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32,8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흥업주 등 100여명 정부청사 인근서 영업제한 완화 촉구

    ... 선심을 쓴 것 같이 홍보하고 있지만, 저녁식사 후 한 잔 더 하는 유흥주점의 영업시간은 한두 시간에 불과하다"며 "식당과 주점 영업을 동일시한 착오"라고 했다. 이어 "방역당국의 방침에 따르지 않겠다는 것이 결코 아니다"라며 "책임은 우리가 질 테니 유흥시설도 공정하게 영업할 수 있도록, 타 업종과 형평성에 맞도록 영업시간을 허용해달라"고 덧붙였다. 참석자들은 입장 발표 후 영업제한시간 10시를 가리키고 있는 벽시계를 발로 밟고 집어던지는 퍼포먼스를 했다. 경찰 ...

    한국경제 | 2021.06.18 16:59 | YONHAP

  • thumbnail
    코이카,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에서 2년 연속 'A등급'

    ... 연속이다. 코이카는 18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20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에서 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는 기획재정부가 공공기관의 자율적인 경영개선을 유도하고 책임경영체계를 확립하기 위해 2004년부터 진행하는 평가다. 올해는 공기업 36개, 준정부기관 54개, 강소형 41개 등 총 131개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평가가 이뤄졌다. 코이카는 23곳과 함께 A등급을 받았다. 코이카가 지난 수년간 ...

    한국경제 | 2021.06.18 16:54 | 송영찬

  • thumbnail
    “당신이 원하는 원룸을 콕! 찍어 알려드립니다” 원룸 직거래 플랫폼 '콕스팟'

    ... 일어날 수 있는 법적인 문제에 걱정하는데, 법률 자문 서비스도 제공할 수 있도록 입지를 다질 것이다.” 창업에 관심이 있거나 도전하는 20대에게 한마디. “창업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책임감’이다. 대표와 팀원 모두가 책임감을 가지고 일을 해나가야 문제없이 성취할 수 있다. 더불어 실패하더라도 젊은 나이에 발판으로 삼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는 것이라 생각했으면 좋겠다. 사실 청년 창업은 경험이 부족하다는 ...

    한국경제 | 2021.06.18 16:52 | 이진이

  • 서울시의회 사무처장 첫 개방형 공모…인사권 독립

    ... 응시 자격은 공무원의 경우 관련 분야(행정·법·정치·지방자치·지방의회·국회 관련)에서 4년 이상 근무하고 1급 또는 이에 상응하는 공무원으로 근무한 경력이 있어야 한다. 민간 경력은 관련 분야에서 5년 이상 근무·연구하고 법인 또는 비영리민간단체지원법의 지원을 받는 단체에서 부서 단위 책임자 이상으로 근무한 경력을 요구한다. 한편 시의회 사무처장 인사권이 시의회로 넘어가면서 서울시의 1급 자리는 7명에서 6명으로 줄어들게 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8 16:36 | YONHAP

  • thumbnail
    한국국제협력단,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에 2년 연속 A등급 획득

    한국국제협력단(KOICA·코이카)은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20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에서 2년 연속 A등급 평가를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기획재정부는 공공기관의 자율적인 경영개선을 유도하고 책임경영체계를 확립하기 위해 2004년부터 평가를 하고 있다. 올해는 공기업 36개, 준정부기관 54개, 강소형 41개, 총 131개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평가가 이뤄졌고 이 가운데 A등급인 '우수'를 받은 곳은 23곳이다. 창립 30주년을 맞은 ...

    한국경제 | 2021.06.18 16:25 | YONHAP

  • thumbnail
    '악마판사' 지성vs진영, 충돌하는 두 개의 정의→김민정의 검은 야욕

    ... 그게 법치주의고 재판이니까요”라며 강한 어조로 부정하는 김가온에게서 단단한 신념마저 느껴지고 있다. 이에 재판장 강요한과 배석판사 김가온이 어떻게 한 재판에서 공존하게 될 것인지 호기심이 피어난다. 그런가 하면 사회적 책임재단 상임이사 정선아의 검은 야욕이 엿보이는 장면 역시 인상적이다. “진짜 아무것도 지킬 게 없는지 알아봐야겠네”라는 말 속에선 마치 먹잇감의 약점을 노리는 맹수의 모습을 연상케 한다. 이와 동시와 검게 ...

    스타엔 | 2021.06.18 16:20

  • '땅 투기' LH, 경영평가서 D등급…성과급 없다

    ... '경영관리' 범주에서 C등급(보통)을, 리더십, 조직·인사, 재난·안전 등 주요지표에서 D등급(미흡)을 받아 종합평가에서 최하위 등급을 피할 수 있었다. 이러한 평가에 따라 기관장과 임원진은 관리책무 소홀 책임, 비위행위의 중대성 등을 물어 성과급을 전액 미지급 하기로 결정했다. 직원은 우선 수사결과 확정 전까지 성과급 지급을 전면 보류 한 뒤, 향후 지급 여부나 지급률 하향조정 등을 결정하기로 했다. 미흡 이하 등급을 받은 비율은 16.0%로 ...

    조세일보 | 2021.06.18 16:06

  • thumbnail
    LH, 공공기관 경영평가서 `미흡(D)` 평가…윤리경영 `아주 미흡`

    ... 재난·안전 등 주요지표에서도낮은 등급인 D0(미흡)를 받았다. 범주별로 보면, `주요사업` 범주에서는 미흡(D)을 받았으나, `경영관리` 범주에서는 보통(C)을 받았다. 공공기관운영위원회는 LH의 기관장과 임원에 대해 관리책무 소홀 책임, 비위행위의 중대성 등을 감안해 성과급을 전액 미지급하기로 했다. 직원은 수사결과 확정 전까지 성과급 지급을 전면 보류하고, 추후 수사결과를 토대로 지급 여부를 결정하기로 의결했다. 전효성기자 zeon@wowtv.co.kr ⓒ ...

    한국경제TV | 2021.06.18 16:02

  • thumbnail
    '라임 로비·횡령' 리드 전 회장, 1심 징역 6년 선고

    ... "이런 범행이 가능했던 건 회사의 건실성과 지속성은 안중에도 없이 자신의 이익만을 취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 "피고인의 범행은 라임 사태에서 비중이 결코 작지 않으며, (피고인은) 법정에서도 본인 책임 피하는 것에만 급급해 책임에 상응하는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판시했다. 김 전 회장은 리드에 대한 자금 유치 대가 등으로 신한금융투자 임모 전 PBS 본부장과 이종필 전 라임 부사장 등에게 금품을 주고, 박모 전 부회장 ...

    한국경제 | 2021.06.18 15:47 | 최다은

  • thumbnail
    이어룡 대신금융그룹 회장 "ESG 경영 중심으로 채질 개선해야"

    ... 지배구조를 그룹 정책에 반영해 ESG경영 중심으로 체질 개선에 나서야 한다”고 18일 말했다. 이 회장은 이날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한 창립 59주년 기념행사에서 기념사를 통해 “고객과 사회에 보다 투명하고 책임을 다하는 기업의경영활동이 무엇보다 중요해졌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각 사업분야에서 탁월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더욱 혁신적인 변화를 시도해야 한다”며 “그룹의 미래비전을 이해하고 ...

    한국경제 | 2021.06.18 15:43 | 한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