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501-17510 / 17,7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먹거리 팬클럽 속속 생겨난다.. 다음카페만 500개 넘어

    연예인이나 운동선수들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팬클럽이 먹거리에서도 속속 등장,눈길을 끌고 있다. 1인 초미니 클럽에서 회원 수가 10만명이 넘는 울트라 팬클럽까지 규모도 다양하다. 오프라인 모임도 온라인 못지않게 활발하다. 지난해 1월 만들어진 죠리퐁랜드(www.jollypong.com)가 대표적이다. 이 클럽은 '죠리퐁'을 좋아하는 네티즌 팬클럽으로 출발,죠리퐁 제조업체인 크라운제과 홈페이지에도 진입했다. 회사측 지원도 받는다. 회원 수는 ...

    한국경제 | 2003.02.23 00:00

  • [비즈니스 유머] 초미니 소설

    In a college literature class, the students were given an assignment to write a short story that would include four important elements--religion, high society, sex and mystery. One student turned in the shortest of all short stories. It merely said...

    한국경제 | 2002.12.05 00:00

  • thumbnail
    [말라카해협 '크루즈 여행'] 드넓은 바다로 떠나는 '작은 천국'

    ... 먹고 싶으면 먹고, 자고 싶으면 자고... 젊은 애들도 심심해 하지는 않는 것 같아. 놀거리가 많거든. 나로서도 함포고복(含哺鼓腹)이 따로 없지." 여행이라면 도가 튼 듯한 할머니의 말 대로 수퍼스타 버고는 그야말로 바다를 떠다니는 초미니 다민족 국가. 일주일에 필요한 것은 쌀 4t, 밀가루 2t, 쇠고기 3t, 닭고기 5t, 감자 3t, 달걀 3만5천개, 생수 2만병 등이 전부지만 모두의 얼굴에 넉넉한 웃음 가득한 그런 곳이 아닌가. 즐거운 상상에 젖어 배정된 캐빈(선실)으로 ...

    한국경제 | 2002.11.14 00:00

  • '2003 봄 여름 SFAA 컬렉션'.. 편안한 실루엣에 녹아든 관능미

    ... 패션을 예감하게 했다. 허리 언저리까지 등을 드러내는 것은 기본. 브래지어 크기의 톱이나 턱받이 형태로 가슴만 살짝 가리는 블라우스,가슴이 고스란히 들여다 보이는 시스루 상의가 대거 등장했다. 힙 아래 둔덕까지 드러내는 초미니 팬츠,아슬아슬하게 엉덩이를 덮는 스커트도 여체의 아름다움을 한껏 부각시켰다. 스커트는 일자로 마무리한 단을 찾아볼 수 없이 좌우 비대칭형이나 손으로 찢어낸듯 들쭉날쭉한 스타일이 많았다. 색상은 베이지 라임 레몬 등 연하고 부드러운 ...

    한국경제 | 2002.10.31 00:00

  • 2003년 봄 여름 SFAA 컬렉션.. 편안한 실루엣에 녹아든 관능미

    ... 여성들의 패션을 예감하게 했다. 허리 언저리까지 등을 드러내는 것은 기본. 브래지어 크기의 톱이나 턱받이 형태로 가슴만 살짝 가리는 블라우스,가슴이 고스란히 들여다 보이는 시스루 상의가 대거 등장했다. 힙 아래 둔덕까지 드러낸 초미니 팬츠,아슬아슬하게 엉덩이를 덮는 스커트도 몸의 아름다움을 한껏 부각시켰다. 하늘거리는 소재로 만든 블라우스 형태의 남성 남방도 눈길을 끌었다. 스커트는 하나같이 자연스러운 커팅이 특징이었다. 치마단을 일자로 단정히 마무리한 옷은 ...

    한국경제 | 2002.10.31 00:00

  • 2003 봄.여름 SFAA 서울컬렉션 .. 80년대 '낭만'이 부활한다

    ... 소재다. 이번 컬렉션의 경향을 미리 만난다. 계속되는 복고바람 국내외 패션계에 불고 있는 복고바람이 80년대로 이어진다. 80년대를 풍미했던 과장되고 장식적이며 여성스러운 스타일이 한결 세련된 모습으로 부활할 전망이다. 초미니의 부활도 눈에 띈다. 치마 길이를 무릎위로 훌쩍 끌어올리거나 엉덩이를 간신히 가리는 핫팬츠로 섹시함을 강조한 스타일이 등장했다. 디자이너 진태옥씨는 "80년대 모던 글래머룩에서 영감을 많이 받았다"며 "시간이 담겨 있는 작품을 선보일 ...

    한국경제 | 2002.10.24 00:00

  • 2003년 페션話頭 .. 복고..노출..관능..

    ... 오트쿠튀르(맞춤복)화"와 작품 소재를 과거에서 찾는 "레트로 리메이크" 경향이 두드려졌다. 또 "벗은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입는 옷"이란 평을 들을 정도로 노출이 많았다. 전반적으로 마이크로 미니(micro-mini)가 강세여서 초미니 스커트와 핫팬츠도 많이 보였다. 재킷도 길이가 깡총해졌고 팬츠 허리선은 거의 배꼽 아래까지 내려갔다. 알렉산더 맥퀸=오트쿠튀르에 가까운 수작업 창작품을 선보였다. 파리 사이언스 시티 라빌레트에서 열린 알렉산더 맥퀸 쇼는 대형 ...

    한국경제 | 2002.10.17 00:00

  • 이영희 파리진출 10주년 '흙속의 옷'..파리지앙 사로잡은 '한복드레스'

    ... 오트 쿠튀르 수준으로 승화시켰다. 특히 저고리 없이 치마만으로 연출한 한복 이브닝드레스 시리즈는 뛰어난 자연색감과 우아한 스타일로 격찬을 받았다. 19세기 조선후기에 유행한 젖가슴이 노출될 정도로 짧은 저고리를 응용한 겨자색 초미니 상의도 선보였다. 이번 컬렉션의 미니화 트렌드를 단적으로 보여준 작품이었다. 최근 한국을 방문해 전통 한복을 직접 봤다는 월간 모시의 오딜 기자는 "한복의 전통선과 실루엣이 서양 현대 패션으로 자연스럽게 연결될 수 있다는 것은 ...

    한국경제 | 2002.10.17 00:00

  • 소스따라 변하는 '천의 맛' .. '파스타'

    ... 만들고 있는 게 아닌가하는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종로 1평(종로 교보문고 옆 피맛골,02-732-8323)=피맛골 끄트머리에 자리잡은 종로 1평은 재미있고 별난 곳이다. 주방 옆에 달려 있는 기다란 나무탁자와 의자 3개가 전부인 초미니 식당. 그래도 메뉴는 8가지나 된다. 손님 바로 옆에서 조리를 하다보니 면 삶는 정도,소스의 스타일,토핑의 종류 등을 세세히 물어온다. 손님을 초대하고 흥분한 주인처럼 말투나 몸짓이 경쾌하다. 한번에 한가지 파스타 밖에 만들 ...

    한국경제 | 2002.10.10 00:00

  • [프랜차이즈 Best of Best] 빠스 전문점 '도교빠스'

    ... 있는 빠스 전문점 프랜차이즈 사업을 시작해 현재까지 직영점 2개와 가맹점 10여개를 오픈했다. 빠스는 중국에서 즐겨먹는 후식의 일종으로 고구마를 이용해 만든다. 빠스 전문점은 빠스를 포장 위주로 판매하는 테이크아웃 형태의 초미니 점포사업이다. 따라서 자본이 적어 부업형 사업을 하려는 사람에게 적합한 사업 아이템이라 할 수 있다. 도교빠스의 특징은 메인 메뉴인 빠스 이외에도 젊은이들이 즐기는 에스프레소 커피와 생과일주스 등 고급 음료를 취급,고객의 다양한 ...

    한국경제 | 2002.09.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