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5,5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랑스 파리 지하철파업 중단…대중교통 정상화 전망

    ... 지하철과 버스 등 대중교통이 20일부터 거의 정상화될 것으로 보인다. 프랑스 정부의 퇴직연금 개편 추진에 반대해 파업 중인 파리교통공사(RATP) 노조는 오는 20일부터 일시적으로 파업을 중단한다고 지난 18일(현지시간) 밝혔다. ... 추진 중이지만, 노동계는 "더 오래 일하게 하고 연금은 덜 주겠다는 것"이라면서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이번 총파업에는 국철(SNCF)의 철도노조와 RATP가 가장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프랑스에서 철도교통이 차지하는 큰 비중과 ...

    한국경제 | 2020.01.19 20:01 | YONHAP

  • thumbnail
    佛 마크롱, 공연 보다 시위대 몰려들자 한동안 대피

    ... 체제로 바꾸는 개편안을 추진 중이지만, 노동계는 "더 오래 일하게 하고 연금은 덜 주겠다는 것"이라면서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연금개편을 반대하며 지난달 5일 시작된 프랑스의 총파업은 이날 기준 44일째를 맞았다. 프랑스 국철(SNCF)과 파리교통공사(RATP) 노조가 파업에 주도적으로 참여하면서 프랑스 전역의 철도교통과 파리의 지하철, 버스, 트램(지상전차) 등의 운행률이 크게 떨어져 시민과 관광객들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특히 파리의 명소인 루브르 ...

    한국경제 | 2020.01.18 18:56 | YONHAP

  • '운전시간 12분' 늘린다고 설 연휴 운행 거부?...연휴 4일 앞두고 고조되는 서울교통공사 노사갈등

    서울교통공사 노동조합 소속 기관사들이 21일부터 사실상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노사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최정균 서울교통공사 안전본부장(사장 직무대리)는 17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노조 측이 밝힌 21일 열차운전업무 ... 노사합의서에 운전시간을 '4시간42분'으로 한다는 규정이 있고, 지하철 5~8호선을 맡았던 서울도시철도공사의 취업규칙에 마찬가지로 '4시간42분'이 명시돼 있었다는 것이 사측 주장이다. 공사 관계자는...

    한국경제 | 2020.01.17 19:34 | 박진우

  • thumbnail
    프랑스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 43일째…파업률 큰폭 감소

    ... 대립으로 파업 당분간 이어질듯 프랑스의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이 43일째 이어지는 가운데 철도와 파리 지하철 노조의 파업 참여율이 크게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프랑스 국철(SNCF)에 따르면 전체 철도원의 파업 참가율은 16일(현지시간) ... 것은 노동계의 제6차 연금개편 저지 결의대회가 이날 전국에서 열렸기 때문이다. 이날 주요 항구의 항만노조들도 파업에 나서 물류에 일부 차질이 빚어졌다. 프랑스 정부는 현재 직종·직능별로 42개에 달하는 퇴직연금 체제를 포인트제를 ...

    한국경제 | 2020.01.16 23:45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총파업으로 작년 4분기 성장률 0.1%P↓"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 42일째…중앙은행 총재 상원 출석해 전망치 밝혀 프랑스의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이 작년 4분기 프랑스 경제성장률을 최대 0.1%포인트 끌어내린 것으로 분석됐다고 프랑스 중앙은행 총재가 15일(현지시간) 밝혔다. ... 총파업은 지난달 5일 시작해 42일째 이어지고 있다. 프랑스 국철(SNCF)과 파리교통공사(RATP) 노조가 파업에 주도적으로 참여하면서 프랑스 전역의 철도교통과 파리의 지하철, 버스, 트램(지상전차) 등의 운행률이 크게 떨어져 ...

    한국경제 | 2020.01.15 23:13 | YONHAP

  • thumbnail
    프랑스 총리 "연금개편 끝까지 완수"…노조 "파업 계속"

    필리프 총리 "파업 끝낼 줄도 알아야…책임감 가져라" 총파업 주도 CGT "연금개편 폐기 없이 파업 중단도 없어" 대립 연금개편 반대 총파업 40일을 맞은 프랑스의 총리가 노조의 폐기요구에도 연금개편을 끝까지 완수하겠다고 거듭 ... SNCF 임직원의 퇴직연금에 프랑스 정부는 매년 30억 유로(3조9천억원 상당)의 공적자금을 투입하고 있다. 한편, 파업 40일째를 맞은 이 날 전국의 철도 교통과 파리 지하철은 운행률이 상당히 높아졌다. 프랑스 국철(SNCF)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0.01.13 20:40 | YONHAP

  • thumbnail
    [김수언의 이슈 프리즘] 문재인의 개혁, 마크롱의 개혁

    ... 조끼’ 시위에 밀려 벼랑 끝에 섰던 마크롱 정부는 이번엔 어느 정부도 성공하지 못한 연금 개혁을 밀어붙이는 중이다. ‘더 일하고 덜 받는 구조’로 연금 체계를 바꾸려는 게 핵심이다. 계속되는 노동계 파업으로 전국 철도와 지하철, 학교 운영까지 차질을 빚고 있지만 큰 틀에서는 물러서지 않고 있다. 마크롱 대통령의 전반기 임기는 ‘깜짝 개혁’의 연속이었다. 근로자 해고 요건을 완화한 노동 개혁과 ‘철밥통’ ...

    한국경제 | 2020.01.13 17:25 | 김수언

  • thumbnail
    철도노조 "4조2교대제 근무개편 이행안돼…국토부 '직무유기'"

    설 연휴 대수송을 앞둔 전국철도노동조합이 "올해 1월부터 시행하기로 노사 합의한 4조 2교대제 근무 개편이 국토교통부의 '직무유기'로 여전히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규탄했다. 철도노조는 13일 서울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해 11월 파업 이후 노사정(철도노사·국토부) 협의를 통해 교대제 근무 개편을 위한 인력 충원 규모를 결정하기로 합의했지만, 현재까지 진척이 없다"며 "철도노동자가 안전하게 일할 권리를 보장하라"고 촉구했다. 철도노조는 ...

    한국경제 | 2020.01.13 11:57 | YONHAP

  • thumbnail
    연금개편 양보안에도 프랑스 총파업 계속…철도운행은 개선

    파업주도 CGT, 연금개편안 전체 폐기 요구…16일 5차 저지대회 열기로 파업 39일째 파업 조합원들 조업 복귀 움직임…TGV 운행률 90% 수준 회복 예상 프랑스 정부가 연금개편을 둘러싼 노조의 핵심 ... 파손하고 경찰에게 화염병을 던져 경찰이 강제 진압에 나서기도 했다. 조업에 복귀하는 노조원들이 조금씩 늘면서 철도 운행률은 크게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프랑스 국철에 따르면 파업 40일째인 오는 13일 고속철(TGV)의 국내 ...

    한국경제 | 2020.01.13 01:53 | YONHAP

  • thumbnail
    佛 마크롱의 연금개혁 집념…최장 파업에도 "절대 멈출 수 없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총파업 속에서도 연금 개혁을 강행하겠다는 입장을 고수하며 고군분투하고 있다. 프랑스 국철 노조가 역대 최장인 36일간 파업을 이어가는 등 노동계 반발이 거세지만, 그는 “연금 개혁은 절대 ... 9일(현지시간) 프랑스 수도 파리와 마르세유, 낭트, 툴루즈 등에서는 정부의 퇴직연금 개편에 반대하는 제4차 총파업 대회가 열렸다. 국철과 지하철 노조의 파업으로 프랑스 전역의 철도와 파리 지하철·버스 등 대중교통 ...

    한국경제 | 2020.01.10 17:03 | 안정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