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641-17650 / 18,0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휴식 끝' 차승원,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로 스크린 컴백

    배우 차승원이 달콤한 휴식을 끝내고 영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으로 컴백 준비에 들어갔다. 드라마 '시티홀' 종영 이후 휴식기를 취했던 차승원은 차기작으로 이준익 감독의 새영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의 출연을 확정했다. 이준익 감독의 새 영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은 박흥용의 동명만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을 원작으로 한 영화로 임진왜란 후 선조 29년인 1596년 일어난 '이몽학의 난'을 그릴 예정이다. 차승원은 '이몽학의 난'의 핵심인물 ...

    한국경제 | 2009.08.07 00:00 | show

  • '시티홀' 윤세아 "손 씻고 건강한 사회 만들어요"

    ... 위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최근 신종 인플루엔자, 급성 A형 간염 등 각종 전염성 질환에 대한 우려가 커졌다"며 "개인 위생 관리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가운데 윤세아가 올바른 손 씻기의 홍보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윤세아는 얼마 전 종영한 드라마 '씨티홀'에서 차승원의 약혼녀 '고고해'를 열연해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뉴스팀 오유진 인턴 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8.07 00:00 | ky84

  • thumbnail
    백성현, 이준익 신작에 캐스팅 완료

    연기자 백성현이 이준익 감독의 신작 '그르믈 버서난 달처럼'에 캐스팅됐다. 영화 '그르믈 버서난 달처럼'은 오는 8월 크랭크인 해 2010년 상반기 개봉예정으로 연기자 황정민, 차승원, 한지혜 등이 캐스팅된 상태다. 백성현은 극중 아버지의 복수를 위해 이몽학(차승원 분)을 쫓는 서자 '견자'역을 맡았다. '견자'는 서자라는 신분의 벽 때문에 세상에 대한 울분이 가득차있는 인물이다. 견자는 아버지를 죽인 이몽학에게 복수하기 위해 황정학(황정민 ...

    한국경제 | 2009.08.05 00:00 | aile02

  • 김혜수

    ... 아니”라고 생각하기도 했다. 김혜수는 이런 고민 때문에 한 때 30대에는 조용히 은퇴를 할 거라는 생각을 하기도 했다. “내가 하고 싶은 것과 억지로라도 해야 할 일이 너무 확실해서 갑갑”한 톱스타가 겪은 20대의 사춘기. 차승원 : 김혜수와 영화 에 함께 출연한 배우. 은 당시 연기에 대한 고민이 많았던 김혜수에게 전환점이 됐다. 김혜수는 “어떤 영화가 흥행이 될지 미리 알아보는 선구안 같은 게 없다”고 말하지만, 만큼은 대중에게 보다 편하게 다가설 ...

    텐아시아 | 2009.08.03 10:28 | 편집국

  • 김은숙 작가│내가 좋아한다고 하면 다들 놀라는 드라마

    ... 보다 단순하고 명확하다. “좋은 사람이 많아지면 세상이 아름다워진다고 생각해요. 내가 좋은 마음이면 누군가에게도 그 마음이 전염되지 않을까. 그리고 그렇게 변하는 사람이 많으면 세상은 좀 더 살기 좋아질 거라고 믿어요. 조국(차승원)이 미래(김선아)에 의해 변한 것처럼.” 을 집필하느라 네 살배기 딸과 석 달이나 떨어져 지냈으니 당분간은 엄마로, 딸로, 며느리로, 아내 역에 충실할 거라는 김은숙 작가는 그에게 처음 드라마를 써 보라고 권했던 친구, 부터 까지 ...

    텐아시아 | 2009.07.07 19:54 | 편집국

  • '내일은 10관왕', 이제 닉쿤한테 밀리는 거야?

    ... 아항, 나도 그 프로그램 봤어. 그런데 아무리 봐도 긴장은 안 되던데? 자신만만하네? 자신만만하니 마니 하는 그런 문제가 아니야. 몇 가지 물어보자. 뱃살이 성인병의 주범이라는 거 몰라? 알지? 마른 비만이 위험하다는 거 예전에 '차승원의 헬스클럽'에서 이윤석이 보여준 거 기억나지? 계란 프라이보다 삶은 계란이 낫다는 거 몰랐어? 아니지? 두부나 묵이 포만감에 비해 살 안찌는 음식인 건 상식이잖아. 숙면이 근육 형성과 체지방 감소에 도움 되는 건? 그걸 몰라? 네 ...

    텐아시아 | 2009.07.07 09:18 | 편집국

  • <무한도전> vs '몸몸몸'

    ... 해도 개그가 되는 운동 '주카리', 플라잉 체어 뒤에서 오답자들을 겨누는 수중 카메라, 몸개그의 향연 끝에 짧고 굵게 부각된 건강정보도 인포테인먼트 효과를 거들었다. 물론 이 가운데 새로운 것은 없다. 이미 을 거쳐 간 '차승원의 헬스클럽', '동안클럽'이 그 증거 아닌가. 하지만 어차피 계속될 예능 프로그램이라면, 새로운 것을 찾으려야 찾기 힘든 극심한 경쟁 상황이라면, 안전한 소재와 성의 있는 구성으로 기본 수준의 재미와 유익을 보증하는 코너가 나름의 ...

    텐아시아 | 2009.07.06 09:06 | 편집국

  • <시티홀> vs <파트너>

    ... 외치는 대신 “당신만이 시장님”이라며 끝까지 지지를 보내는 모습은 순진하지만 그래서 가슴이 뭉클해질 수밖에 없는 장면이었다. 5년 후로 건너 뛴 의 결말에서 미래는 변함없이 그들의 시장으로 함께 하고 그녀의 남편이 된 조국(차승원)은 '무소속 기호 5번'으로 대선에 출사표를 던진다. 이들 커플의 결말 못지않게 조국의 연설을 기대하는 이들이 많았을 것이다. “누구나 평등하고, 누구나 자유롭고, 빈부에 상관없이 누구나 고귀한 참정권을 가지며, 누구나 행복을 추구할 ...

    텐아시아 | 2009.07.03 08:40 | 편집국

  • thumbnail
    윤세아 "'시티홀' 외로웠지만, 행복했다"

    SBS 드라마 '시티홀'의 출연자 윤세아가 드라마 마지막 방송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극중 윤세아는 재벌가의 고명딸로 대통령의 영부인이 되고픈 야망을 가지고 조국과(차승원 분) 정략결혼하는 '고고해'를 연기했다. 극 중 시니컬하고 도도한 연기력으로 화제가 됐던 윤세아는 마지막까지 이름그대로 '고고한' 매력을 유지하며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윤세아는 드라마 종영 후 시청자 게시판을 통해 "많이 아쉽다. 김선아-차승원과 같이 호흡하며 많이 ...

    한국경제 | 2009.07.03 00:00 | mina76

  • thumbnail
    '시티홀' 차승원 눈빛연기, 안방극장 女心 녹이네

    SBS 수목드라마 '시티홀'의 차승원이 깊이 있는 눈빛 연기가 시청자들로부터 호평 받고 있다. 차승원이 극중 애절한 눈빛, 강렬한 눈빛, 음흉한 눈빛 등 다양한 눈빛연기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극중 조국(차승원 분)은 거물급 정치인이었던 아버지로부터 외면 받고, 홀어머니와 함께 아버지에 대한 원망과 정치적인 야망을 품고 살아온 차가운 남자다. 조국을 연기하는 차승원은 아버지 앞에서는 원망에 가득 찬 뜨거운 눈빛, 평소에는 ...

    한국경제 | 2009.07.02 00:00 | sh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