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71-579 / 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행복도시' 중심부에 100만평 녹지

    ... 말했다. 한편 정부는 오는 11월까지 인구수용과 토지이용, 경관 등 18개 부문별 개발계획을 확정한 뒤 내년 상반기 실시계획을 세워 2012-2014년 단계적으로 청사를 이전해 2030년까지 도시를 완성할 계획이다. 가장 먼저 착공되는 '첫마을'은 내년 7월부터 연기군 남면 송원리 일대 34만평에 조성돼 2010년에 7천가구가 입주하게 되며, 2008년 하반기부터 청사신축이 착수된다. (연기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cherora@yna.co.kr

    연합뉴스 | 2006.07.26 00:00

  • 행정도시 학교·동사무소·도서관 '한곳에'

    행정도시 첫마을에 국내 최초로 동사무소 학교 도서관 등 공공시설과 문화복지시설이 연계된 복합커뮤니티센터 건설이 본격화된다. 행정도시건설청는 내년 7월에 착공되는 첫마을에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2월부터 교육인적자원부 등 관계기관과 협의를 거쳐 12개 기관이 공동으로 복합커뮤니티센터를 추진하기로 하고 지난 22일 기본협약 체결을 마쳤다고 27일 밝혔다. 기존 신도시는 공공시설과 문화복지시설의 입지 결정 후 개별적으로 건설돼 시설 ...

    한국경제 | 2006.06.27 00:00 | 박영신

  • 행정도시 첫마을 설계공모 56개팀 응모

    행정도시 '첫마을' 국제 설계공모에서 국내외 56개팀이 몰리는 등 관심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행정도시건설청과 대한주택공사에 따르면 는 '행정중심복합도시 첫마을 국제 설계공모'에서 국내의 경우 39개팀, 미국과 스페인, 프랑스 등 해외 14개국에서 17개 팀 등 모두 56개 팀이 응모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설계공모는 전문가가 주택유형, 용적률, 층수 등을 자유롭게 계획할 수 있도록 한 점이 특징이며 오는 9월초 당선작을 결정하고 연말까지 ...

    한국경제TV | 2006.05.25 00:00

  • 행정도시 첫마을 설계 56개팀 경쟁

    행정도시에 처음으로 조성되는 주거 단지인 '첫마을' 사업에 대한 설계 참여 열기가 뜨겁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충남 연기군 남면 송원리 일대 34만평에 들어서는 7000가구 규모의 첫마을 국제설계 공모에 국내 39개 팀과 미국 프랑스 스페인 스위스 등 14개국 17개 팀을 합쳐 모두 56개 팀이 참가해 경쟁을 벌일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이번 공모에는 행정도시 건설 기본틀인 반지형 도시구조를 제안했던 스페인의 안드레 오르테가 교수 등 기본 ...

    한국경제 | 2006.05.25 00:00 | 강황식

  • thumbnail
    행정도시 첫마을 '연기군 송원리'

    행정중심 복합도시에 최초로 들어서는 주거 단지인 '첫마을'의 입지가 충남 연기군 남면 송원리 일대로 확정됐다. 행정도시 건설청은 "이 일대 34만평에 2011년 말까지 7000가구를 짓되 아파트 등 공동 주택은 물론 테라스하우스 타운하우스 등 다양한 유형의 주택을 공급키로 확정했다"고 11일 밝혔다. 건설청은 "첫마을은 금강변에 위치한 데다 부지 안에 구릉지가 포함돼 있어 자연친화적인 주거지로 조성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첫마을은 내년 7월 ...

    한국경제 | 2006.05.11 00:00 | 강황식

  • [부동산포커스] 행정도시 건설 "박차"

    ... 싶은 세계적인 모범도시로 건설하기 위한 기본계획을 확정할 것임 이와 함께 광역도시계획 및 광역교통개선대책의 수립, 주변지역 관리방안 등의 수립도 내년중 추진해 나갈 것임 이러한 단계를 거쳐 2007년 하반기부터는 부지조성공사, 첫마을 사업 등 공사에 착수하고, 2008년에는 청사건축을 시작할 계획이며, - 2012년부터는 중앙행정기관이 단계적으로 이전하게 됨 (질문4) 정부의 로드맵대로 행정도시 건설은 차질없이 추진될텐데요. 정부의 투기방지책에도 불구하고 ...

    한국경제TV | 2005.12.07 00:00

  • [행정도시 합헌] 2008년 하반기 정부청사 착공

    ... 행정도시건설청 직제(정원 147명)를 확정한 데 이어 다음 달부터는 본격적인 토지보상에 착수하게 된다. 또 내년 1월에는 행정도시 건설업무를 총괄할 행정도시 건설청이 공식 출범한다. 특히 행정도시에 들어설 최초의 주거단지인 '첫마을 사업(가칭)'이 내년부터 본격화된다. 연기·공주지구 내 주민들의 이주 대책용과 건설 관련 인력들의 주거공간으로 활용될 첫마을은 모두 7000가구 규모로 주공이 사업을 맡는다. 정부는 내년 상반기 첫마을 설계를 마치고 2007년 ...

    한국경제 | 2005.11.24 00:00 | 강황식

  • 행정도시 시범단지 7천가구 규모로 건설

    행정도시 시범단지(첫마을)가 7천가구 규모로 건설된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추진위원회(공동위원장 이해찬 국무총리.최병선 경원대 교수)는 28일 오후 중앙청사에서 추진위 8차회의를 열어 행정도시 건설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시범단지 건설계획과 도시개념 국제공모 심사계획을 확정했다. 추진위는 우선 2007년 7월 시범단지 건설공사에 들어가 2009년 12월부터 입주를 시킨다는 계획이다. 최초 입주시기는 당초계획보다 1년 가량 앞당겨 진 것이다. 대한주택공사가 ...

    연합뉴스 | 2005.10.28 00:00

  • [뉴 하이웨이 시대] 영동고속도로 : '우리는 이렇게 건설했다'

    현대건설 영동고속도로의 원주~강릉 구간 가운데 제12공구 현장 공사를 맡은 현대건설은 영동고속도로 구간 중 가장 높은 대관령 1터널을 멋지게 뚫어놨다. 현장(소장 박용흠)은 하늘 아래 첫마을로 해발 7백50m 높이에 위치한 횡계에 자리잡고 있다. 12공구는 5차선 도로 약 5km와 터널을 비롯,다리3개,터널관리동,횡계영업소,제설작업시설 등이 들어서는 구간이다. 지난 96년 12월 27일 착공해 만 5년만에 완공됐다. 이 곳은 11월에 첫눈이 ...

    한국경제 | 2001.12.13 1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