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물가상승률은 어떻게 집계할까…국민들 많이 사는 460개 품목을 보죠

    ... 인한 수급 불안이 이어지고 있어서다. 석유제품 가격은 23.3% 올랐다. 코로나19 사태 직후 급락했던 석유류 이 세계 경기 회복에 따라 반등한 영향이다. 지난달 농축수산물과 석유제품의 물가상승률 기여도는 1.8%포인트로 집계됐다. ... 상승에서 비롯된 셈이다. 통계청은 6월 소비자물가상승률 역시 2%를 넘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고기·채소값부터 학원·통신비까지 물가가 다시 들썩이고 있다. 정부는 “코로나19 기저효과에 따른 일시적 ...

    한국경제 | 2021.06.14 09:02 | 임현우

  • thumbnail
    '백세누리쇼' 양혜진, 500평 궁궐 하우스 공개…'입이 떡'

    ... "옷 먼저 갈아입어"라고 말한다. 양혜진의 저녁 식사 초대로 방문한 윤문선은 "먹는데 옷을 왜 갈아입느냐"면서 당황한다. 이는 윤문선에게 일을 시키려는 양혜진의 계획이었던 것. "밥 을 해야지"라며 일을 시킨 후 양혜진은 직접 키운 의문의 채소들로 만든 저녁을 대접한다. 정체불명의 요리를 맛본 윤문선은 폭풍 먹방을 펼치며 "맛있다"고 칭찬한다. 양혜진의 비법이 담긴 특급 요리의 정체에 ...

    텐아시아 | 2021.06.09 08:58 | 서예진

  • thumbnail
    김치 담그려니 고춧가루 44% 껑충…대신 포장김치 찾는다

    ... 3만7천583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1년 전 2만6천96원보다 44.0% 오른 것이다. 말린 고추(30㎏)는 83.8%, 깐마늘(1㎏)은 54.8%, 가시오이(10개)는 62.0%, 무(1개)는 3.7% 뛰었다. 이처럼 김치류에 들어가는 채소 가격이 줄줄이 오르자 소비자들은 한 푼이라도 아낄 수 있는 온라인 쇼핑몰과 대형마트 등의 포장김치에 눈을 돌리고 있다. 김치 브랜드 '종가집'을 운영하는 대상의 올해 1∼5월 김치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

    한국경제 | 2021.06.09 06:35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르포] "없는 사람에겐 큰일"…쌀·식용유·기름 '천정부지'

    ... 지금은 3천500짯(약 2천376원)으로 가격이 두 배도 훨씬 넘게 상승했다"고 덧붙였다. 뜨리 밍갈라 시장에서 채소 장사를 하는 묘 텟 민(가명)씨의 설명도 크게 다르지 않았다. 그는 "한국 사람들이 많이 찾는 배추는 쿠데타 전에는 ... 417원)했던 휘발유(옥탄가 92 기준) 가격이 지금은 1천50짯(약 712원) 정도가 됐다"면서 "모든 종류 기름 이 쿠데타 이전보다 두배 가량 상승했다"고 말했다. 기름값이 오르다 보니 시장으로 물건을 나르는 화물차 운행도 영향을 ...

    한국경제 | 2021.06.06 07:00 | YONHAP

  • 농축산물·기름 급등…5월 소비자물가, 9년만에 최고

    5월 소비자물가 전년동월대비 2.6% 올라 달걀 45% 등 농축수산물 12% 상승 석유류 가격 23.3% 급등…2008년 이후 최대 ◆…(사진 클립아트코리아) 5월 소비자물가가 지난해 같은 달보다 2.6% ... 12.1% 올랐다. 5월중 농산물은 16.6%, 축산물은 10.2%, 수산물은 0.5% 각각 상승했다. 농산물 가운데 채소류는 11.6% 올랐다. 품목으로 살펴보면 파(130.5%), 달걀(45.4%), 쌀(14.0%), 국산쇠고기(9.4%), ...

    조세일보 | 2021.06.02 09:17

  • thumbnail
    독일 5월 소비자 물가 10년만에 최대 상승

    ... 기록했다. 에너지 가격이 물가 상승세를 이끈 것으로 보인다. 1년 전만 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봉쇄 조처로 급락했던 유류와 난방유, 휘발유 가격은 10% 뛰었다. 식료품 가격도 1.5% 올랐다. 채소 가격과 버터, 빵, 계란 가격이 전반적으로 상승했다. 반면 과일값은 0.7% 내렸다. 전문가들은 연말로 갈수록 물가 상승세가 가속화할 것으로 보고 있다. 독일연방은행은 올해 월간 소비자물가가 4%대를 기록할 수 있을 것으로 ...

    한국경제TV | 2021.06.01 21:12

  • thumbnail
    독일 지난달 물가 10년만에 최고로↑…"인플레 가속"

    ... 가격이다. 1년 전만 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봉쇄 조처로 급락했던 유류와 난방유, 휘발유 가격은 10% 뛰었다. 휘발유 가격은 ℓ당 25%가 넘는 1.5유로 급등했다. 식료품 가격도 1.5% 올랐다. 채소가격과 버터, 빵, 계란 가격이 전반적으로 상승했다. 반면에 과일값은 0.7% 내렸다. 경제전문가들은 연말로 갈수록 물가상승세가 더욱 속도를 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전망했다. 독일연방은행은 올해 월간 소비자물가가 4%대를 기록할 ...

    한국경제 | 2021.06.01 18:47 | YONHAP

  • 하루걸러 하루 비 5월…상춧 한달 새 두배 뛰어

    유례없는 5월 장마 여파로 상추 등 신선 채소 가격이 요동치고 있다. 외식업계에서는 “상추 리필을 요청하는 손님이 가장 무섭다”는 얘기까지 나온다. 1일 팜에어·한경 한국농산물가격지수(KAPI)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기준 상추 가격은 ㎏당 4092원까지 치솟았다. 한 달 전(1884원)에 비해 가격이 두 배 이상 올랐다. 전문가들은 지난달 유례없이 많은 비가 내린 영향이 상추 가격을 밀어올린 것으로 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6.01 17:25 | 박종관/노유정

  • thumbnail
    정부 "金양파 우려" vs 팜에어한경 "안정될 듯"

    ... 최고가다. 양파도 생산량이 평년 대비 7.5% 감소해 가격이 오를 전망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다음달부터 2개월간 산지 농협의 계약재배 보관물량 중 중만생종 양파 1만t, 마늘 2500t을 비축한다고 24일 발표했다. 정부는 올해 두 채소류의 재배면적이 급감하면서 생산량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공급 감소에 따른 가격 급등에 대비해 비축량을 늘리겠다는 것이다. 특히 양파의 생산량 감소폭이 클 것이란 관측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양파 중만생종 재배면적이 2019년 ...

    한국경제 | 2021.05.24 17:25 | 박한신/강진규

  • thumbnail
    올 김장철 양파·마늘 폭등할라…선제 대응 나선 농식품부

    정부가 양파와 마늘 수급안정을 위해 다음달부터 정부 비축에 나선다. 이들 양념채소의 수요가 집중되는데 공급은 많이 되지 않는 김장철 가격 폭등을 대비한 조치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다음달부터 2개월간 양파 1만톤과 마늘 2500톤을 수매한다고 24일 발표했다. 올해 두 채소류의 재배면적이 급감하면서 생산량이 줄어들 것을 예상해서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양파 및 마늘 재배면적 및 작황 실측 결과에 따르면 중만생종 양파 생산량은 평년대비 7.5% 감소한 ...

    한국경제 | 2021.05.24 11:00 | 강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