부(성수제 강경표 배정현 부장판사)는 사기·사기미수 혐의로 기소된 A(55)씨의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 같은 혐의로 기소된 지배인 B씨는 1심에서 유죄가 인정된 별도의 사건이 2심에서 병합돼 형량이 1년 6개월로 늘었다. A씨는 서울 송파구 잠실새내역 인근 유흥가에서 유흥주점을 운영하며 호객꾼에게 취객들을 골라 ...

    한국경제TV | 2021.05.09 11:26

  • thumbnail
    '보복 운전' 차량 막고 골프채 휘두른 20대男 '집행유예'

    도로 주행 중 자신의 차량 앞을 끼어들었다는 이유로 상대 차량을 뒤쫓아 골프채를 휘두른 20대 남성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9일 법조계에 따르면 광주지법 형사8단독(박상수 재판장)은 특수폭행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씨(20)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재판부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0월30일 오후 12시20분께 광주 북구의 한 도로에서 B씨의 차량을 골프채 등으로 가격하는 등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씨의 ...

    한국경제 | 2021.05.09 09:23 | 이보배

  • thumbnail
    채팅 앱서 음란물 판매한 20대 징역형 집행유예

    채팅 애플리케이션(앱)에 음란물을 광고해 판매한 20대 남성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9일 인천지법 형사14단독에 따르면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기소된 A(27)씨는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A씨는 지난해 5월13일부터 6월14일까지 인천시 한 모텔에서 인터넷 메신저를 이용, 음란 사진과 영상을 57명에게 보냈다. 이를 통해 190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기소됐다. ...

    한국경제 | 2021.05.09 09:22 | 고은빛

  • thumbnail
    전두환, 내일 '사자명예훼손' 항소심 불출석하는 까닭

    ... 법정동 201호 형사대법정에서 형사1부 심리로 진행된다. 앞서 그는 2017년 4월 펴낸 회고록에서 5·18 민주화운동 당시 헬기 사격을 목격했다고 증언한 고 조비오 신부를 '가면을 쓴 사탄',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라고 표현,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전 씨는 지난해 11월30일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9 08:40 | 고은빛

  • thumbnail
    채팅 앱에 광고해 음란물 판매한 20대 징역형 집행유예

    채팅 애플리케이션에 음란물을 광고해 판매한 20대 남성이 재판에 넘겨져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14단독 박신영 판사는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기소된 A(27)씨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5월 13일부터 6월 14일까지 인천시 한 모텔에서 인터넷 메신저를 이용해 음란 사진과 영상을 57명에게 보내고 190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

    한국경제 | 2021.05.09 08:15 | YONHAP

  • thumbnail
    가짜 양주로 만취시킨 뒤 바가지요금…징역 10개월

    ... '삥술'을 팔고 만취한 손님에게 바가지요금을 씌운 유흥주점 업주가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형사7부(성수제 강경표 배정현 부장판사)는 사기·사기미수 혐의로 기소된 A(55)씨의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 A씨는 서울 송파구 잠실새내역 인근 유흥가에서 유흥주점을 운영하며 호객꾼에게 취객들을 골라 가게로 들어오게 했다. A씨와 업소 직원들은 이렇게 들어온 손님의 카드 비밀번호를 알아내 예금 잔액을 조회했다. ...

    한국경제 | 2021.05.09 08:00 | YONHAP

  • thumbnail
    음주운전 재판 중 또 음주운전 50대 징역 1년 6개월

    울산지법은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50대 A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8월 밤 혈중알코올농도 0.167% 상태에서 면허도 없이 울산 한 도로를 250m가량 오토바이를 운전했다. A씨는 앞서 5차례나 음주운전으로 처벌을 받았는데, 또 음주운전하다가 건물 기둥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재판부는 "A씨는 앞선 음주운전으로 재판 중에 또 범행해 실형이 불가피하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연...

    한국경제 | 2021.05.09 07: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