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0,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학범 감독 "손흥민·황의조, 도쿄올림픽 도전 의지 있어"

    ... 최근에는 평가하기 어려웠다. 경기에 못 나오니까. 이번에 A대표팀에 뽑혔으나 집중적으로 경기력을 체크하려고 한다. 권창훈은 부상 이후로 몸이 안 올라오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안타깝게 생각한다. --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동아시아지역 경기가 6~7월 우즈베키스탄과 태국에서 나뉘어 열린다. 이 대회에 출전하는 팀 소속 선수들이 최종 명단에 오르면 어떻게 되나. ▲ 우리가 해결해야 할 중요한 부분이다. 선발할 선수가 명확해지면, ...

    한국경제 | 2021.05.24 14:06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전망대] '4연패' LG, 롯데와 2연전…'7연승' 키움, KIA와 대결

    ... 필요하다. 키움 히어로즈는 최근 7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7위에서 4위로 도약했다. 키움은 26일과 27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KIA 타이거즈와 맞붙는다. 4월 6∼8일, 고척 홈 3연전에서 싹쓸이 패배를 당했던 아픔을 설욕할 기회다. ... 은퇴식'이 열린다. 한화는 29일 대전에서 김태균의 등번호 53을 영구 결번하며 프랜차이즈 스타를 예우한다. KBO리그 역대 우타자 통산 안타 1위(2천209개), 한·미·일 프로야구 최다 경기 연속 출루(86경기) 기록을 세운 김태균은 ...

    한국경제 | 2021.05.24 08:41 | YONHAP

  • thumbnail
    PSG 추격 따돌린 릴, 프랑스 리그1 우승 '10년 만이네!'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1부리그) 릴이 '난적' 파리 생제르맹(PSG)의 추격을 따돌리고 10년 만에 정규리그 챔피언에 올랐다. 릴은 24일(한국시간) 프랑스 앙제의 스타드 레이몽 코파에서 열린 앙제와 2020-2021 리그1 ...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고, 4시즌 연속 우승 도전도 실패했다. 릴과 PSG가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진출권을 함께 차지한 가운데 3위 AS모나코(승점 78)는 UEFA 챔피언스리그 3차 예선에 나서게 됐다. ...

    한국경제 | 2021.05.24 07:58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역대 최고의 시즌…'득점·공격포인트' 모두 신기록

    정규리그 17골 10도움…시즌 22골 17도움 맹위 '한국 선수 단일 시즌 유럽리그 최다골'은 '타이'에 만족 2020-2021시즌은 '손세이셔널' 손흥민(29·토트넘)에게 역대 최고의 시즌으로 기억에 남게 됐다. 손흥민은 ... 역전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토트넘은 최종전 승리로 7위를 유지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UECL) 출전권을 챙기면서 '유럽 클럽대항전 티켓'의 막차를 탔다. UEFA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 티켓을 ...

    한국경제 | 2021.05.24 03:00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자책골 유도' 토트넘 EPL 7위…'유로파 콘퍼런스 티켓'

    토트넘, 레스터시티에 4-2 역전승 …손흥민은 자책골 유도 손흥민, 정규리그 17골 '득점 랭킹 공동 4위'…케인은 23골로 '득점왕' 맨시티·맨유·리버풀·첼시 'UCL 진출'…레스터시티·웨스트햄은 'UEL 진출' '손세이셔널' ... 3위로 올라선 가운데 애스턴 빌라에 1-2로 패한 첼시(승점 67)가 '톱 4'를 지키면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본선행 티켓을 품에 안았다. 토트넘에 패한 레스터시티(승점 66)와 사우샘프턴을 3-0으로 꺾은 웨스트햄(승점 ...

    한국경제 | 2021.05.24 02:13 | YONHAP

  • thumbnail
    LG 차우찬, 2군서 48개 투구…류지현 감독 "준비 기간 충분히"

    ... 좌완 차우찬(34)이 2군에서 올해 두 번째 실전 등판해 투구 수를 48개까지 늘렸다. 류지현(50) LG 감독은 차우찬 투구와 몸 상태를 꾸준히 보고받고 있지만, 1군 등판 시점은 아직 정하지 않았다. 차우찬은 23일 이천 챔피언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퓨처스(2군)리그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2이닝을 4피안타 2점으로 막았다. 공은 48개를 던졌고 삼진 2개를 잡았다. 지난 18일 KIA 타이거즈와의 2군 경기에서 공 26개(2이닝 무피안타 ...

    한국경제 | 2021.05.23 13:06 | YONHAP

  • thumbnail
    셋이 합쳐 4골…아쉽게 시즌 마친 분데스리가 3인방

    황희찬·권창훈, 코로나19 확진 악재 속 리그 '노 골' 정우영만 4골 넣어…선발 출전 적었던 건 아쉬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의 한국 선수 3인방이 아쉬웠던 2020-2021시즌을 마무리했다. RB라이프치히 소속의 황희찬은 ... 18경기 출전, 노골 1도움이라는 초라한 성적표를 남기고 시즌을 마무리했다. 황희찬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는 3경기에 출전해 공격포인트를 하나도 올리지 못했다.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4경기에 나서 3골 ...

    한국경제 | 2021.05.23 11:42 | YONHAP

  • thumbnail
    최종전 앞두고 휴가 떠난 메시 '잔류?…PSG·맨시티 이적?'

    ... 없었다. 바르셀로나(승점 79)는 최종전을 앞두고 리그 최소 4위를 확보해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진출권을 확보한 상태였다. 메시 역시 37라운드까지 정규리그 30골(9도움)을 기록, 득점 공동 2위에 랭크된 ... 팀은 물론 개인 성적에 큰 이해가 걸리지 않은 최종전을 앞두고 구단의 허락을 받아 휴가를 떠났다.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35경기를 포함해 시즌 47경기를 소화한 메시는 6월 13일부터 아르헨티나에서 펼쳐지는 2021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 ...

    한국경제 | 2021.05.23 10:25 | YONHAP

  • thumbnail
    '수아레스 역전골' AT 마드리드, 7년 만에 라리가 챔피언

    레알 마드리드 2위…메시 최종전 결장한 바르셀로나 3위 메시는 리그 30골…5시즌 연속·통산 8번째 '득점왕'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최종전에서 짜릿한 역전승을 따내며 7년 만에 왕좌 탈환에 성공했다. ...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2위 레알 마드리드, 3위 바르셀로나, 4위 세비야까지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획득했다. 5위 레알 소시에다드와 6위 레알 베티스는 유로파리그에 나선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만약 ...

    한국경제 | 2021.05.23 08:27 | YONHAP

  • thumbnail
    전 KIA 투수 윤석민, 30일 뒤늦은 은퇴식…"과분한 사랑 받았다"

    KIA 타이거즈가 프로야구 KBO리그의 한 시대를 풍미했던 전 토종 에이스 윤석민(35)을 위해 마지막 작별 무대를 준비했다. KIA 구단은 22일 "오는 30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리는 kt wiz와 홈 경기에서 윤석민 은퇴식을 거행한다"고 전했다. 윤석민은 이날 경기 시구를 한 뒤 관중들에게 마지막 인사를 할 예정이다. KIA 선수들은 윤석민의 은퇴 기념 패치를 모자에 부착하고 뛴다. 아울러 구단은 윤석민의 등번호인 21번에 착안해 ...

    한국경제 | 2021.05.22 11: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