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55,4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민의힘 울산시의원들 "울산시 민주화 운동 기념사업 도 넘어"

    ... 예우 및 지원 조례'와 울산시에서 민주화운동 기념센터 사무실을 조성한다며 1억원의 추경예산을 편성한 것은 편향적이자 정도를 넘은 처사"라고 지적했다. 고 의원 등은 "울산의 민주화운동을 기념하고 그 정신을 계승하는 것은 누구나 찬성하고 환영할 일"이라고 전제한 뒤 "그러나 노조 운동을 한 사람들을 민주화운동 투사로 지명하고 사무실도 없는 기념센터 내부공사 비용을 추경에 편성한 민주당과 울산시의 처사는 정도를 벗어나도 한참 벗어났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

    한국경제 | 2021.09.06 15:53 | YONHAP

  • thumbnail
    원희룡 "합리적 기준 없는 '시간·인원제한'…즉시 폐지해야"

    ... 한다"며 "'제발 살려달라'는 절규의 외침일 것이다. 정부만 이 소리를 못 듣는 것인지, 못 들은 척하는 것인지 너무나 화가 난다"고 썼다. 끝으로 "국민 10명 중 6인이 위드 코로나에 찬성한다는 조사 결과도 있고 당 일부 대선주자도 위드 코로나 주장을 하고 있다"라며 "국민 살리는 방역을 위해 즉시 위드 코로나로 전환해야 한다는 것을 정부에 강력히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전국자영업자비생대책위원회는 ...

    한국경제 | 2021.09.06 14:49 | 김대영

  • thumbnail
    목포해양대 학부모연합회, 교명 변경 반대 목포시 규탄

    ... 살펴보지 않은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대학은 그동안 다양한 학습, 취업 프로그램을 만들어 국공립대 취업률 1위를 굳건히 유지하며 해외 유학생 모집에도 나서고 있다"며 "목포시는 거시적 대승적 행보로 신속히 교명 변경에 찬성하길 바란다"고 강력히 촉구했다. 목포해양대는 최근 교육부에 '해양국립대학교'로 교명 변경 신청을 했다. 지난 6월 29일 열린 전체 교수회의에서 교명 변경 투표 결과 해양국립대학교(55%)로 교명 변경을 결정했다. /연...

    한국경제 | 2021.09.06 14:01 | YONHAP

  • thumbnail
    양심적 병역거부자 "대체역 심사 기각…소송낼 것"

    ... 신념이 헌법에서 보장하는 양심의 자유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기각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이용석 전쟁없는세상 활동가는 "심사위원들은 심사과정에서 나씨가 한 이야기의 꼬투리를 잡았다"면서 "심사위원 개인의 견해를 밝히면서 그 견해에 찬성하는지 반대하는지를 밝히는 식(의 행위도 있었다)"고 말했다. 또 나씨가 병역 거부를 고민하며 망명을 고려했다고 하자 '진지하지 않은 양심'이라고 했고 비속어를 쓰며 공격적으로 질문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이씨는 "심사와 조사 ...

    한국경제 | 2021.09.06 12:24 | YONHAP

  • thumbnail
    2PM, 데뷔 13주년 기념 온라인 팬미팅 성료 "팬분들이 우릴 지켜줘서 할 수 있었다, 정말 감사해"

    ... 핫티스트>)를 온라인 생중계하고 전 세계 관객과 잊지 못할 추억을 쌓았다. 이번 팬미팅은 2015년 11월 이후 약 6년 만에 여는 6인 완전체 팬미팅으로 더욱 반가움을 더했다. JUN. K, 닉쿤, 택연, 우영, 준호, 찬성은 팬들과 만남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고, 다양한 콘텐츠를 마련해 만족감을 높였다. 2PM은 태국어, 영어, 일본어 등 다국어로 인사를 건네며 시공간 제약 없이 펼쳐지는 온라인 팬미팅의 포문을 열었다. 일기장을 열어보듯 서로에 대한 ...

    한국경제TV | 2021.09.06 11:10

  • thumbnail
    국민의힘, 역선택 방지 배제하고 '본선 경쟁력' 묻는다

    ... 후보들은 역선택 방지 조항 도입 여부를 두고 거센 신경전을 펼쳐 왔다. 앞서 선관위가 지난 3일 전체회의를 열고 역선택 방지 조항에 대한 의견을 청취한 결과 '반대' 의견이 6, '중재안'이 6, '찬성' 0표로 나타났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선관위 측은 "정식 안건 상정이 아니었다"는 입장을 보였고, 반대 입장에 선 후보들은 "당헌당규에 따라 가부동수는 부결"이라며 강력히 반발했다. 반대 ...

    한국경제 | 2021.09.06 10:27 | 홍민성

  • thumbnail
    [시사이슈 찬반토론] 출근길 신호위반·무면허 사고까지 산업재해로 인정할 수 있나

    ... 근로자에게 보상해준다. 따라서 불법 행위로 인한 사고에까지 보상해주면 재원(산재보험 기금)이 고갈될 수 있고, 근로자들의 부담(산재보험료)도 커질 수밖에 없다. 무면허나 신호위반으로 인한 사고까지 산재로 인정하는 판결은 올바른 것인가. [찬성] 산재보험 도입 취지를 살리는 게 중요…취약계층 근로자 살펴야 한국 법원은 2021년 7월에만 두 건의 판결을 통해 출근길 근로자의 무면허 운전사고에 대해서도 ‘업무상 재해’라고 인정했다. 이전 ...

    한국경제 | 2021.09.06 09:00 | 허원순

  • thumbnail
    `위드코로나` 정책 전환, 국민 58.5% 찬성

    ... 체계로, 꼭 필요한 방역 수칙을 지키면서 코로나19 이전의 일상을 상당 부분 회복하는 것을 의미한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지난 3일 전국 만 18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위드 코로나` 조기 전환에 대한 의견을 물은 결과 `찬성한다`는 응답은 58.5%로 나타났다. `반대한다`는 응답은 34.3%에 그쳤다. `잘 모르겠다`는 7.2%였다. 부산·울산·경남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찬성한다`는 응답이 절반을 넘었다. 부산·울산·경남은 이례적으로 `찬성한다`는 ...

    한국경제TV | 2021.09.06 08:20

  • thumbnail
    "10월초 '위드코로나' 정책 전환, 찬성 58.5% 반대 34.3%"

    리얼미터 조사…부울경·20대에선 반대>찬성 국민 10명 중 6명은 백신 접종 완료율이 50%를 넘을 것으로 예상되는 다음 달초 '위드(With) 코로나'로 방역체계를 전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6일 나왔다. 위드 코로나는 확진자 억제보다는 위중증 환자 관리에 집중하는 방역 체계로, 꼭 필요한 방역 수칙을 지키면서 코로나19 이전의 일상을 상당 부분 회복하는 것을 의미한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지난 3일 전국 만 18세 ...

    한국경제 | 2021.09.06 08:00 | YONHAP

  • thumbnail
    파우치 "20일 부스터샷 접종까지 화이자 백신만 준비될 듯"

    ... 없다고 여기는 미국인은 두 달 새 69%에서 51%로 줄었다. 델타 변이의 확산이 감염 공포를 키운 것이라고 WP는 분석했다. 바이든 대통령에 대한 지지율은 두 달 새 50%에서 44%로 떨어졌다. 아프가니스탄 사태 대응에 찬성한다는 응답은 30%, 반대한다는 응답은 갑절이었다. 바이든 대통령의 코로나19 대응에 대한 지지는 두 달 전 62%에서 52%로 내려앉았다. 경제정책에 대한 지지는 지난 4월 52%였던 것이 이번에 45%로 떨어졌다. 조사는 지난달 ...

    한국경제 | 2021.09.06 02: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