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3,4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평창 성화' 1일 국내 2천18㎞ 대장정… 특급 스타들도 함께 뛴다

    ... 성화봉송 첫날 '국민MC' 유재석과 무한도전 멤버들을 비롯해 '국민 첫사랑' 수지, 평창올림픽에서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500m 3연패에 도전하는 이상화(스포츠토토) 등이 주자로 나선다. , 축구인 차범근-차두리 부자 등 연예계와 체육계를 대표하는 별들이 평창올림픽 성화봉을 들고 나선다. 11월 1일 전세기편으로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평창 성화는 곧바로 인천대교를 출발점으로 해서 101일 동안 2천18㎞의 대장정을 시작한다. 성화봉송 첫날부터 ...

    한국경제 | 2017.10.31 11:41 | YONHAP

  • 차범근 2017년 대한민국 스포츠 영웅 등극

    ... 대표팀 주축으로 성장했다. 차범근은 수원 삼성(2004.01~2010.06) 지휘봉을 잡아 FC서울과 슈퍼매치를 통해 K리그 흥행을 이끌었다. 2002 한일월드컵에서는 해설위원을 맡아 명쾌한 해설로 주목받았다. 차범근 아들 차두리는 타고난 피지컬과 발군의 스피드로 한국의 4강 신화에 힘을 보탰다. 1975년 체육훈장 기린장과 1979년 체육훈장 백마장을 수상한 차범근은 2017년 올해의 스포츠영웅으로 선정돼 진정한 한국스포츠 전설로 자리매김했다. 2017년 ...

    한국경제TV | 2017.10.16 16:35

  • '윙백 부재?' 거스 히딩크, 송종국 빚었다

    ▲히딩크의 황태자였던 송중국. (사진=SBS 중계화면 캡처)한국축구대표팀이 윙백 부재에 시달리고 있다.근래의 일이 아닌, 수년간 지속되고 있다. 이영표와 차두리가 은퇴한 이후부터 대안을 찾지 못하고 있다.지난 1일 '모로코 2군'에 굴욕적인 패배를 당한 한국은 이청용을 윙백으로 기용했다. 냉정하게 평가하면 이청용에겐 몸에 맞지 옷이었다. 모로코는 이청용 진영을 적극 노려 전반에 두 골을 뽑았다.일각에서는 '거스 히딩크라면 어땠을까'라는 물음표를 달며 ...

    한국경제TV | 2017.10.12 09:41

  • 평창올림픽 성화봉송, 차범근·차두리·박상영·이봉주가 달린다

    한국 축구의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과 차두리 현 대표팀 코치, 펜싱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박상영,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 등이 청소년들과 함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에 나선다. 올림픽 파트너사인 코카콜라는 27일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으로 하나 되는 순간’ 행사를 열고 이들을 비롯해 각계 유명인사로 구성된 ‘드림 멘토’가 청소년들과 그룹을 ...

    한국경제 | 2017.09.27 16:14 | 최진석

  • [영상뉴스] "평창동계올림픽 기념화폐 예약하세요"

    ... 열었습니다.행사에는 함영주 KEB하나은행장과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제 2차관, 김기홍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 기획사무차장 등 약 10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습니다.신태용 축구 국가대표 감독이 1호 가입자로 이름을 올렸고 김남일·차두리 코치, 염기훈 선수 등도 가입행사에 참석했습니다.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김무성 유승민 '뽀뽀', 바른정당 '화합의 만찬' 화기애애ㆍ장윤정 "美서 시작한 결혼생활, 많이 싸웠다"ㆍ이상민♥사유리, ...

    한국경제TV | 2017.09.11 16:49

  • thumbnail
    KEB하나은행,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념화폐 가입식

    ... 및 관계자들과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앞줄 왼쪽부터 시계반대방향으로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제 2차관,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신태용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김남일 코치, 김해운 코치, 전경준 코치, 염기훈 선수, 차두리 코치.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KEB하나은행은 11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와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기념화폐 가입식을 열었다. 이날 오전 KEB하나은행 ...

    조세일보 | 2017.09.11 14:09

  • 히딩크, 김남일·차두리와 감독-코치로 운명적 재회?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신화를 일궈낸 거스 히딩크 감독이 한국 국가대표 감독직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면서 당시 히딩크 감독과 호흡을 맞췄던 `진공청소기` 김남일, `차미네이터` 차두리 코치에 관심이 쏠린다.김남일, 차두리는 2002년 한일월드컵 당시 `히딩크 사단`의 핵심 선수로 맹활약하며 한국 축구의 역대 첫 월드컵 4강 진출의 위업을 달성하는 데 큰 힘을 보탰다두 사람은 현역 은퇴 뒤 각각 중국 장쑤 쑤닝, 슈틸리케 감독 전력분석관으로 ...

    한국경제TV | 2017.09.06 15:14

  • thumbnail
    '설수대'아빠, 국대 '이동국' 으로 돌아왔다!

    축구선수 이동국이 국가대표 축구팀에 복귀한다. 지난 21일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두 경기를 앞두고 소집된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에서 선수로 대표팀에 복귀한 이동국(38)과 코치로서 대표팀에 합류한 차두리(37)가 만남을 가졌다. 이날 이동국은 "남일이 형과 차두리에게 '코치님'이라고 불러야 할지 어떻게 불러야 할지 모르겠다"며 어쩔 줄 몰라 했지만 이내 "두 코치와 수평적 관계에서 대표팀에 ...

    키즈맘 | 2017.08.22 17:08 | 송새봄

  • thumbnail
    태극전사 복귀한 이동국, 차두리와 재회…"차 코치님~"

    태극마크를 다시 단 이동국(38· 사진 )이 과거 대표선수로 호흡을 맞췄던 차두리(37)와 선수-코치로 만났다. 이동국과 차두리는 지난 21일 이란 및 우즈베키스탄과의 월드컵 최종예선 두 경기를 앞두고 소집된 파주NFC에서 조우했다. 두 사람이 마지막으로 함께 뛴 것은 2104년 10월 파라과이, 코스타리카와 친선경기였다. 이후 이동국이 대표팀에 선발되지 않고, 차두리가 1년 뒤 은퇴하면서 대표팀에서는 함께 할 기회가 없었다. ...

    한국경제 | 2017.08.22 08:52

  • thumbnail
    훈련하는 이동국, “차두리와 김남일에 코치님…어색해”

    이동국과 차두리, 김남일이 선수와 코치로 만났다. 21일 이란 및 우즈베키스탄과 월드컵 최종예선 두 경기를 앞두고 소집된 경기도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에서 선수로 대표팀에 복귀한 이동국(38)과 코치로서 대표팀에 서게 된 차두리(37)가 조우했다 이날 이동국은 차두리를 보자 “차 코치님”이라며 웃으며 말했다. 차두리 역시 “동국이 형”이라고 부르며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또한 이동국은 “남일이 ...

    스타엔 | 2017.08.21 2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