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7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9월 21일 원자재 시황 [글로벌 시황&이슈]

    ... 있습니다. 독일이 노르트스트림1 가스관의 재개를 요청하는 등 각국이 저마다의 대책 강구에 나서고 있습니다. 밀은 참 여기 치이고 저기 치입니다. 흑해를 통한 우크라이나산 곡물 수출 재개에 어렵게 난관을 헤쳐나가나 싶더니, 미국 철도노조의 파업의 타격을 직격탄으로 맞았습니다. 하지만 어찌어찌 잘 해결되나 싶더니, 이번에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이슈를 정통으로 맞닥뜨렸습니다. 타스와 로이터, 그리고 DPA 통신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내에 있는 러시아 ...

    한국경제TV | 2022.09.21 08:11

  • thumbnail
    EU 예상보다 빠른 비축 속도…천연가스 가격 두달 새 최저 [원자재 포커스]

    ... “지난주 가격 변동세를 보면 천연가스 가격은 새로운 강세 이벤트가 나타났을 때 다시 급등할 수 있을 정도로 취약한 상태”라며 언제든 천연가스 가격이 반등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오일프라이스닷컴도 “지난주 미국에서 철도 파업이 무산된 뒤 천연가스 가격이 떨어졌지만 미국의 가스 재고량은 계절 평균 이하로 떨어졌다”며 “올 겨울 미국 시장과 국제 시장에서 천연가스 가격이 떨어질 것이라고 보여주는 지표는 없다”고 평가했다. 이주현 ...

    한국경제 | 2022.09.20 10:30 | 이주현

  • thumbnail
    9월 19월 원자재 시황 [글로벌 시황&이슈]

    ... 차익 실현 매물이 나오면서 옥수수는 지난 금요일 장에서도 0.04% 떨어졌는데요, 다만 미국 농무부가 겨울철의 옥수수 수확량에 대한 전망치를 하향 조정하면서 향후 생산량에 차질이 빚어질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미국 철도 노조의 파업이 잠정 타결되면서 공급난에 대한 우려가 해소됐습니다. 밀은 지난 주 장중 한 때 주간 최저치를 기록하기도 했는데요, 따라서 저점을 노린 신규 매수세가 유입돼 금요일 장에서는 1.75% 상승 전환됐습니다. 코코아는 0.8% ...

    한국경제TV | 2022.09.19 08:15

  • [주요 기사 1차 메모](19일·월)

    ... 옵션 검토"(송고) ▲ 서울아파트 매매건수 역대 최소 행진 지속…21개월째 빌라보다 적어(송고) ▲ 전경련 "파업시 대체근로 허용·직장점거 금지 필요"…노동부에 건의(송고) ▲ "전기차 대중화 위해 中비야디처럼 안정적 부품공급·경제성 ... 신당역 사건 발언 관련 시민단체 사퇴촉구 기자회견(예정) ▲ 민주노총, 미국의 통상경제정책 규탄 회견(예정) ▲ 철도 민영화 촉진법 발의 규탄 집회(예정) ▲ 민주노총, 돌봄영역 민영화 관련 윤석열 정부 규탄 기자회견(예정) ▲ ...

    한국경제 | 2022.09.19 08:00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핵·생화학 무기 절대 사용 말라"…푸틴에 거듭 경고

    美 CBS 인터뷰…"철도파업 벌어졌다면 진정한 경제 위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침공과 관련,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향해 전술핵 또는 생화학 무기 사용 시 후과를 거듭 경고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 근거로 러시아의 전술핵 혹은 생화학 무기 가능성을 경고해 왔다. 한편 바이든 대통령은 최근 극적 타협을 이끈 철도파업에 대해선 "노사 모두에 좋은 결정"이라며 "반대 상황은 생각하고 싶지도 않다"고 고개를 저었다. 이어 "실제 파업이 ...

    한국경제 | 2022.09.17 23:18 | YONHAP

  • thumbnail
    [인베스팅닷컴] 미국 철도 파업에 편승하던 천연가스 강세론, 합의 후 약화될 수 있어

    ... 하여 에너지시장 보도에폭넓은 경험을 갖고 있다. (2022년 9월 15일 작성된 영문 기사의 번역본) 미국 철도 파업 합의 후 천연가스 가격 하락 수요일 천연가스 가격은 장중 저점 8.50달러 이하, 9.11달러에서 마감 ... 천연가스 강세론자들의 기대는 이해할 만하다. 미국에서 시설로 석탄을 운송하는 주요 수단은 철도이기 때문이다. 이미 철도 서비스 부족으로 석탄 재고가 줄어든 상황이므로, 석탄 운송이 완전히 중단되는 경우에는 대체 연료인 원유와 천연가스 ...

    한국경제 | 2022.09.16 16:00

  • thumbnail
    "파업 피했다"…美 철도노조 극적 합의에 가스 가격 하락 [원자재 포커스]

    미국에서 천연가스 선물 가격이 하락했다. 미 철도노조가 파업 시한을 코앞에 두고 극적인 노사합의를 이루면서 에너지 대란 가능성이 낮아졌기 때문이다. 15일 오후 9시(현지시간) 기준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천연가스 10월물 ... 온도를 화씨 1도만큼 올릴 수 있는 열량)당 8.293달러를 기록했다. 이날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의 개입으로 철도노조가 새 임금협상에 잠정 합의한 것이 천연가스 가격을 끌어내렸다. 미국 내 12개 철도회사 노조 중 두 군데는 임금 ...

    한국경제 | 2022.09.16 10:34 | 허세민

  • thumbnail
    9월 16일 원자재 시황 [글로벌 시황&이슈]

    ... 주택 판매 시장이 둔화되면 목재 가격도 크게 떨어지기 때문인데요, 이에 더해 대규모 공급망 대란이 우려됐던 미국 철도 노조의 파업파업 시한을 코앞에 두고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개입으로 일단은 잠정 타결됐습니다. 최악의 물류대란은 ... 잃어갑니다. 오늘도 1.28% 크게 내려갔는데요, 다만 세계 최대 구리 광산인 에스콘디다의 노동자들이 이번 주부터 파업에 돌입하면서 생산량에 차질이 생길 전망입니다. 알루미늄은 그간 중국에서의 수요가 줄어들면서 오랫동안 내리막길을 ...

    한국경제TV | 2022.09.16 08:07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애플, 테슬라 넘어 공매도 1위?…페덱스 “물류 감소, 화물기 폐쇄”

    15일(미 동부 시간) 새벽 미국 철도 노사가 마라톤협상 끝에 24% 임금인상 등에 잠정 합의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만약 미국 물류의 27%를 담당하는 철도파업에 들어갔을 경우 공급망의 추가적 혼란이 불가피했었습니다. 반가운 소식이지만 뉴욕 증시에는 큰 영향을 주지는 않았습니다. 그동안 그다지 부정적 영향을 미치지 않았기 때문일 것입니다. 뉴욕 증시의 주요 지수는 0~0.6% 내림세로 거래를 출발했습니다. 그리고 온종일 오르락내리락하더니 ...

    한국경제 | 2022.09.16 07:28 | 김현석

  • thumbnail
    긴축 우려 재부각, 국채금리 상승 여파에 나스닥 1.43%↓ [뉴욕증시 브리핑]

    ... "이는 단기적인 통화정책 방향에 대한 해석이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S&P500지수 내 11개 업종 가운데 헬스와 금융 관련주를 제외한 9개 업종이 모두 내렸다. 에너지주가 최대 낙폭을 그렸다. 미국에서 철도파업 가능성이 낮아진 데다 수요 둔화 우려 속 국제 유가가 하락한 영향이다. 이날 실적을 발표한 어도비는 디자인 플랫폼 피그마를 200억달러에 인수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16.8% 폭락했다. 이 여파로 소프트웨어 업종 전반의 투자심리가 ...

    한국경제 | 2022.09.16 07:19 | 신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