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사] KEB하나은행

    ... 신동일 ▲목동남 신응균 ▲반월기업센터 신정훈 ▲소공동 신홍국 ▲대화역 신희만 ▲구월로 심명숙 ▲대소 심선보 ▲신중동역 안태수 ▲구로동 안현욱 ▲구로디지털중앙 양근섭 ▲약수 양회명 ▲상동역 엄철암 ▲서린 염정호 ▲서초남 오덕수 ▲세종첫마을 오세진 ▲개포동 오승건 ▲퇴계로 오재영 ▲구의역 오하성 ▲연희동 오희환 ▲월배역 우병호 ▲상무중앙로 우승구 ▲화정역 원홍식 ▲화곡 유근흥 ▲노원역 유원성 ▲창원중앙 윤상말 ▲대전역전 윤재식 ▲비래동 윤혁노 ▲망우역 이경록▲대전법조센터 ...

    한국경제TV | 2016.01.07 15:00

  • 취득세 감면후 분양받은 세종시 아파트 내다판 공무원

    ... 취득세 감면 요건을 상실한 것으로 판단해 취득세 추징에 나선 것이다. 세종시 세무당국이 특별공급 분양 대상자의 아파트 소유 실태를 조사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1차 조사 대상자들이 입주한 아파트는 대부분 세종시에 처음 공급한 첫마을아파트에 집중돼 있다. 초기 공급분이라서 평균 분양가가 평(3.3㎡)당 600만원대에 머물렀지만 현재는 대부분 평당 1천만원에 육박할 만큼 매매가가 가파르게 상승했다. 세종시 한 관계자는 "2년 이내 아파트를 팔아서 취득세 ...

    연합뉴스 | 2016.01.06 09:19

  • 4천5백억 투입 박물관단지 조성···세종시민 문화갈증 해소 `시동`

    ... 최근 처음으로 문을 열었습니다. 지금까지는 영화를 보려면 조치원이나 대전 등 인근 지역으로 30분 이상 차를 몰고 나가야했는데, 정부청사와 아파트단지 가까운 곳에 영화관이 생기니 주민들은 만족감을 나타냅니다. 조수빈, 손계숙 (세종시 첫마을 주민) “집에서 가까운 곳에서 영화를 볼 수 있게 돼서 기쁘다. 자주 올 계획이다” 김성렬 세종시 참샘초등학교 선생님 “학생들과 영화를 보려면 먼 곳에 가야만 해서 어려움이 있었는데, 이제는 손쉽게 들를 수 있어서 좋다” ...

    한국경제TV | 2015.12.18 13:57

  • 4천5백억 투입 세종 박물관단지 조성···문화갈증 해소 `시동`

    ... 최근 처음으로 문을 열었습니다. 지금까지는 영화를 보려면 조치원이나 대전 등 인근 지역으로 30분 이상 차를 몰고 나가야했는데, 정부청사와 아파트단지 가까운 곳에 영화관이 생기니 주민들은 만족감을 나타냅니다. 조수빈, 손계숙 (세종시 첫마을 주민) “집에서 가까운 곳에서 영화를 볼 수 있게 돼서 기쁘다. 자주 올 계획이다” 김성렬 세종시 참샘초등학교 선생님 “학생들과 영화를 보려면 먼 곳에 가야만 해서 어려움이 있었는데, 이제는 손쉽게 들를 수 있어서 좋다” ...

    한국경제TV | 2015.12.18 10:31

  • [유은길 기자의 세종특별 늬우스]①노무현·이명박·박근혜 대통령의 너무나 특별한 '특별시' 이야기

    ... 비효율적인 업무공간 등 지적하려 하면 한도 끝도 없는 주제들이다. 모두가 하나씩 우리가 풀어나가야 할 과제다. 현재 '세종시'는 2006년 개청한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일명 행복청) 주도하에 도시건설이 추진되어 2011년 첫마을 입주와 2012년 세종특별자치시 출범 그리고 2014년 3단계 정부청사까지 완공되어 총리실과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산업통상자원부, 공정거래위원회, 국세청 등 36개 중앙행정기관과 1만3천명의 공무원이 이전을 완료했다. 추가로 내년에는 ...

    한국경제TV | 2015.11.20 00:01

  • 세종신도시 인구 3년새 5배 증가…평균연령 31.4세

    세종시 신도시(행정중심복합도시) 인구가 3년 사이 5.2배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10일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에 따르면 전날까지 신도시 주민등록인구가 10만144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한솔동 첫마을아파트 입주가 시작된 2012년 말 1만9438명에 비해 5.2배 증가한 것이다. 신도시 인구 급증은 신축 아파트에 주민 입주가 잇따른 데 따른 것이다. 동별로는 종촌동이 2만2670명으로 가장 많고 도담동 2만1840명, 한솔동 2만1041명, ...

    한국경제 | 2015.09.10 16:05

  • thumbnail
    아이카이스트-서울도시철도공사 손잡고 '스마트전철' 만든다

    ... 부근 상점에서 현장이나 최종 하차역으로 배달하는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다. 최근 트렌드인 O2O(ONLINE TO OFFLINE) 모델을 적절히 적용한 성공사례가 될 것이란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아이카이스트는 또 지난 2011년 세종시 첫마을에 구축한 스마트스쿨 기술을 활용해 공사와 협의한 특정 구간에 스마트교육열차도 만들 계획이다. 스마트교육열차 안에선 열차 이동 중에도 학생들이 자유롭게 스마트폰과 패드를 이용해 원격강의를 받거나 자기주도학습을 할 수 있다. 서울도시철도공사는 ...

    한국경제 | 2015.09.07 18:44 | 김봉구

  • 지역 부촌 매머드급 대단지 골라 분양 받아볼까

    ... 주변 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기 때문에 불황에도 가격이 안정적이고 호황에는 가격 탄력성도 좋다"며 "실거주도 편리하고 투자가치도 높아 브랜드 아파트를 선호하는 층이 많다"고 말했다. 실제로 삼성물산이 세종시 한솔동 B4블록에 분양한 `첫마을래미안7단지(2012년 6월 입주)`의 경우 전용면적 84㎡ 3억1000만원~3억2000만원에 가격이 형성돼 있는데 반해 한신공영이 같은동에 분양한 `첫3단지퍼스트프라임(2011년 12월 입주)`의 경우 전용면적 84㎡ 3억원의 가격이 ...

    한국경제TV | 2015.08.26 16:51

  • thumbnail
    세종시 '땅 위의 지하철' BRT 따라 집값 5000만원 차

    세종시에서 간선급행버스(BRT) 접근성이 집값의 변수가 되고 있다. 13일 일선 중개업소에 따르면 세종시 한솔동 ‘첫마을 퍼스트프라임 1단지’ 전용면적 84㎡는 최근 3억1200만원에 거래된 반면 같은 크기의 고운동 ‘가락마을아파트’는 2억6300만원에 팔렸다. 약 5000만원 차이가 난 주요 이유 중 하나는 BRT 접근성이라고 인근 중개업소는 설명했다. 세종시에서는 BRT를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느냐가 ...

    한국경제 | 2015.08.13 19:18 | 홍선표

  • 세종시, 개성 살린 설계 '디자인특화 단지' 내년 4800가구 추가 공급

    ... 블록, 4887가구로 조성된다. 행복청은 6개 블록을 3개 구역으로 나눠 공모를 진행한 뒤 내년 상반기 중 일반분양이 가능할 것으로 설명했다. 창의적인 설계를 통한 도시 미관 개선을 목적으로 도입된 설계공모 방식은 앞서 세종시 첫마을인 한솔동 2-3생활권을 시작으로 새롬동 2-2생활권과 다정동 2-1생활권에 적용돼 실수요자들로부터 인기를 끌었다. 지난달 세종시 2-1생활권에서 분양한 2개 단지는 최고 30 대 1을 웃도는 평균 청약경쟁률로 모든 주택형이 1순위 ...

    한국경제 | 2015.07.15 21:31 | 김보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