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5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파면돼도 군부독재서 일 안 해"…미얀마 공무원들 불복종 운동

    ... 합류…관사 쫓겨난 공무원 지원단체도 등장 미얀마 공무원들이 쿠데타를 일으킨 군부의 '업무 복귀' 압박에도 불구하고, 파업을 통해 정부 운영을 마비시키며 불복종 운동에 앞장서고 있다. 17일 더이라와디, 미얀마나우 등에 따르면 미얀마 ... 국영 은행 직원, 교사, 각 부처 공무원들도 속속 출근을 거부하고 반 쿠데타 시위에 동참했다. 특히 미얀마 국영철도사(MR) 소속 직원 99%가 파업하고, 민간항공청의 관제사와 직원들이 출근을 거부하고 군부에 저항했다. 1988년 ...

    한국경제 | 2021.02.17 10:31 | YONHAP

  • thumbnail
    김포도시철도 노조 "안전대책 마련 안 되면 22일 파업하겠다"

    인력 부족에 따른 안전 문제 지적…근무 여건 개선도 촉구 김포도시철도 노조가 안전 인력 충원과 근무 여건 개선을 김포시에 촉구하며 이달 22일 파업을 예고했다.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조 김포도시철도지부는 16일 김포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안전 인력 충원과 근무 여건 개선 대책이 마련되지 않으면 이달 22일 무기한 파업하겠다고 밝혔다. 노조는 "지난해 12월 퇴근 시간대 승객 600여명이 1시간가량 전동차에 갇힌 사고는 복구까지 3시간 넘게 ...

    한국경제 | 2021.02.16 11:13 | YONHAP

  • thumbnail
    "열차·항공기를 멈추자" 미얀마 공무원들 '쿠데타 불복종'

    ... 촉구했지만, 불복종하자 나온 움직임이다. 앞서 미얀마의 국립병원 의사들부터 시작해 교사들, 각 부처 공무원, 국영 철도 근로자 수백 명, 항공 관제사 등이 출근을 거부하며 쿠데타에 항의했다. 병원은 물론 열차와 항공기 등 국가 기간산업을 ... 직원 수백 명이 파업에 나섰고, 군인들이 늦은 밤 양곤의 국제공항 주변을 포위했다"고 AFP통신에 전했다. 국영 철도 근로자 수백 명이 파업하면서 일부 철도 노선 운항도 중단됐다. 철도 근로자들은 전날 양곤에서 열린 대규모 시위에 ...

    한국경제 | 2021.02.15 09:20 | YONHAP

  • thumbnail
    쿠데타 미얀마 '야간납치·백색테러' 공포 속 양곤에 장갑차도(종합)

    야간 납치 하려 전력 차단 의혹…우익 폭력배, 불복종 시민들에 행패 양곤 시내에 첫 장갑차 목격 긴장 고조…철도 근로자 파업 가세 미얀마 곳곳에서 14일 군부 쿠데타에 항의하는 대규모 시위가 9일째 이어지면서 공무원들의 '시민 ... 민 아훙 흘라잉 최고사령관의 거듭된 명령에도 공무원들의 시민 불복종 운동은 계속됐다 미얀마 나우는 이날 국영 철도 근로자들 수백 명이 업무를 거부하며 시위에 참여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근로자들의 업무 복귀를 강제하기 위해 양곤 ...

    한국경제 | 2021.02.14 22:56 | YONHAP

  • thumbnail
    세월호·해고노동자…서울 곳곳 시민사회단체 합동 설 차례상

    ...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올해 꼭 이뤄져 내년엔 그냥 집에서 조용히 아이들을 추모하고 싶다"고 했다. 코레일 자회사인 코레일네트웍스와 철도고객센터지부 비정규직 노동자 10여명은 이날 오전 서울역 안 농성장에 차례상을 차렸다. 이들은 자회사 전환 후 동료 226명이 계약만료로 해고됐다며 오늘로 96일째 `총파업 농성`을 벌이고 있다. 농성 참가자들은 `비정규직 인제 그만`이라고 쓰인 글을 차례상 앞에 두고 차례를 마친 후 시민들과 술과 음식을 나눴다. ...

    한국경제TV | 2021.02.12 18:08

  • thumbnail
    세월호·비정규직·철거민…설 서울 곳곳 합동 차례상(종합)

    ...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올해 꼭 이뤄져 내년엔 그냥 집에서 조용히 아이들을 추모하고 싶다"고 했다. 코레일 자회사인 코레일네트웍스와 철도고객센터지부 비정규직 노동자 10여명은 이날 오전 서울역 안 농성장에 차례상을 차렸다. 이들은 자회사 전환 후 동료 226명이 계약만료로 해고됐다며 오늘로 96일째 '총파업 농성'을 벌이고 있다. 농성 참가자들은 '비정규직 인제 그만'이라고 쓰인 글을 차례상 앞에 두고 차례를 마친 후 시민들과 술과 음식을 나눴다. ...

    한국경제 | 2021.02.12 17:46 | YONHAP

  • thumbnail
    '길 위에 차린 설 차례상'…서울 곳곳 시민사회단체 합동 차례

    ... "서울역에서 올해 설 차례를 지내게 될지 몰랐습니다. 설이 지나면 현장으로 돌아가고 싶습니다" 코레일네트웍스와 철도고객센터지부 비정규직 노동자 10여명은 12일 설을 맞아 서울역 안 농성장에 차례상을 차렸다. 이들은 자회사 전환 후 동료 226명이 계약만료로 해고됐다며 오늘로 96일째 '총파업 농성'을 벌이고 있다. 코레일네트웍스는 주요 역 매표와 광역철도 역무·철도고객센터 상담 업무 등을 맡는 코레일의 ...

    한국경제 | 2021.02.12 12:31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反쿠데타 시위에 초강경 대응…"실탄 쏴 2명 중태"(종합4보)

    ... 오늘 거리로 나온 이유"라면서 "우리는 어떠한 군부독재도 원하지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인세인 구에서는 철도국 직원들이 거리로 나섰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북부 샨주에 있는 바고시와 다웨이를 포함해 여러 도시에서도 항의 ... 보도했다. 1988년 민주화 운동을 이끈 이른바 '88세대'로 최근 항의 시위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민 꼬 나잉은 성명을 내고 3주 동안 계속해서 총파업을 진행하자며 "미얀마 전역의 시위대가 단결하자"고 호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10 00:03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나흘째 反쿠데타 시위에 물대포·고무탄…실탄도 쐈나?(종합3보)

    ... 오늘 거리로 나온 이유"라면서 "우리는 어떠한 군부독재도 원하지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인세인 구에서는 철도국 직원들이 거리로 나섰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북부 샨주에 있는 바고시와 다웨이를 포함해 여러 도시에서도 항의 ... 전했다. 1988년 민주화 운동을 이끈 이른바 '88세대'로 최근 항의 시위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민 꼬 나잉은 성명을 내고 3주 동안 계속해서 총파업을 진행하자며 "미얀마 전역의 시위대가 단결하자"고 호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09 20:09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나흘째 反쿠데타 시위에 물대포·고무탄 발포 '위험수위'

    ... 이유"라면서 "우리는 어떠한 군부독재도 원하지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인세인 구에서는 철도국 직원들이 거리로 나섰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북부 샨주에 있는 바고시와 다웨이를 포함해 여러 도시에서도 항의 ... 이끈 이른바 '88세대'로 최근 항의 시위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민 꼬 나잉은 성명을 내고 3주 동안 계속해서 총파업을 진행하자며 "미얀마 전역의 시위대가 단결하자"고 호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09 18: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