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용 훈풍?…3040 취업자는 11만명 줄었다

    ... 투입해 인위적으로 만든 재정일자리인 것으로 분석됐다. 20대 실업률은 높아지고, 30대와 40대에서 취업자 수가 감소하는 등 경제활동이 활발한 연령대의 고용 부진은 여전했다. 취업자 늘었지만…‘고용 착시’ 지적도 통계청이 12일 발표한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21만4000명을 나타냈다. 3월 31만4000명 증가에 이어 두 달 연속 전년 동기 대비 증가세를 이어갔다. ...

    한국경제 | 2021.05.12 18:43 | 노경목/정의진

  • thumbnail
    '고용률+실업률=100%' 등식이 성립하지 않는 이유는

    ... 전체 실업률이 5% 이하면 ‘완전고용 상태’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청년 실업은 매우 심각 통계청이 발표한 지난 3월 우리의 실업률은 4.3%(계절조정실업률은 3.9%)로 비교적 낮은 편입니다. 하지만 통계는 착시를 불러일으키기 쉽습니다. 예를 들어 대기업 취업을 준비하면서 하루 3시간씩 아르바이트하는 A씨는 실업자가 아닙니다. 돈벌이를 위해 주당 1시간 이상 근로하면 취업자로 간주하는 집계 방식 때문이죠. 아르바이트를 그만둔 A씨가 당분간(4주 ...

    한국경제 | 2021.05.10 09:01 | 정태웅

  • thumbnail
    고용률·실업률이 어떻게 동반상승했지?

    ... 높아졌습니다. 취업자도 31만4000명 늘어난 2692만3000명입니다. 13개월 만에 취업자 수가 늘었다고 합니다. 어떻게 실업자와 취업자가 동시에 늘어날 수 있을까요? 이는 고용지표를 산정하는 방법이 달라서 생기는 일종의 ‘착시’ 때문입니다. 생산이나 구직 등 경제활동을 하지 않는 ‘비경제활동인구’ 가운데 일부가 취업자와 실업자로 이동하면서 고용률과 실업률 두 지표가 모두 상승한 것이죠. 비경제활동인구가 5만4000명(감소율 ...

    한국경제 | 2021.05.10 09:01 | 정태웅

  • thumbnail
    日 확진자 6000명 쏟아지는데…IOC "도쿄올림픽 연기 없다"

    ... 이후 최다치다. 긴급사태가 발효 중인 도쿄 등 4곳과 긴급사태 대상에 새로 포함된 아이치 등 2개 지역에서 57%(3466명)가 쏟아졌다. 앞서 이달 4∼6일 사흘 동안 확진자는 일주일 전보다 적은 수준으로 보고된 바 있다. 그러나 이는 4월 말∼5월 초 연휴에 유전자 증폭(PCR) 검사 수가 감소해 발생한 일종의 '착시 현상'일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8 15:13 | 오정민

  • thumbnail
    도쿄올림픽 취소 기로…출전권 日수영스타에 '사퇴' 요구도

    ... 16일(7천42명)에 이어 111일 만의 최다 기록이다. 이달 4∼6일 사흘 동안 확진자는 일주일 전보다 적은 수준으로 보고됐으나 이는 4월 말∼5월 초 연휴에 유전자 증폭(PCR) 검사가 줄어들면서 발생한 일종의 착시 현상이었을 것이라는 분석에 무게가 실린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는 결국 도쿄도(東京都) 등 4개 광역자치단체의 긴급사태 기간을 이달 말까지로 20일 연장하고 아이치(愛知)현과 후쿠오카(福岡)에도 긴급사태를 추가로 선포하기로 전날 ...

    한국경제 | 2021.05.08 11:00 | YONHAP

  • thumbnail
    유가 상승에 보복 소비까지 더해지면…인플레 공포 현실되나

    ... 필요성 커져" 은행팀 = 최근 국제 유가 상승 등으로 소비자·생산자 물가가 모두 크게 뛰면서 인플레이션(급격한 물가상승) 우려가 커지고 있다. 석유·원자재 등의 일시적 공급 부족과 '기저효과(비교 대상 수준이 낮은 데 따른 착시현상)' 때문이라는 분석도 있지만, 경기 회복과 함께 수요 측면에서 억눌렸던 '펜트업(지연·보복) 소비'까지 더해지면 인플레이션이 현실로 다가올 수 있다는 경고도 나온다. 더 근본적으로는 최근 물가 상승이 작년 초 코로나19 사태 ...

    한국경제 | 2021.05.05 08:58 | YONHAP

  • thumbnail
    '거인이 된 바이든'…카터 방문 착시사진에 SNS '들썩'

    ... 있지만 강한 플래시가 그림자를 줄이는 바람에 마치 나란히 위치한 것처럼 보여주는 효과를 만들었다는 것이다. 또 좁은 공간의 모든 것을 포착하기 위해 광각 렌즈를 사용한 탓에 가운데가 아닌 양옆에 있는 바이든 부부가 더 커 보이는 착시현상을 일으켰다고 봤다. 78세인 바이든은 역대 최고령 현직 대통령이고, 96세인 카터는 최장수 전직 대통령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상원 의원 시절이던 1976년 카터 전 대통령이 대선에 도전했을 때 민주당 내 경선 과정에서 카터를 ...

    한국경제 | 2021.05.04 23:58 | YONHAP

  • thumbnail
    與 '여경 백신 부작용'에 "소화제 먹어도 사망한다"

    ... 일어나는 일"이라며 "우리가 자동차 사고에 대비해 차를 안 타지는 않는다. 백신이 주는 이득이 훨씬 크기 때문에 백신 접종을 격려하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백신 부족 현상에 대해서는 '착시'라고 했다. 그는 "집단면역 계획에 맞춰 차분하게 (접종이) 진행되는데 2차 접종을 해야하는 분들도 일부 있어서 1차 접종 수급자가 상대적으로 줄어드는 것처럼 보이는 착시현상이 있을 수 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5.04 15:10 | 조준혁

  • thumbnail
    코인원, '안전거래 캠페인' 진행…투자자 보호 나선다

    ... 거래소 코인원이 투자자 거래 보호를 위해 '안전거래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코인원은 투자자에 가상자산 안전거래 수칙과 개인정보 보안강화 매뉴얼을 알려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한 거래 문화를 정착시키고자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안전거래 캠페인은 △한 번 더 의심하기 △코인원 안전장치 채우기 △철벽 보안 환경 만들기 등 총 3가지 지침으로 구성됐다. 한 번 더 의심하기 지침에는 스미싱 메시지 바로 삭제, 홈페이지 ...

    한국경제 | 2021.05.04 14:51 | 이영민

  • thumbnail
    與 대변인 "소화제 먹고도 사망…부작용 늘 있다"

    ... "우리가 자동차 사고에 대비해 차를 안 사진 않잖아요"라고 말했다. 백신 수급 우려에 대해선 "집단면역 계획에 맞춰 차분하게 진행되는데 2차 접종을 해야 하는 분들도 일부 있어서 1차 접종 수급자가 상대적으로 줄어드는 것처럼 보이는 착시현상이 있을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수급에 따라 접종 속도가 가속화될 것이므로 11월 이전에 충분히 접종계획을 달성할 수 있다는 확신이 있다"고 덧붙였다. 호남 지역 초선으로 의사 출신인 이 대변인은 전날 대변인직에 임명됐다. ...

    한국경제TV | 2021.05.04 1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