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6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얀마 '22222 총파업'…유혈진압 경고에도 수백만명 거리로(종합2보)

    ... 사무총장 "즉각 탄압 중단하라"·EU "제한적 조치 채택할 준비돼" 미얀마 전역에서 22일 군부 쿠데타를 규탄하는 총파업이 벌어져 수 백만 명이 거리로 쏟아져나왔다. 이날 시위에 때맞춰 유엔과 유럽연합(EU) 등도 즉각적인 탄압 중단을 ... 벌이는 쿠데타 규탄 시위라는 뜻에서 2를 5개 붙여 '22222 시위'로 불린 이날 시위에는 공무원과 은행직원, 철도근로자 등 각계 각층이 참여하며 쿠데타 이후 가장 많은 시민들이 참가했다. SNS에는 시위 중심지로 부상한 양곤 ...

    한국경제 | 2021.02.22 20:16 | YONHAP

  • thumbnail
    김포도시철도 노사 임금인상안 합의…내일 파업 철회

    김포도시철도 노동조합이 철도 운영사인 김포골드라인과 임금인상안에 합의해 이달 22일 예고했던 파업 계획을 철회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김포도시철도지부는 21일 김포골드라인과 임금인상안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노조는 이달 22일 예고했던 무기한 파업을 하지 않기로 했다. 임금인상안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수당을 추가 지급하거나 인상하는 방안이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노조는 지난 16일 기자회견을 열고 인력 부족과 열악한 ...

    한국경제 | 2021.02.21 18:05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군경, 또 시위대에 실탄 무차별 발사…"최소 2명 사망"(종합2보)

    첫 총격 피해자 사망 다음날 유혈진압…"30명 가량 부상, 절반은 총상" 21일 장례식, 22일 파업이 시위 분수령…국제사회 압력 거세질 듯 미얀마 군경이 20일 군부 쿠데타에 항의하는 시위대를 향해 실탄과 고무탄 등을 무차별적으로 ... 미얀마 최대 도시 양곤 등 곳곳에서 대규모 시위가 이어졌고, 카인을 기리는 추모행사가 잇따랐다. 이날 시위에는 철도 노동자는 물론 소수민족도 참여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미얀마 군부는 작년 11월 총선에서 심각한 부정이 발생했음에도 ...

    한국경제 | 2021.02.20 23:47 | YONHAP

  • thumbnail
    "내가 카인이다" 미얀마 시위 사망자 추모 물결(종합)

    21일 장례식·22일 파업, 쿠데타 반대 시위 분수령 될 듯 국제사회 비판도 거세져…미성년자 체포했다 풀어주기도 미얀마 군부 쿠데타에 항의하는 시위에 참여했다가 경찰이 쏜 총에 머리를 맞아 사경을 헤매던 여성이 지난 19일 ... 만달레이에서는 19일 해가 질 무렵 시민 200명가량이 참석한 가운데 카인 추모식이 거행됐고, 20일에도 오전부터 철도노동자를 필두로 수백명이 거리로 나와 항의시위를 이어갔다. 현지 네티즌 수사대의 가해자 찾기 운동도 시작돼 특정인의 ...

    한국경제 | 2021.02.20 17:19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시위 중 피격 여성 숨져…쿠데타 이후 첫 사망자(종합3보)

    ... 사망은 시민들의 결집력을 높이고, 항쟁 결의에 기름을 부었다. 이날 양곤 도심 시위에 참가한 나인 릿 텟(24)은 "그가 자랑스럽다. 그를 위해 우리의 목표를 달성할 때까지 거리로 나올 것"이라며 결의를 다졌다. 유니폼 차림의 철도노동자들은 "출근하지 마라" "파업, 파업" 등을 외치며 시위대 선봉에 섰다. 도로 곳곳에는 군 병력 이동과 공무원들의 출근 저지를 위해 삼륜차를 세워뒀고, 양파를 쏟아놓기도 했다. 만달레이에서는 경찰관 8명이 시위대에 합류하는 등 ...

    한국경제 | 2021.02.19 20:51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시위 중 피격 여성 결국 숨져…쿠데타 이후 첫 사망(종합2보)

    ... 가속화'에 민심 악화 직면 시위대 "그를 위해 계속 나올 것"…시민불복종 철도노동자들 "출근하지 마라" 미얀마 수도 네피도에서 지난 9일 쿠데타 규탄 시위 도중 경찰이 쏜 ... 양곤에서는 시민불복종 운동의 전면에 나선 국영 철도근로자들과 교사 등 수 만 명이 시위에 참여했다. 유니폼 차림의 철도노동자들은 "출근하지 마라" "파업, 파업" 등을 외쳤다고 AFP 통신은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2.19 17:41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시위 중 피격 여성 결국 숨져…쿠데타 이후 첫 사망

    ... 가속화'에 민심 악화 직면 시위대 "그를 위해 계속 나올 것"…시민불복종 철도노동자들 "출근하지 마라" 미얀마 수도 네피도에서 지난 9일 쿠데타 규탄 시위 도중 경찰이 쏜 ... 양곤에서는 시민불복종 운동의 전면에 나선 국영 철도근로자들과 교사 등 수 만 명이 시위에 참여했다. 유니폼 차림의 철도노동자들은 "출근하지 마라" "파업, 파업" 등을 외쳤다고 AFP 통신은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2.19 14:56 | YONHAP

  • thumbnail
    조계종 화쟁위원회 6기 출범…위원장에 호성스님

    ... 개최한다. 화쟁위원회는 조계종 내의 화합조정과 사회적 갈등 현안 중재활동을 위해 설립된 기구다. 2010년 6월 1기 활동을 시작한 이후 직영사찰 제도개선 제안 및 4대강 사업 국민적 논의위원회 합의 등에 나섰다. 이어 2011년 한진중공업 문제해결을 위한 108배 기도를 비롯해 쌍용차 문제 해결을 위한 범종교회의(2012), 철도파업 관련 국회 국토교통위 중재 합의(2013) 등을 끌어냈다. 조수영 기자 delinew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19 14:29 | 조수영

  • thumbnail
    조계종 화쟁위원회 제6기 출범…위원장 호성스님

    ... 2010년 6월 설치됐다. 직영사찰 제도개선 제안 및 4대강 사업 국민적 논의위원회 합의 등으로 제1기 활동을 시작한 이후 한진중공업 문제해결을 위한 108배 기도(2011년), 쌍용차 문제 해결을 위한 범종교회의(2012), 철도파업 관련 국회 국토교통위 중재 합의(2013) 등을 끌어냈다. 또 밀양송전탑 유족 장례진행 중재(2014), 지리산댐 갈등 해결을 위한 사회적 대화(2015), 화쟁도서독후감 공모전(2016), 화쟁템플스테이(2017), 원효순례(2018), ...

    한국경제 | 2021.02.19 13:53 | YONHAP

  • thumbnail
    철도 파업이 가장 두려운 미얀마 군정?…탄압도 거세져

    17일 밤 만달레이 철도 노동자 주거지 급습에 거센 비판 미얀마 군부의 쿠데타에 반대하는 시위가 연일 이어지는 가운데 특히 철도 노동자에 대한 군경의 탄압이 거세지고 있다. 19일 미얀마 현지매체와 시민들이 올린 사회관계망서비스(SNS) ... 교육, 운송 분야 공무원들이 불복종 운동에 동참하는 것은 군정을 무너뜨리는데 효과적 방법"이라고 말했다. 시민들은 철도 노동자들의 파업에 감사를 표하며 이들이 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농산물을 가져다 주기도 했다. 또, 만달레이 지역 ...

    한국경제 | 2021.02.19 10: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