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1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상추 1장 400원" 장마 폭염 태풍 '트리플 쇼크'에 밥상물가 '흔들'

    ... 메뉴에서 샐러드를 없앴다. 긴 장마 끝에 이어진 폭염, 태풍 영향으로 거래하던 농장의 거래선이 끊긴 탓이다. 여름 채소 가격이 천정부지로 치솟으며 밥상 물가를 위협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정체에 빠진 ... 金채소…열무김치 사라진 여름 27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배추 상추 오이 열무 애호박 등 채소값이 1년 전 대비 최대 176% 올랐다. 평년(5년 평균 가격)가격과 대비해도 2배 이상 높다. 배추 도매가격은 26일 ...

    한국경제 | 2020.08.27 14:50 | 김보라

  • 장마에 태풍까지…식탁물가 `비상`

    요즘 장 보시면서 채소와 과일값이 껑충 뛰었다고 느끼신 분들 많으실 텐데요. 역대급 장마가 끝나자마자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는 데다, 태풍까지 북상 중이어서 장바구니 물가가 비상입니다. 박승완 기자가 보도합니다. 배추와 ... 이들 품목은 가격이 오르는 정도에 따라 `주의`, `경계`, `심각` 단계로 나누어 관리하는데, 최근 배추와 고추 은 이미 `심각` 수준에 도달했습니다. 사과와 수박, 참외 등 과일값도 고공행진 중입니다. 평년과 비교하면 사과는 ...

    한국경제TV | 2020.08.25 16:17

  • thumbnail
    채소값 급등에도…이마트 배추, 도매가보다 싼 비결은

    이마트에서 판매하는 배추 한 통의 가격은 5980원(이하 22일 기준)이다. 농협 가격(6400원)은 물론 가락동 농산물 시장의 도매가격(약 6090원)보다도 싸다. 긴 장마와 폭염으로 채소 가격이 급등하고 있는 가운데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지난해부터 추진해온 ‘초저가 전략’이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산지를 다변화하고, 오랜 기간 신뢰를 구축하는 등 그간 축적해온 전략적인 노하우가 경쟁력이 됐다. 농협과 비교하면 ...

    한국경제 | 2020.08.23 18:08 | 박동휘/김기만

  • thumbnail
    [인턴액티브] 일회용품 줄이려 '제로웨이스트' 도전해 봤더니

    ... 알아보기 위해 지난 13일부터 1주일간 도전해봤다. 제로웨이스트에는 '음식물을 남기지 않는다'는 의미도 포함되기 때문에 식자재를 먹을 만큼만 구매하는 게 중요하다. 그러나 장바구니를 들고 방문한 대형마트는 대파, 양파 같은 채소는 물론 과일까지 대부분 대량으로 판매하고 있었다. 1인 가구를 위해 소분해놓은 식자재도 있었지만 모두 비닐랩과 작은 스티로폼으로 포장돼 있었다. 포장재 없이 원하는 만큼만 식자재를 사는 건 거의 불가능해 보여 구매를 포기했다. ...

    한국경제 | 2020.08.23 06:00 | YONHAP

  • thumbnail
    생산자물가 두 달째 상승…'금추'된 상추·배추 여파

    생산자물가가 두 달 연속 오름세를 나타냈다. 54일 동안 지속된 기록적인 장마로 채소·과일 가격이 뛴 영향이다. 한국은행이 21일 발표한 ‘7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02.68(2015년 100 ... 따른 결과다. 제품별로 보면 상추 가격이 전월에 비해 66.3%나 뛰었다. 배추(21.2%)와 사과(11.0%) 도 크게 올랐다. 소고기(4.2%), 돼지고기(3.1%), 닭고기(3.4%) 등 축산물 가격은 3~4%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20.08.21 14:31 | 김익환/구은서

  • thumbnail
    김용범 "농산물 하향세 전환...소상공인 지속 지원"

    ... 5,325원으로, 이틀 전(17일)보다 26.1% 하락했다. 상추는 5만7,829원으로, 엿새 전(15일)보다 42.2% 떨어졌다. 김 차관은 "농산물 가격은 아직 예년에 비해 높은 수준"이라며 "생육기간과 작황을 고려할 때 일부 채소류는 일정 기간 높은 수준이 유지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비축 물량을 탄력적으로 출하하고 온·오프라인 유통업체의 가격 할인 행사를 통해 소비자 부담을 완화해 나가겠다"며 "추석을 앞두고 사과·배 등 주요 성수품이 원활하게 ...

    한국경제TV | 2020.08.21 09:43

  • thumbnail
    배추 1포기 7308원, 폭염 탓…1주새 15%↑

    긴 장마 끝에 이어진 폭염으로 채소값이 오르고 있다. 20일 한국농수산유통공사(aT)에 따르면 이번주 배추 한 포기 가격은 7308원으로 전주(6352원) 대비 15% 상승했다. 대파 1㎏ 가격은 3913원으로 전주 대비 9.8%, 전년 동기 대비 29.5% 올랐다. 쪽파 1㎏ 가격도 지난주보다 1086원 비싼 7584원이었다. 오이는 재배면적이 증가했지만 긴 장마로 공급이 부진해 가격이 크게 올랐다. 오이(10개 묶음) 가격은 지난주 1만19원에서 ...

    한국경제 | 2020.08.20 17:24 | 김보라

  • '채소값 잡기' 팔 걷은 대형마트

    유통업계가 긴 장마로 가격이 폭등한 채소 가격 잡기에 나섰다. 이마트는 20일부터 26일까지 애호박, 무, 감자, 당근, 청경채, 풋고추, 표고버섯, 머쉬마루버섯 등 여덟 가지 채소를 20% 할인해 판매한다. 신세계 포인트 회원이 대상이며 1인당 최대 1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이마트가 행사 대상으로 선정한 채소는 장마로 최근 가격이 급등한 품목들이다.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지난 19일 기준 애호박 가격은 3만7295원(10㎏)으로 ...

    한국경제 | 2020.08.20 17:23 | 노유정

  • thumbnail
    이마트 농림부와 함께 농산물할인 행사

    이마트는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올 여름 사상 최장의 장마로 크게 오른 채소가격의 안정을 위해 애호박, 무, 감자, 당근, 청경채, 풋고추, 표고버섯, 머쉬마루버섯 등 8가지 품목을 할인 판매하는 '대한민국 농할(농산물 할인) 갑시다'행사를 26일까지 연다. 이번 행사에선 8가지 품목을 신세계 포인트 회원 인증시 최대 20% 싸게 판매한다. 모델들이 20일 이마트 성수점에서 각종 채소류를 선보이고 있다. 신경훈 기자 khshin@...

    한국경제 | 2020.08.20 15:54 | 신경훈

  • thumbnail
    시진핑 "먹는거 줄여라"…식생활 통제하는 中, 왜? [조아라의 소프트차이나]

    ... 114만800헥타르의 농지에서는 수확물이 전혀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대홍수가 발생하자 사료용 옥수수와 돼지고기 이 급등하고 있습니다. 중국 매체 신랑재경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중국 옥수수 선물 가격은 톤(t)당 2366위안(약 ... 생겼다"면서 "수급 부족으로 돼지 고기 가격이 크게 상승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외에도 전국 30종 야채의 평균 도매 가격도 오르고 있습니다. 최근 심해지고 있는 미중 갈등도 잔반 줄이기 운동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고 ...

    한국경제 | 2020.08.15 07:00 | 조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