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BRT 대전 구간 공사 착수

    ... 와동IC를 잇는 BRT 도로(일명 대덕테크노밸리연결도로)는 2015년 상반기 개통을 목표로 공사가 한창이다. 2011년 12월 첫 삽을 뜬 이 도로는 총연장 14.2㎞에 왕복 6차로로 건설된다. 현재 공정률은 13%다. 세종시 한솔동 첫마을 아파트~KTX 오송역 구간(20.1㎞)은 지난해 9월 개통돼 BRT 차량이 시범운행하고 있다. 대전과 세종을 최단거리로 연결하는 유성구 반석동~세종시 첫 마을 간 BRT 도로(8.8㎞)도 지난해 4월 개통됐다.

    한국경제 | 2013.01.20 00:00 | 김동현

  • 대전∼오송 BRT 대전구간 착공…2015년 초 개통

    ... BRT 도로(일명 대덕테크노밸리 연결도로)는 2015년 상반기 개통을 목표로 공사가 한창이다. 2011년 12월 첫 삽을 뜬 이 도로는 총연장 14.2㎞에 왕복 6차로로 건설된다. 현재 공정률은 13%다. 앞서 세종시 한솔동 첫마을 아파트∼KTX 오송역 구간(20.1㎞)은 지난해 9월 개통돼 BRT 차량이 시범운행되고 있다. 대전과 세종을 최단거리로 연결하는 유성구 반석동∼세종시 첫 마을간 BRT 도로(8.8㎞)도 지난해 4월 개통됐다. 양승표 시 건설도로과장은 ...

    연합뉴스 | 2013.01.20 00:00

  • thumbnail
    세종시 아파트 '분양 봇물'…상반기에만 1만가구

    ... 아파트 품귀로 인근도 '들썩' 수요에 비해 공급이 크게 달리면서 세종시에선 전세 물량을 찾기 힘들 정도다. 지난해 초반 1억2000만원이던 전용 84㎡ 전셋값은 최근 1억8000만원을 웃돌고 있다. 급등하는 전셋값의 영향으로 첫마을 아파트 매매가도 덩달아 뛰고 있다. 작년 6월 입주를 시작한 한솔동 '첫마을 6단지 힐스테이트' 전용 84㎡ 매매가가 2억9000만~3억원 선으로 최근 한 달 새 1000만~2000만원 올랐다. 분양가보다 6000만~7000만원가량 ...

    한국경제 | 2013.01.18 00:00 | 안정락

  • thumbnail
    정부부처 세종청사 입주 한 달…재정부 서울출장 4000건에 3억 지출

    ... 순이동 인구(3797명)가 서울시(1230명)보다 3배가량 많았다. 이유는 간단하다. 자족 기능을 논하기에는 각종 기반시설이 부족한 상황이기 때문이다. 점심 한끼를 해결하기 위해 세종시를 벗어나는 일이 흔하다. 청사 내 구내식당과 첫마을 단지 내 상가를 제외하면 반경 10㎞ 안에 상가가 없기 때문이다. 그런데도 투자자금은 넘쳐난다. 첫마을 아파트 전용면적 84㎡의 매매가격은 브랜드와 조망권에 따라 웃돈이 6000만~1억2000만원까지 붙어 있다. 주변 토지가격도 크게 ...

    한국경제 | 2013.01.15 00:00 | 이심기

  • thumbnail
    [한경매물마당] 의정부시 역세권 신축 원룸 등 12건

    ... ◆구미시청 인근 신축 원룸 대로 인접 대지 350㎡, 연면적 621㎡ 신축 원룸 건물. 융자 4억원, 실투자금 2억700만원, 월 수익 438만원(이자 공제 후 258만원). 8억6000만원. 010-8676-6118 ◆세종시 첫마을 인근 신축 다가구주택 대지 572㎡, 연면적 720㎡ 엘리베이터 갖춘 건물. 주인세대 포함 18가구. 융자 4억원, 보증금 3억3000만원, 실투자 4억7000만원에 월 수익 720만원, 연 수익률 12.8%. 12억원. 01...

    한국경제 | 2012.12.23 00:00 | 정소람

  • 부동산시장 아직 무덤덤…기대반 우려반

    ... 있다"고 설명했다. 세종시도 주목받는 지역으로 꼽힌다. 올해 말부터 정부청사 이전과 공무원들의 이사가 본격화해 내년에는 청사 주변 아파트 분양과 개발이 더 활기를 띨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세종시의 한 부동산업체 대표는 "첫마을 인근 지역의 개발 등이 활성화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 부동산시장 살아날까…우려도 반 = 부동산시장 관계자들은 시장 자체� 부동산시장 관계자들은 시장 자체가 워낙 침체해 있어 반등은 쉽지 않을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부동산시장이 ...

    연합뉴스 | 2012.12.21 00:00

  • 세종시 부동산 `내년도 쾌청`

    ... 조만간 근데 구할 거 같아요. 너무 피곤해서 계속 출퇴근 하는건 무리일거 같아요." 지난달까지 7656명의 공무원이 세종시 아파트를 분양 받았습니다. 하지만 올해 안에 아파트로 입주할 수 있는 공무원은 955명에 불과합니다. 첫마을 아파트 외에는 준공된 아파트가 없기 때문입니다. "이곳 세종시에선 곳곳에서 신축 아파트 공사가 한창입니다. 하지만 내년 7월까지는 신규 입주가 가능한 아파트 물량이 없어 당분간 집값과 전셋값 강세 현상은 이어질 공산이 큽니다." ...

    한국경제TV | 2012.12.20 00:00

  • [투표현장] 세종시 투표소 부족…2시간 기다려 투표

    수요예측 실패 선관위에 유권자 항의 빗발 제18대 대통령 선거일인 19일 세종시 한솔동 첫마을 아파트에 설치된 투표소가 턱없이 부족해 한표를 행사하러 나온 유권자들이 추위에 떨며 2시간 이상 기다리는 등 큰 불편을 겪었다. 세종시선거관리위원회와 입주민들에 따르면 세종시 첫마을 아파트에는 1만157명의 유권자가 거주하고 있으나 투표소는 참샘초등학교(선거인수 3천886명)와 한솔고등학교(6천271명) 등 2곳에만 설치됐다. 이 때문에 유권자들이 ...

    연합뉴스 | 2012.12.19 00:00

  • [18대 대선] 세종시 투표소 부족…2시간 기다려 투표

    19일 세종시 한솔동 첫마을 아파트에 투표소가 부족해 투표하러 온 유권자들이 추위에 떨며 2시간 이상을 기다리는 등 불편을 겪었다. 세종시 선거관리위원회와 입주민들에 따르면 이 아파트엔 1만157명의 유권자가 거주하고 있으나 투표소는 참샘초등학교(선거인수 3886명)와 한솔고등학교(선거인수 6271명) 등 2곳에만 설치됐다. 일부 유권자들은 선관위가 투표 수요 조사를 제대로 하지 못한 것에 항의했다. 세종시 선관위 관계자는 "선관위 직원들을 투표장에 ...

    한국경제 | 2012.12.19 00:00 | janus

  • 세종시, 투표소 준비 미흡…강추위에 2시간 기다려

    ... 불구하고 전국 투표소에는 갖가지 사연을 가진 유권자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전국적으로 큰 사고는 없었지만 세종시의 경우 유권자들이 2시간 이상 기다리는 등 사전 준비가 미흡한 투표소도 있었다. 세종시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세종시 첫마을 아파트에는 1만157명의 유권자가 있으나 투표소는 참샘초등학교(선거인 수 3886명)와 한솔고등학교(6271명) 등 두 곳에만 설치됐다. 이 때문에 유권자들이 투표장에 몰린 오전 10시 이후에는 2시간 이상 줄을 서서 기다렸다가 ...

    한국경제 | 2012.12.19 00:00 | 정태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