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전 노은한화꿈에그린' 대전 노은지구 랜드마크로 우뚝

    ... 가까이 위치해 있다. 교통도 편리하다. 대전지하철 1호선 반석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유성IC, 북유성IC를 이용해 호남고속도로, 대전~당진간 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진출입이 쉽다. 정부 세종청사에서 BRT에 오르면 세종시 첫마을 등을 가로질러 20여분 만에 노은지구의 중심인 대전 지하철 반석역 1번 출구에 닿는다. 입주민의 찬사가 쏟아지는 명품 커뮤니티시설, 알뜰시스템, 특화된 교육 시스템 단지는 전 가구 남향 위주 배치 및 판상형과 탑상형 혼합구조다. ...

    한국경제TV | 2014.05.30 14:27

  • thumbnail
    공급 과잉 앞에 대형 건설사도 '무릎'…세종시 브랜드 아파트 7000가구 분양 연기

    ... 과천정부청사 등의 이전과 함께 예상됐던 서울·수도권 거주 공무원들의 이주가 예상치를 밑돌면서 매매값이 떨어지는 아파트가 등장하고 평균 전셋값은 지난 3월부터 하락세로 돌아섰다. 작년 말 3억1000만원가량에 거래되던 ‘첫마을 퍼스트프라임’ 전용면적 85㎡는 이달에는 2억9000만원까지 떨어졌다. 같은 아파트 전셋값은 이 기간 2억원에서 1억6000만원으로 4000만원 내렸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연말 3단계 공공기관 이전과 병원, 마트 등 ...

    한국경제 | 2014.05.26 21:16 | 김보형

  • JB전북은행, `8번째 대전 지점` 가수원지점 개점

    ... 개점하고 본격적으로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JB전북은행은 지난 2008년 11월 대전지점을 개설했으며 김 한 행장 취임 이후 2011년 유성지점, 2012년 대덕테크노밸리지점과 노은지점, 둔산지점, 2013년 은행동지점, 세종첫마을지점을 개점했습니다. JB전북은행 측은 "이번에 가수원지점을 개점하면서 대전지역 서민 및 중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영업망을 더욱 견고히 하게 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날 개점행사에는 김 한 JB전북은행장과 지산종합건설 배장우 ...

    한국경제TV | 2014.05.23 18:00

  • 행복도시 점포수 두 달 새 16%↑

    ... 결과 4월말 현재 정부세종청사 등 6개 생활권의 점포수는 785개로 지난 2월말 674개보다 111개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상가수는 47개소로 10개소가 늘었고, 업종도 40개에서 60개로 늘었다. 생활권별로는 첫마을이 있는 2-3생활권에 342개 점포가 입점해 점포수가 가장 많았고, 2-4생활권 BRT 도로변은 214개, 1-5생활권 정부세종청사 주변은 112개, 1생활권 공동주택 주변은 117개 순으로 나타났다. 박상옥 행복청 입주지원서비스팀장은 ...

    한국경제TV | 2014.05.16 15:47

  • thumbnail
    강물 안넘치는 다리…남편이 개발, 아내는 경영

    ... 서울대 최고경영자 과정도 수료했다. ◆“독창적인 상품 있어야” 하이드로코리아는 2010년 3억원에 불과했던 매출이 올해 200억원으로 예상될 정도로 성장했다. LH(한국주택토지공사)의 행정중심복합도시 첫마을 특수구조물 공사, 수원 SK스카이뷰 아파트 신축공사, 경기도 양화천 생태하천조성공사 등을 따냈다. 또 서부화력발전소의 평택복합2단계건설 GRP확장공사, 원주기업도시 개발, 충남 아산신도시 해제지역 연계교통망 구축 사업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14.05.12 21:52 | 민지혜

  • thumbnail
    금주령·금언령에 감찰반까지…숨죽인 관가 "집에서도 술 마시지 말라"

    ... 감찰반은 청사 주변 식당가와 상가를 돌아다니며 출입자를 확인하고 있다. 식당과 맥줏집, 노래방들이 된서리를 맞고 있다. 고위 공무원들이 자주 찾던 서울 광화문 일대의 한정식집은 사실상 개점휴업 상태다. 상가가 밀집해 있는 세종시 첫마을 4단지의 한 노래방 업주는 “평소 손님들의 90%가 공무원인데 최근 며칠간 단 한 명도 보지 못했다”고 말했다. “막다른 길에 내몰렸다” 지금은 해수부가 ‘관피아’ 비판론의 ...

    한국경제 | 2014.05.06 20:47 | 김재후/김주완/고은이

  • Premium 세종시 주택시장 3대 악재로 '빨간불'

    ... 어둡게하는 이유는 또 있습니다. 바로 해가 갈수록 뛰는 아파트 분양가입니다. 지난 주말 세종시에 모델하우스를 열고 분양에 나선 S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840만원입니다. 2010년 10월 세종시의 첫 민간 아파트인 '첫마을 퍼스트프라임' 평균 분양가(639만원)보다 31.4%나 높습니다. 같은 기간 분양가 산정에 활용되는 국토교통부의 기본형 건축비 인상률(8차례)을 모두 합한 게 12.8%에 그친다는 것을 감안하면 가파른 상승률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

    모바일한경 | 2014.04.21 15:59 | 김보형

  • thumbnail
    "너무 올랐나"…수도권 전셋값 1년9개월만에 내려

    ... 부동산114 집계 결과 세종시 전셋값은 연초 대비 5.9% 하락했다. 전월 대비 올해 1월에 0.39%, 2월에 0.02% 하락한 데 이어 3월에는 2.16% 떨어지는 등 낙폭이 커지고 있다. 세종시에서 가장 먼저 입주가 시작된 첫마을아파트 1~7단지는 전용면적 84㎡의 전셋값이 올초 2억2000만~2억3000만원에서 현재 1억4000만~1억5000만원으로 8000만원이나 떨어졌다. 공무원들의 이주율이 여전히 낮은 데다 입주 아파트가 늘어난 게 전셋값 하락 원인으로 꼽힌다. ...

    한국경제 | 2014.04.20 21:26 | 김병근

  • thumbnail
    지방이 끌어올리는 분양가…광주 20%· 부산 10% 올랐다

    오는 18일 모델하우스를 여는 세종시 S아파트의 평균 분양가(3.3㎡당)는 840만원대로 책정될 예정이다. 2010년 10월 세종시에서 처음 공급된 민간 아파트(첫마을 퍼스트프라임)의 분양가(639만원)보다 31.4% 오른 것이다. 지방 대도시를 중심으로 새 아파트 분양가격이 오름세를 타고 있다. 지방 주요 도시의 기존 집값이 오르고 분양시장엔 청약자가 몰리고 있어서다. 15일 대한주택보증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전국 민간아파트의 3.3㎡당 평균 ...

    한국경제 | 2014.04.15 20:58 | 김보형

  • 동아에스텍, 58억 규모 세종 방음시설 설치공사 수주

    동아에스텍은 24일 대명건설, 시티이엔씨, 동경건설과 57억9040만 원 규모의 당진 대전선 79K 세종시 첫마을 방음시설 설치공사를 수주했다고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최근 매출액의 5.6%에 해당하며, 계약기간은 오는 12월30일까지다. 한경닷컴 강지연 기자 alic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3.24 15:16 | 강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