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9,5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신 접종자, 코로나 걸려도 전파 가능성 낮아…바이러스 적어"

    ... 마스크를 쓰지 않을 경우 이를 어떻게 단속할 것이냐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이와 관련해 이를 개인의 양심과 자율에 맡기는 자율시행 방식으로 하겠다고 이미 밝힌 바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13일 "우리는 밖으로 나가서 사람들을 체포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미식품·상업노동자노조(UFCW)는 CDC의 새 지침이 백신을 맞지 않았지만 마스크 쓰기를 거부하는 사람들에게 빈번하게 노출되는 필수 노동자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고려하지 못했다고 비판했다. ...

    한국경제 | 2021.05.16 03:15 | YONHAP

  • thumbnail
    유럽 곳곳서 팔레스타인 연대 집회…일부 경찰과 충돌

    ... 매년 5월 15일 귀향을 요구하며 시위를 벌인다. 경찰은 집회 장소 주변 상점들에 문을 일찍 닫도록 하고 시위대를 해산하기 위해 최루가스를 사용했다. 덴마크 코펜하겐에서는 14일 팔레스타인 연대 집회가 폭력 양상을 띠면서 3명이 체포됐다. 약 4천명이 참가한 가운데 이스라엘 대사관 밖에서 열린 집회에서 50∼100명이 경찰과 이스라엘 대사관을 향해 돌을 던지기 시작하자 경찰은 최루가스로 대응했다. 독일은 베를린 등 전국에서 팔레스타인 지지 집회가 여러 건 ...

    한국경제 | 2021.05.16 00:01 | YONHAP

  • thumbnail
    20대 중국인, 흉기 난동 부리다 출동한 경찰에게 위협까지

    가족과 출동한 경찰관을 흉기로 위협하며 자택에서 난동을 부렸던 중국 국적 20대가 테이저건(전기충격기)을 맞고 검거됐다. 15일 서울 금천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A(29)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A 씨는 이날 오전 2시 30분께 서울 금천구 자택에서 자신의 부모에게 흉기를 휘두르며 난동을 부렸다. 이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게도 흉기를 휘둘렀다. A 씨는 수십분간 난동을 부리다 경찰이 쏜 테이저건을 맞고 진압됐다. A 씨는 정신질환으로 ...

    한국경제 | 2021.05.15 20:47 | 김정호

  • thumbnail
    `포켓몬 카드`가 뭐길래…美 수집광 폭행 사건에 "판매 중단"

    ... 희소한 카드를 서로 갖겠다면서 싸움까지 벌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7일 오전 미국 위스콘신주에 있는 타깃 매장의 주차장에서 성인 네 명이 스포츠 트레이딩 카드를 원하는 대로 바꿔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한 남성을 폭행했다가 경찰에 체포된 사건이다. 트레이딩 카드는 스포츠 선수나 만화 주인공을 담은 카드로, 팬들은 수집 또는 게임을 위해 산다. 사기 전 카드의 캐릭터나 인물을 미리 확인할 수 없어 소비자는 선호도 또는 희소성에 따라 서로 교환하기도 한다. 이 폭력사건 ...

    한국경제TV | 2021.05.15 17:57

  • thumbnail
    채무자 살해한 50대 아빠, 10대 아들·친구까지 동원

    ... 흉기로 때려 살해하고 묻었다. B씨가 이틀이 지나도록 출근하지 않자 이를 이상히 여긴 직원은 12일 경찰에 실종신고 했다. 경찰은 B씨의 휴대전화 위치정보시스템(GPS) 등을 토대로 수사망을 좁힌 경찰은 A씨 일행을 감금 혐의로 체포한 뒤 조사를 벌인 결과 A씨의 아들과 친구 1명이 범행 사실을 털어놨다. 경찰은 13일 A씨 등을 긴급체포했다. 피해자 B씨의 시신은 14일 오후 2시 30분께 살해 현장에서 발견해 수습했다. A씨는 10여 년 전 B씨에게 식품 ...

    한국경제TV | 2021.05.15 17:02

  • thumbnail
    채무자 납치 살해 50대 구속…10대 아들·친구까지 가담

    ... 시신을 그대로 묻은 혐의를 받고 있다. 12일 공장 직원은 B씨가 출근하지 않는다며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이후 경찰은 폐쇄회로(CCTV)와 B씨의 휴대전화 위치정보시스템(GPS)등을 통해 수사 하루만에 A씨 일행을 긴급체포했다. A씨는 10여년 전 B씨에게 식품 설비를 빌려줬고, B씨는 이를 처분하면서 설비 대금 1억5000만원을 A씨에게 돌려줘야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와 함께 붙잡힌 10대 3명은 A씨가 주도했다는 취지로 범행을 모두 시인했다. ...

    한국경제 | 2021.05.15 16:52 | 신용현

  • thumbnail
    10대 아들·친구까지 가담시켜 채무자 살해·유기한 4명 구속

    ... 10일 점심 이후 B씨의 행적이 나오지 않은데다 휴대전화가 꺼진 점 등으로 미루어보아 범죄에 연루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했다. B씨의 휴대전화 위치정보시스템(GPS) 등을 토대로 수사망을 좁힌 경찰은 A씨 일행을 감금 혐의로 체포한 뒤 조사를 벌였다. 경찰은 A씨 등이 혐의에 대해 엉뚱한 대답을 내놓자 집중적으로 추궁했고, 결국 A씨의 아들과 친구 1명이 범행 사실을 털어놨다. 이에 경찰은 13일 A씨 등을 긴급체포했다. 피해자 B씨의 시신은 14일 오후 ...

    한국경제 | 2021.05.15 16:20 | YONHAP

  • thumbnail
    희소 카드 달라 싸움까지…美유통업체 '포켓몬 카드' 판매 중단

    ... 이유는 희소카드를 두고 싸움이 났기 때문이다. 현지 지역매체 등에 따르면 7일 오전 미국 위스콘신주의 타깃 매장 주차장에서 스포츠 트레이딩 카드를 원하는 대로 바꿔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성인 네명이 한 남성을 폭행했다가 경찰에 체포됐다. 가해자들의 나이는 23~35세로, 35세 피해자가 총을 꺼내든 뒤에 상황이 종료된 것으로 전해졌다. 스포츠 선수나 만화 캐릭터가 담긴 트레이딩 카드는 팬들이 수집과 게임을 위해 구매한다. 카드 구입 후 개봉 전까지 인물과 ...

    한국경제 | 2021.05.15 14:38 | 신용현

  • thumbnail
    '9시 영업제한' 단속확인서 찢은 주점 주인 집행유예

    ... 오후 9시 이후 식당·주점 등에서 영업을 금지한 때였지만, A씨는 9시 이후에도 주점에 불을 켜놓고 손님을 받다 신고당했다. A씨는 또 같은 날 오후 11시 5분께 112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이 "협조하지 않으면 현행범으로 체포될 수 있다"고 경고하자 욕을 하며 경찰관을 밀쳐 공무집행을 방해한 혐의도 있다. 박 판사는 "단속업무를 하는 공무원으로부터 받은 서류를 찢고, 출동한 경찰관의 공무집행을 방해해 죄질이 불량하다"며 "정당한 공권력 행사를 무시하고, 방해하는 ...

    한국경제 | 2021.05.15 13:57 | YONHAP

  • thumbnail
    자택서 흉기 난동 20대 중국인, 테이저 맞고 체포

    가족과 출동한 경찰관을 흉기로 위협하며 자택에서 난동을 부리던 20대가 테이저건(전기충격기)을 맞고 15일 체포됐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 금천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중국 국적 A(29)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 30분께 서울 금천구 자택에서 자신의 부모에게 흉기를 휘두르며 위협하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들에게도 흉기를 휘둘러 공무집행을 방해한 혐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서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

    한국경제 | 2021.05.15 13: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