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8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로템,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 70칸 수주

    현대로템이 방글라데시에서 2700여억원 규모의 디젤전기기관차를 수주했습니다. 현대로템은 현지 시각으로 지난 10일 방글라데시 철도청과 디젤전기기관차 70칸에 대한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수주로 현대로템은 지난 5월 410억원 규모의 디젤전기기관차 10칸에 이어 방글라데시에서만 올해 두 번째 수주를 성공했습니다. 이로써 방글라데시 전체 디젤전기기관차 365칸 중 80칸, 약 32.6%를 수주해 가장 높은 점유율을 차지했다는 게 ...

    한국경제TV | 2018.10.11 11:15

  • 현대로템, 방글라데시 철도청과 2711억 공급계약 체결

    현대로템은 방글라데시 철도청과 2711억8488만원 규모의 디젤전기기관차 70량 공급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이는 현대로템 최근 매출액의 9.9%에 해당하는 규모다. 계약일은 지난 10일이며 계약기간은 오는 2026년 10월9일까지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10.11 08:58 | 최수진

  • thumbnail
    [한경로보뉴스] 현대로템 수주공시 - 방글라데시 철도청(BR) 디젤전기기관차 70량 공급사업 2,711.8억원 (매출액대비 9.9%)

    10월 11일 현대로템(064350)은 수주공시를 발표했다. ◆ 현대로템 수주공시 개요 - 방글라데시 철도청(BR) 디젤전기기관차 70량 공급사업 2,711.8억원 (매출액대비 9.9%) 현대로템(064350)은 방글라데시 철도청(BR) 디젤전기기관차 70량 공급사업에 관한 단일판매ㆍ공급계약체결을 11일에 공시했다. 계약 상대방은 방글라데시 철도청 (Bangladesh Railway)이고, 계약금액은 2,711.8억원 규모로 최근 현대로템 ...

    한국경제 | 2018.10.11 08:50 | 한경로보뉴스

  • [유가증권 기업공시] (18일) SK가스 등

    ▲SK가스=SK디앤디 주식 56만 주를 한앤컴퍼니(한앤코13호 유한회사)에 247억원에 처분 결정. ▲현대로템=방글라데시 철도청으로부터 2697억원 규모의 디젤전기기관차 70량 사업 낙찰통지서 수령. ▲현대미포조선=국내 소재 선사와 680억원 규모의 로팩스선 1척 수주.

    한국경제 | 2018.09.18 20:53

  • 현대로템, 방글라데시 철도청 '2697억' 기관차 사업 수주

    현대로템은 방글라데시 철도청의 디젤전기기관차 70량 사업 낙찰통지서를 수령했다고 18일 공시했다. 사업규모는 2697억원이다. 회사 측은 "최종계약 체결 확정시 단일판매 공급계약 공시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9.18 10:11 | 윤진우

  • thumbnail
    [천자 칼럼] 미래철도

    ... 2004년부터는 KTX 개통으로 시속 300㎞의 고속철도 시대가 열렸다. 겉보기에는 세계 다섯 번째의 ‘고속철 국가’이지만 그 이면에는 영욕의 역사가 얼룩져 있다. 우선 열차 통행 방식부터 기형적이다. 코레일(옛 철도청)이 운영하는 모든 기차와 서울 지하철 1호선은 좌측통행이다. 서울 지하철 2, 3호선과 5~9호선은 우측통행이다. 4호선은 좌·우를 X자로 교차시킨 ‘꽈배기형’이다. 이는 좌측통행 방식인 영국 ...

    한국경제 | 2018.09.17 18:14 | 고두현

  • 다원시스 "미얀마 철도 현대화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다원시스는 미얀마 철도청의 현대화사업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30일 공시했다. 입찰금액은 원화 417억6800만원이다. 지난해 연결 매출액의 37.47%에 해당하는 규모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8.30 10:02 | 김은지

  • thumbnail
    [집코노미] 간이역 빌린 삼성맨 "임대료 1000만원 부담스러웠지만…"

    ... 대부분이었다. 대합실 하나에 역무원실 하나 있을 정도라 공방으로 사용하기 적당치 않았다. 그렇게 알아보던 중 제천 봉양에 공전역을 만나게 됐다. 충북선 기찻길에 있는 간이역이다. 주변 풍경도 좋았고 시골역 치고는 규모가 컸다. 철도청과 임대 계약을 하고 대합실은 전시실 및 카페로, 역무원실은 작업장으로 꾸몄다. 처음에는 가족들을 도시에 두고 혼자 왔다. 출퇴근도 했다. 그러다 아이들이 커서 분가 시키고 지금은 공방 바로 앞마을에 집을 사 아예 이사를 했다. 바쁠 ...

    한국경제 | 2018.07.11 08:00

  • thumbnail
    기차 타고 캐나다 대륙 횡단, 쉼없이 펼쳐지는 '신의 정원'… 나흘이 훌쩍 지났다

    ... 울렁거린다. 기차는 친구를 사귀기 가장 좋은 공간이다. 같은 공간에서 같이 잠자고 식사하고 같은 곳을 바라보다 보니 부지불식간에 마음이 열리는 마법 같은 공간이 바로 기차 안이다. 쉽게 사람과 친해지지 못하는 기자조차 중국 철도청에서 근무하다 정년퇴직한 뒤 세계 대학교를 찾아 여행을 한다는 별난 중국 노인을 비롯해 스타를 꿈꾸며 기차에서 노래하는 연상연하 부부 가수까지 다양한 사람을 만날 수 있었다. 또 한 가지 신기한 것은 기차를 타고 가다보면 시간 변경선을 ...

    한국경제 | 2018.07.08 15:10 | 최병일

  • thumbnail
    해외선 제값 받고 철도 수주하는데… 한국선 '최저가 입찰'로 몸살

    현대로템은 지난달 27일 대만철도청(TRA)이 발주한 통근형 전동차 공급사업을 따냈다. 전동차 520량에 대한 총 수주금액은 9098억원. 차량 한 대당 공급 가격은 17억5000만원에 달했다. 출혈 경쟁은 없었다. 현대로템은 대만철도청이 제시한 예정가격(예가) 대비 98.5% 수준의 가격을 제시해 수주에 성공했다. 제품 기술력을 인정받아 최대한 제값을 받고 수주했다는 뜻이다. 출혈 경쟁 부추기는 입찰 제도 현대로템은 올해에만 캐나다 밴쿠버 무인경전철, ...

    한국경제 | 2018.07.03 17:03 | 고재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