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241-10250 / 10,3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레버쿠젠, 차두리 계약 제의할 듯

    ... 방안도 생각해볼 수 있다"고 말했다. 칼문트 단장의 발언은 '미완의 대기'로 평가되는 차두리가 레버쿠젠에서 당장 주전으로 뛸 수 없을 경우 일단 리그에서 실전 경험을 충분히 쌓도록 한 뒤 레버쿠젠에서 공격수로 중용할 수 있다는 계획을 시사한 것으로 해석된다. 레버쿠젠은 올 시즌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까지 진출, 스페인 최고명문 레알마드리드와 우승을 다퉜던 강팀으로 현 독일 대표팀의 주축 미드필더인 미하엘 발라크와 파라과이전 결승골의 주인공 올리버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프로필] 독일 선취골 미하엘 발라크

    ... 11월 월드컵 진출권을 놓고 벌어진 우크라이나와의 플레이오프에서 무려 3골을 터트려 꺼져가던 독일의 월드컵 본선진출의 불씨를 살린 주인공이다. 지난해 전반기 분데스리가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으며 소속 클럽인 바이엘 레버쿠젠의 UEFA 챔피언스리그 및 독일컵 결승 진출을 이끌었다. 넓은 시야와 강한 중거리 슈팅 능력이 돋보이며 이번 월드컵에서는 2골을 기록중이다. 옛 동독 출신으로 지역 클럽인 FC 쳄니처에 가입해 축구 선수로서의 첫 꿈을 키웠고 21세 이하 독일청소년대표팀에서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스페인은 어떤 팀?

    ... 전통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월드컵과는 유독 인연을 맺지 못했던 팀이다. 1928년 출범한 프리메라리가는 영국의 프리미어리그, 이탈리아의 세리에 A와 함께 세계 3대축구리그로 불릴만큼 경기력과 흥행 모두 최정상급이지만 스페인의 월드컵 성적은 ... 승리로 이끈 이케르 카시야스다. 카시야스는 21살의 약관이지만 명문 레알 마드리드의 주전 골키퍼로 지난 5월유럽챔피언스리그에서 눈부신 활약으로 우승의 견인차가 되기도 했다. 전반적으로 스페인 축구는 튼튼한 수비가 강점인 다른 유럽국가와 ...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이모 저모] 마라도나 "독일이 우승할 것"

    ... 45분 이상 뛸 경우 다리 부상 재발로 장기간 그라운드를 떠날 수밖에 없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지난 4월 챔피언스리그때 왼쪽 다리 골절상을 입은 베컴이 한 달여 간의 치료끝에 월드컵 무대에 출전했지만 덴마크와의 16강전에서는 고통으로 ... 13년간 89경기에 출장,29골을 기록한 '스페인의 홍명보'다. 이번 월드컵에도 주장 완장을 차고 나와 조별 리그 3전승을 이끌었으나 지난 16일 아일랜드와의 16강전에서는 후반 44분 동점 페널티킥을 내주는 빌미가 된 파울을 ...

    한국경제 | 2002.06.18 00:00

  • [월드컵 프로필] 한-伊전 동점골 설기현

    ... 못하다 단 한번 찾아온 결정적인 찬스를 놓치지 않고 골로 연결했다. 이 한방으로 설기현은 지난 10일 미국과의 조별리그 두번째 경기에서 여러차례 득점찬스를 놓쳤던 아쉬움을 만회하며 전 세계에 자신의 이름 석자를 알리는 동시에 부진에도 ... 설기현은 6경기 연속골을 기록하는 등 맹활약을 펼쳐 지난해 여름 벨기에 최고 명문인 안더레흐트로 이적하더니 8월에는 챔피언스리그에 한국인으로서는 처음 출전, 득점까지 하는 영광을 맛봤다. 다음은 설기현의 프로필이다. ▲생년월일 및 출생지= ...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월드컵] 의료진, "베컴 45분이상 뛰지말라"

    ... 잇따르고 있다. 영국의 '데일리 익스프레스'는 17일 저명한 의료진의 말을 인용, "베컴이 21일브라질과의 8강전에서 45분 이상 뛸 경우 다리 부상 재발로 장기간 그라운드를 떠날수 밖에 없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지난 4월 챔피언스리그때 왼쪽 다리 골절상을 입은 베컴이 한달여간의 치료끝에 월드컵 무대에 출전했지만 덴마크와의 16강전에서는 고통으로 심하게얼굴을 찌푸리는 등 부상의 재발 기미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뼈 전문의인 사이먼 쿠프는 "베컴은 덴마크전에서 ...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월드컵] 히딩크-트라파토니 '지략싸움' 관심

    '월드컵축구 4강 감독이냐, 아니면 이탈리아리그7회 우승 감독이냐.' 18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한국과 이탈리아의 16강전은 국제축구계에서`둘째 가라면 서러워하는' 명장들의 대결로도 관심이 높다. 거스 히딩크(55) 한국감독과 ... 트라파토니 감독은 지도자 경력에서도 히딩크 감독을 다소 압도한다. 73년 AC밀란 감독으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뒤 리그 우승 7회, 컵 대회 제패 2회를 기록했으며 유럽 3대 컵(챔피언스컵, 컵위너스컵, UEFA컵)을 석권하기도 했다. ...

    연합뉴스 | 2002.06.16 00:00

  • 독일 8강행 결승골 노이빌레

    ... 클로세와마르코 보데에게 수차례 센터링을 올리며 독일의 전반적인 공세를 이끌었다. 98년 몰타와의 경기에서 대표팀 유니폼을 처음 입었고 이날까지 A매치 31경기출장에 4골을 기록 중. 99년 분데스리가 로스토크 한자에서 이적료 450만 유로의 몸값으로 현 소속팀인바이엘 레버쿠젠으로 옮겼으며 올해 유럽프로축구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소속 팀이 결승까지 진출하는 데 동료인 발라크와 함께 크게 기여했다. (서귀포=연합뉴스)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2.06.15 00:00

  • [월드컵] 스페인축구의 '힘' 프리메라 리가

    월드컵과는 유독 인연을 멀었던 스페인이 우승후보로 떠오를 수 있었던 원동력은 세계 최고의 프로리그로 평가되는 프리메라 리가(Premera Liga)덕이다. 스페인 1부리그 프리메라 리가는 유럽의 다른 국가들보다 다소 늦은 1928년에 ... 육성하고 있다. 스페인 국민의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프리메라 리가는 명문 레알 마드리드가 지난 5월 유럽 챔피언스리그 정상에 오르는 등 FC 바르셀로나와 함께 유럽클럽축구계의 한 축을 장악하고 있다. 이처럼 비옥한 토양을 가진 스페인은 ...

    연합뉴스 | 2002.06.12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베켄바워, 인종차별적 발언 물의

    ...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심판 판정에 대해 비판했다. 이 과정에서 베켄바워는 "아프리카인이 주심을 맡고 부심이 아시아, 남미 심판으로 구성될 경우 심판진 사이의 의사소통에 문제가 있을 수밖에 없다"고 꼬집었다. 그는 이어 "분데스리가나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주심-부심이 미리 짜여진 그룹 단위로 움직이는, 트라이아웃 시스템으로 심판진을 운영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이같은 베켄바워의 발언은 국제심판 가운데서도 심판 경력과 영어 의사소통 능력 등을 종합 평가, 선발된 '최정예'의 ...

    연합뉴스 | 2002.06.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