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1,1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야, 청문 대치 정국…'29+α' 野패싱 임명 강행수순 가나

    ... 있다는 점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는 점이 딜레마다. 당 지도부는 일단 여론의 추이와 각 상임위의 논의 결과를 주시해가며 최종 입장을 정할 것으로 보인다. 송 대표는 이날 "상황에 대한 보고를 잘 들어보겠다"며 말을 아꼈다. 청와대는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채택 시한(5월 10일)까지 여야 협의를 지켜보겠다는 입장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통화에서 "지금은 국회의 시간"이라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6∼7일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도 예정돼 있어 당분간 ...

    한국경제 | 2021.05.05 20:33 | YONHAP

  • thumbnail
    모욕죄 고소 당했던 남성 "文 대통령, 성찰의 계기 되길 바란다"

    문재인 대통령을 비판하는 전단을 배포했다가 모욕죄로 고소 당했던 터닝포인트 대표 김정식(34) 씨가 청와대의 고소 취하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5일 김 씨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대통령의 '모욕죄 고소 철회 지시'에 대한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 브리핑을 언론으로 접하고 답변을 남긴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앞으로 복잡한 근대사를 진영의 이익을 위해 멋대로 재단하며 국격과 국민의 명예, ...

    한국경제 | 2021.05.05 20:28 | 김정호

  • thumbnail
    사인 규명은 아직…경찰, '실종 의대생' 한강 CCTV 분석 [종합]

    ... 손가락 2마디 크기의 자상 2개가 있었다. 국과수는 이 상처가 직접적인 사인은 아니라고 보고 있는 상황. 사건 발생 이후 약 10일이 지난 이후에도 사망 원인이 밝혀지지 않자, 수사기관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이날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손 씨 사건 수사기관의 비협조에 대한 청원"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청원글은 하루만에 3만6000여명의 동의를 얻었다. 이밖에도 손 씨의 사인을 밝혀달라는 국민청원에는 이날 오후 6시 ...

    한국경제 | 2021.05.05 19:19 | 조준혁

  • thumbnail
    한강 사망 대학생 사건 `미궁`..CCTV 분석·휴대폰 수색

    ... 있었으나 국립과학수사연구원는 이 상처가 직접적인 사인은 아니라고 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 발생 이후 약 10일이 지난 이후에도 정확한 사망 원인이 밝혀지지 않자, 수사기관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이날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손정민씨 사건 수사기관의 비협조에 대한 청원"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하루만의 3만6천여 명의 동의를 얻었다. 지난 3일부터 시작된 손씨의 사인을 밝혀달라는 국민청원에는 이날 오후 6시 기준 32만8천374명이 ...

    한국경제TV | 2021.05.05 19:09

  • thumbnail
    장례 마쳤지만 사인 규명은 아직…경찰, 한강 CCTV 분석

    ... 크기의 자상 2개가 있었으나 국과수는 이 상처가 직접적인 사인은 아니라고 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 발생 이후 약 10일이 지난 이후에도 사망 원인이 밝혀지지 않자, 수사기관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이날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손정민씨 사건 수사기관의 비협조에 대한 청원"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하루만의 3만6천여 명의 동의를 얻었다. 청원인은 "손정민씨의 사건은 타살 정황이 의심돼 국과수에서 시신 부검 중"이라며 "사건 당일의 증거가 ...

    한국경제 | 2021.05.05 18:50 | YONHAP

  • thumbnail
    野 "임혜숙·박준영·노형욱 3인방 부적격…林 자진사퇴해야"(종합)

    ... 순"이라고 밝혔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야당 간사인 박성중 의원은 "임 후보자는 자진해서 사퇴해야 한다. 오늘까진 여권의 기류를 보겠다"고 압박했다. 그러면서 "정의당조차 낙마 리스트인 '데스노트'에 올려놓지 않았느냐. 청와대도 부담스러울 것"이라고 말했다. 임 후보자는 아파트 다운계약·위장전입·가족 동반 외유성 출장·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무자격 지원·논문 표절 등 각종 의혹에 휩싸인 상태다.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간사 이만희 의원은 박 후보자에 ...

    한국경제 | 2021.05.05 18:24 | YONHAP

  • thumbnail
    "건강하던 20대 아들, 백신 맞고 수저도 못들어" 청원글

    기저질환 없는 20대 남성이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뒤 사지마비로 인해 일상생활이 불가능해졌다는 내용을 담은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지난 2일 `20대 건강하던 아들이 AZ 백신 접종 이후 하루아침에 일상생활이 불가능해졌습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이 올라왔다. 자신을 20대 청년의 어머니라고 밝힌 청원인은 "아들은 기저질환이 없는 건강한 20대 청년으로, 지난 3월 12일 AZ 백신을 우선 접종했다"며 ...

    한국경제TV | 2021.05.05 16:54

  • thumbnail
    靑, 野 '장관후보자 3인 부적격'에 "지금은 국회의 시간"

    일단 국회 논의결과 주시…文대통령 고민 깊어질듯 30번째 임명강행·김부겸 청문회 등 부담…인물난 제약도 야당이 국회 인사청문회 결과 3명의 장관 후보자에 대한 부적격 판정을 내림에 따라 청와대는 향후 국회에서 내려질 최종 결론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채택 시한(5월 10일)까지 여야 협의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그 결과를 지켜보겠다는 게 청와대의 입장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5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지금은 국회의 ...

    한국경제 | 2021.05.05 15:57 | YONHAP

  • thumbnail
    野, 임혜숙·박준영·노형욱 장관 후보자에 '부적격' 결론

    ... 모순된 해명만 내놓았다"며 "부동산정책을 책임질 노 후보자도 2억원의 차익을 남긴 관사테크 논란에 '당시엔 상황이 달랐다'며 변명에 급급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런 후보자를 낸 청와대와 민주당이 더 문제"라며 "임기 1년 남았으니 마음대로 하겠다는 인식을 버리고, 국민의 소리에 귀 기울여 악수(惡手)를 두지 않기를 권고한다"고 강조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

    한국경제 | 2021.05.05 15:55 | 조준혁

  • thumbnail
    문 대통령, 어린이날 축하…"내년엔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내년 이날에는 여러분을 청와대에서 맞이하겠다"며 어린이들에 축하 인사를 건넸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씩씩하게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있는 어린이 여러분이 너무나 대견하고 자랑스럽다"며 이같이 남겼다. 전날 평창 도성초등학교 학생들과 랜선으로 만나 퀴즈를 풀고 이야기를 나눈 영상도 SNS에 함께 올렸다. 문 대통령은 "제 바람은 어린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나라,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는 ...

    한국경제TV | 2021.05.05 1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