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1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민영화 20년 KT] ③ "민영화 20년 생존 고민…디지코로 빛 보여"

    ... 구상에 참여했다. 그는 KT가 2003년 민영화 1주년 기념식에서 미래 비전으로 제시했던 광가입자망(FTTH)과 인터넷TV(IPTV), 와이브로(WiBro), 융복합 단말, 인터넷 검색 등 5개 사업이 민영화 이후 의사결정을 보여주는 ... 인터넷 검색 등 신사업을 확대해 나가는 민간기업다운 의사결정을 보여준 사례라는 것이 배 상무의 설명이다. 다만 초고속 인터넷망 사업인 FTTH와 광대역을 활용하는 IPTV는 승승장구했지만, 나머지 사업은 결국 시장에서 철수해야 했다. ...

    한국경제 | 2022.08.07 10:39 | YONHAP

  • thumbnail
    [민영화 20년 KT] ② 디지코·콘텐츠 강자와 통신장애 사이 명과 암

    유선전화·초고속인터넷·IPTV 1위 유지…AI·콘텐츠 강자로 우뚝 정치적 외풍 휘둘리고 통신장애 반복에 품질 문제까지 비판 지속 이달 20일로 민영화 20주년을 맞는 KT는 여전히 통신시장의 강자다. 그간 초고속인터넷인터넷TV(IPTV)로 대표되는 유선통신 시장에서 선두를 유지해 왔으며, 이동통신 시장에서도 SK텔레콤에 이어 2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현 구현모 대표 취임 이후 KT는 통신기업 '텔코'(telco)에서 디지털 플랫폼 기업 ...

    한국경제 | 2022.08.07 10:39 | YONHAP

  • thumbnail
    [민영화 20년 KT] ① 통신공기업 '한통'에서 디지털 플랫폼 민간기업으로

    ... 20주년을 맞습니다. 국내 통신업계 최대의 인프라와 인력·조직을 보유한 '통신 공룡'이던 KT는 민영화 후 20년간 초고속 인터넷과 세계 첫 5G 상용화 등 이동통신 서비스를 잇달아 성공시켰으며, 최근에는 통신사업을 넘어 디지털 플랫폼 ... 와중에 통신 인프라 구축과 서비스 활성화를 계속했다. 1994년 코넷(KORNET) 망을 구축해 일반인을 상대로 인터넷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고, 이를 기점으로 한국에서 인터넷이 대중화했다. 한통은 이어 1997년 1월에 한국통신프리텔(KTF)을 ...

    한국경제 | 2022.08.07 10:39 | YONHAP

  • thumbnail
    KT, 30여 년 사회공헌 발자취 담은 신규 기업광고 공개

    ... 1993년 PC통신 도입 이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정보화 교육을 시작으로 격오지의 디지털 환경을 개선하고 학생들의 IT 교육과 어르신들을 위한 스마트폰 활용 교육 등을 실시해왔다. 2007년 공식 출범한 'IT 서포터즈'는 초고속 인터넷의 빠른 보급과 함께 15년간 총 34만 건의 IT 교육을 해 왔으며, 누적 수혜 인원이 370만 명에 달한다. KT 임직원으로 구성된 사회공헌 조직인 '사랑의 봉사단'은 2001년부터 지역사회에서 손길이 필요한 곳을 찾아 나눔 ...

    한국경제 | 2022.08.07 09:34 | YONHAP

  • thumbnail
    실적 기대 밑돈 LG유플러스…"올해 가이던스 4%로 ↓"

    ... 중소사업자와 상생안을 펼친 영향이다. 스마트홈 수익 7.6% 증가… 기업 인프라도 4.4% 성장 IPTV, 초고속 인터넷 등 스마트홈 사업, 스마트팩토리·IDC 등 기업 인프라 사업이 성장세다. 스마트홈 부문은 작년 2분기와 비교해 7.6% 늘어난 5796억원의 수익을 거뒀다. 초고속인터넷 수익은 252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3% 늘었다. 누적 가입자는 486만2000명으로 같은 기간 4.8% 성장했다. IPTV ...

    한국경제 | 2022.08.05 17:01 | 선한결

  • thumbnail
    LGU+ Q2 영업익 2천484억…서비스 매출 2조8천506억으로 3%↑(종합2보)

    ... 이끈 것으로 회사는 풀이했다. 알뜰폰(MVNO) 2분기 가입자는 40.6% 늘어난 331만4천명을 기록했다. 인터넷TV(IPTV)와 초고속인터넷을 포함한 스마트홈 사업과 스마트팩토리·인터넷데이터센터(IDC) 등 기업 인프라 사업도 ... 개선하고 U+아이들나라, U+홈트나우, U+골프 등 자체 콘텐츠 강화에 나선 데 따른 것이라고 LGU+는 설명했다. 초고속인터넷 매출은 2천52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3% 늘었다. 누적 가입자는 486만2천명으로 같은 기간 4.8% ...

    한국경제 | 2022.08.05 16:07 | YONHAP

  • thumbnail
    LG유플러스, 2분기 실적 '주춤'…"일회성 인건비 반영"

    ... 주요 배경으로 꼽힌다"고 설명했다. 유아동·홈트·골프 콘텐츠로 실적 방어 인터넷TV(IPTV)와 초고속 인터넷을 포함한 스마트홈 사업과 스마트팩토리·인턴넷데이터센터(IDC) 등 기업 ... U+골프 등 자체 콘텐츠 경쟁력 강화로 IPTV 누적 가입자는 540만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4.3% 늘었다. 초고속인터넷 매출은 252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3% 증가했다. 누적 가입자는 486만2000명으로 4.8% 늘었다. ...

    한국경제 | 2022.08.05 11:58 | 조아라

  • thumbnail
    LGU+, 2분기 영업익 2,484억원…인건비 증가로 전년 대비 7.5%↓

    ...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역대 최저 수치를 달성했다. 알뜰폰 가입자는 전년 대비 40.6% 늘어난 331만 4천 명을 기록했다. IPTV와 초고속 인터넷을 포함한 스마트홈 부문은 전년 동기 대비 7.6% 늘어난 5,796억 원의 수익을 거뒀다. IPTV 매출은 7.8% 증가한 3,276억 원, 초고속인터넷은 7.3% 늘어난 2,520억 원이다. 신성장 동력인 기업 인프라 부문도 전 사업의 고른 성장이 이어졌다. 기업 인프라 사업 수익은 전년 동기 ...

    한국경제TV | 2022.08.05 11:53

  • thumbnail
    LGU+ 2분기 영업이익 2천484억원…작년 동기 대비 7.5%↓(종합)

    ... 이끈 것으로 회사는 풀이했다. 알뜰폰(MVNO) 2분기 가입자는 40.6% 늘어난 331만 4천명을 기록했다. 인터넷TV(IPTV)와 초고속인터넷을 포함한 스마트홈 사업과 스마트팩토리·IDC 등 기업 인프라 사업도 성장을 이어갔다. ... 개선하고 U+아이들나라, U+홈트나우, U+골프 등 자체 콘텐츠 강화에 나선 데 따른 것이라고 LGU+는 설명했다. 초고속인터넷 수익은 2천52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3% 늘었다. 누적 가입자는 486만2천명으로 같은 기간 4.8% ...

    한국경제 | 2022.08.05 11:11 | YONHAP

  • thumbnail
    '토마토브이알', 액션 VR 게임 3종 중국 오프라인 시장 '공략'

    ...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G-Star 게임페스티벌에 초청되어 참가한 바 있으며, 2021년에는 (사)대한기자협회가 주최하는 '2021 글로벌브랜드대상'에서 '4차산업 VR 분야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김랑일 토마토브이알 대표는 "초고속 인터넷망의 공급으로 대용량의 그래픽 전송 기술이 가능해져 앞으로 가상현실과 VR메타버스 기술은 더욱 각광받을 것이고, 실제적으로 우리 실생활 등에 활용되는 주요 기술로 자리잡아 갈 것"이라며, "토마토브이알은 회사 창립이래 지금과 같은 ...

    한국경제TV | 2022.07.28 1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