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4,9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소외주의 반격…은행·철강·반도체株 들썩

    ... 코스피지수가 연초 대비 7% 하락할 때 KRX은행업지수는 30% 하락했다. 이날 은행주 외에도 한진칼(4.60%) 대한항공(2.15%) 아시아나항공(1.52%) 등 항공주, KG동부제철(10.17%) 포스코(1.10%) 등 철강주, 미래에셋대우(4.71%) 등 증권주들이 강세를 보였다. 반도체 집중하는 외국인 이날 외국인과 기관이 은행주를 사들이긴 했지만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였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전기·전자 ...

    한국경제 | 2020.05.28 17:27 | 고재연/고윤상

  • thumbnail
    美 경제 봉쇄 풀리자…韓 소비株도 '꿈틀'

    ... 파라다이스(2.66%), GKL(3.97%) 등 여행·카지노주도 강세였다. 신세계(3.33%), 휠라홀딩스(9.64%) 등 유통·패션주도 상승했다. 포스코(3.69%), 현대제철(5.68%) 등 철강주도 전날에 이어 강세를 이어갔다. 증권업계에서는 낙관적 전망이 나온다. 경기 회복 기대가 높아지면 위험자산인 주식에 투자하려는 심리가 확대되기 때문이다. 또 위험자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 글로벌 패시브 펀드들이 신흥국 증시 비중을 ...

    한국경제 | 2020.05.27 17:33 | 고윤상

  • 락다운 해제에 美소비회복 수혜주 꿈틀…국내에도 훈풍

    ... 흐름을 보였다. 신세계(3.33%), 휠라홀딩스(9.64%) 등 유통·패션주도 상승했다. 운송주인 대한해운도 글로벌 물동량 회복 기대감을 반영하며 1.97% 상승했다. 포스코(3.69%), 현대제철(5.68%) 등 철강주도 전날에 이어 강세를 보였다. 증권업계에서는 이 같은 상승세가 당분간 지속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통상 경기 회복 기대감은 위험자산 선호를 강화한다. 위험자산 선호현상이 커지면 글로벌 패시브 펀드들은 신흥국 증시 비중을 높일 ...

    한국경제 | 2020.05.27 15:47 | 고윤상

  • thumbnail
    두달 반 만에…코스피 2000선 회복

    코스피지수가 두 달 반 만에 2000선(종가 기준)을 회복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불확실성이 여전하지만 투자자들은 경기 지표 반등, 백신 개발, 사망자 수 증가세 둔화 등 호재에 더 민감하게 반응했다. 전문가들은 각국의 경제활동 재개와 풍부한 유동성 덕에 상승세가 더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 코스피지수는 26일 1.76%(35.18포인트) 오른 2029.78로 마감했다. 종가 기준으로 2000선을 넘어선 건 지...

    한국경제 | 2020.05.26 17:52 | 임근호/양병훈/한경제

  • thumbnail
    TCC스틸·문배철강·NI스틸 '상한가'…오랜만에 불붙은 철강株

    ... 글로벌 자동차 공장 재가동 소식 등에 힘입어 일제히 상승세를 나타냈다. 올해 최악의 상황을 맞긴 했지만 하반기에는 철강 회사들의 실적이 개선될 것이란 기대감이 주가를 끌어올렸다. 26일 주식시장에서 상당수 중·소형 철강주가 가격제한폭(30%)까지 오르는 등 강세를 나타냈다. TCC스틸(30.00%), 문배철강(29.93%), NI스틸(29.78%) 등은 상한가를 기록했다. 동국제강(5.94%), 세아제강(5.54%), 화인베스틸(4.38%), 현대제철(4.35%), ...

    한국경제 | 2020.05.26 17:37 | 고윤상

  • thumbnail
    철강株는 기는데…대한제강 '뜀박질'

    중소 철강업체인 대한제강 주가가 가파르게 오르고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터지기 이전 수준을 넘어섰다. 포스코와 현대제철 등 대형 철강주가 부진한 것과는 대조적이다. 글로벌 경기 영향을 덜 타는 철근 제품을 주로 생산하는 덕분이다. 올해 실적도 좋을 것으로 전망된다. 14일 대한제강은 0.76%(50원) 오른 6600원에 마감했다. 올해 상승률은 9.5%다. 크게 오르지 않은 것 같지만 다른 철강주와 비교하면 월등한 성과다. 포스코(-29.0%), ...

    한국경제 | 2020.05.14 17:37 | 임근호

  • thumbnail
    웹툰·온라인 쇼핑·식음료株, '포스트 코로나' 대세로 뜰까

    ... 재계 2위 현대차는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지 못하고 있다는 평가다. 미래에셋대우는 최근 현대차 목표주가를 13만원으로 27%나 낮춰 잡았다. 세아제강(-26.39%) 휴스틸(-26.48%) 현대제철(-27.88%) 등 철강주도 반등하지 못하고 있다.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은 “제로(0)금리 시대 시장에 넘쳐나는 유동성은 성장하는 곳으로 몰리게 돼 있다”고 말했다. 박재원 기자 wonderfu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07 17:22 | 박재원

  • 글로벌 車업계 본격 재가동…'부진 늪' 철강株 반등 기대

    ‘부진의 늪’에 빠진 국내 철강사들이 올 2분기 바닥을 찍고 반등할 것이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투자자들이 관심을 보이며 주가도 반등 기미를 보이고 있다. 세계 자동차업체들이 5월부터 일부 공장을 재가동할 것으로 전해져 차츰 수요가 회복될 것이란 분석이다. 포스코는 최근 5거래일 연속 주가가 뛰었다. 지난달 29일엔 전일 대비 3.94% 오른 18만4500원에 장을 마쳤다. 지난 3월 6일(19만2000원) 이후 가장...

    한국경제 | 2020.05.03 17:22 | 박재원

  • thumbnail
    부진한 철강주, 3분기부터 수요 개선 등에 업고 빛날까?

    국내 철강주들이 자사주 매입에 나선 가운데 주가 회복세가 이어질지에 투자자들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증시 전문가들은 2분기까지는 철강 업종의 실적 부진이 불가피하나 3분기부터는 수요 개선을 등에 업고 주가 하방이 지지될 것이라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은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영역으로 글로벌 경제 활동 회복 시기를 예단하기는 힘드나 중장기적 관점에서 매수 접근은 유효할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

    한국경제 | 2020.04.21 10:40

  • thumbnail
    철강주, 지금은 부진하나 중장기적 관점에서는?

    국내 철강주들이 자사주 매입에 나선 가운데 주가 회복세가 이어질지에 투자자들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증시 전문가들은 2분기까지는 철강 업종의 실적 부진이 불가피하나 3분기부터는 수요 개선을 등에 업고 주가 하방이 지지될 것이라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은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영역으로 글로벌 경제 활동 회복 시기를 예단하기는 힘드나 중장기적 관점에서 매수 접근은 유효할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

    한국경제 | 2020.04.20 10: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