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7,5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나, 끝없는 다리길이…초미니+하이힐 '미소'

    가수 겸 배우 나나가 남다른 비율을 뽐냈다. 7일 나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나나가 마치 화보 촬영을 연상케 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초미니 원피스를 입은 나나는 끝없는 다리 길이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나나는 이민기와 함께 MBC 새 수목드라마 '오! 주인님'에 출연한다. 오는 24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

    텐아시아 | 2021.03.08 18:57 | 신소원

  • thumbnail
    MLB 올해 더그아웃서 태블릿 PC 사용 승인…'타자들 신났네'

    ... 전반적인 하락과 맞물린 결과라고 소개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각 팀은 팀당 60경기만 치렀다. 메이저리그 타자들의 전체 시즌 평균 타율은 0.245로 1968년(0.237) 이래 최저치로 떨어졌고, 탈삼진과 안타의 격차는 초미니 시즌인데도 더욱 벌어졌다. 한마디로 경기 중에 분석을 못 해 타자들이 손해를 봤다는 얘기다. 텍사스 레인저스의 외야수 데이비드 달은 "(경기 중 영상 분석 금지 조처는) 확실히 타자들이 어려움을 느꼈다"며 "(투수의 공이) 어느 ...

    한국경제 | 2021.03.02 10:29 | YONHAP

  • thumbnail
    빅리거 도전 양현종, 스프링캠프 합류 사흘째 첫 불펜투구

    ... 대비할 참이다. 한국프로야구에서 14년을 뛴 양현종은 유망주가 즐비한 텍사스 마운드 사정상 올해 메이저리그 정규리그 개막전 로스터에 포함될 후보로 첫손에 꼽힌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메이저리그 선수들은 지난해 팀당 60경기의 초미니 시즌을 치렀다. 이와 달리 양현종은 지난해에도 31차례 선발로 등판해 7년 연속 투구 이닝 170이닝을 넘겼다. 텍사스 구단은 양현종의 꾸준함과 내구성을 높이 평가하고 시범경기에서 선발은 물론 불펜 투수로 양현종의 기량을 시험할 ...

    한국경제 | 2021.02.26 07:49 | YONHAP

  • thumbnail
    MLB 콜로라도 외야수 데스먼드, 코로나19로 2년 연속 출전 포기

    ... 22일(한국시간) 인스타그램 계정에 밝혔다고 전했다. 데스먼드는 "지금 상황에선 야구장에 돌아가 뛰고 싶다는 열망보다 가족과 함께하고 싶은 열망이 더 강하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데스먼드는 코로나19가 덮쳐 팀당 60경기만 치르는 초미니 시즌으로 진행된 지난해에도 결장했다. 다만 '지금 당장은'이라고 단서를 달아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되면 복귀할 수 있다는 여지를 남겼다. 올 시즌에도 팀에 돌아오지 않으면, 데스먼드는 2년 연속 연봉을 받지 못한다. 연봉을 ...

    한국경제 | 2021.02.22 07:46 | YONHAP

  • thumbnail
    양현종, 최대 185만달러…MLB 텍사스 마이너리그 계약 공식발표(종합2보)

    ... 7년간 해마다 29차례 이상 선발 등판해 내구성도 검증됐으며 특히 지난해엔 비록 좋은 성적을 내진 못했지만, 양현종이 172⅓이닝을 던졌다고 강조했다. 메이저리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020년에 팀당 60경기의 초미니 단축 시즌을 치렀다. 따라서 어떤 투수도 85이닝 이상을 던진 투수가 없다. 이와 달리 그 배가 넘는 투구 이닝을 기록한 양현종은 이론상 올 시즌 선발 투수로 33∼34차례 등판해 180이닝 이상을 던질 수 있는, 손가락에 꼽을 ...

    한국경제 | 2021.02.13 08:22 | YONHAP

  • thumbnail
    양현종 드디어 미국 간다…MLB 텍사스 마이너리그 계약 공식발표(종합)

    ... 7년간 해마다 29차례 이상 선발 등판해 내구성도 검증됐으며 특히 지난해엔 비록 좋은 성적을 내진 못했지만, 양현종이 172⅓이닝을 던졌다고 강조했다. 메이저리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020년에 팀당 60경기의 초미니 단축 시즌을 치렀다. 따라서 어떤 투수도 85이닝 이상을 던진 투수가 없다. 이와 달리 그 배가 넘는 투구 이닝을 기록한 양현종은 이론상 올 시즌 선발 투수로 33∼34차례 등판해 180이닝 이상을 던질 수 있는, 손가락에 꼽을 ...

    한국경제 | 2021.02.13 04:30 | YONHAP

  • thumbnail
    양현종 빅리거 되면 연봉 130만달러…스프링캠프 초청 선수 자격

    ... 7년간 해마다 29차례 이상 선발 등판해 내구성도 검증됐으며 특히 지난해엔 비록 좋은 성적을 내진 못했지만, 양현종이 172⅓이닝을 던졌다고 강조했다. 메이저리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020년에 팀당 60경기의 초미니 단축 시즌을 치렀다. 따라서 어떤 투수도 85이닝 이상을 던진 투수가 없다. 이와 달리 그 배가 넘는 투구 이닝을 기록한 양현종은 이론상 올 시즌 선발 투수로 33∼34차례 등판해 180이닝 이상을 던질 수 있는, 손가락에 꼽을 ...

    한국경제 | 2021.02.13 03:14 | YONHAP

  • thumbnail
    손톱 크기 '나노 카멜레온' 세계서 가장 작은 파충류 '도전'

    몸통 13.5㎜ 수컷, 마다가스카르 숲서 암컷과 함께 발견 마다가스카르 북부에서 손톱 크기의 초미니 카멜레온 종(種)이 새로 발견돼 학계에 보고됐다. 이 카멜레온은 몸통 길이가 13.5㎜에 불과하고 꼬리까지 합쳐도 22㎜밖에 안 돼 약 1만1천500종의 파충류 수컷 중에서는 가장 작은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독일 '바이에른 주립 자연과학 박물관'(SNSB)에 따르면 SNSB 산하 뮌헨 주립동물원(ZSM) 과학자들이 참여한 국제 연구진은 마다가스카르 ...

    한국경제 | 2021.02.02 15:48 | YONHAP

  • thumbnail
    "KIA 터커, 상대 투수 따라 1루·외야 번갈아 출전"

    ... 있던 선수로 알고 있다"며 "팔꿈치 수술을 하고 재활을 거쳤는데, 지난해 후반기 MLB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다고 판단해 영입했다"고 설명했다. 멩덴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팀당 60경기로 치러진 지난해 초미니 시즌에서 4경기에 등판해 1패, 평균자책점 3.65를 남겼다. 빅리그 통산 성적은 17승 20패, 평균자책점 4.64다. 마이너리그 최상위 레벨인 트리플A에서는 통산 18승 10패, 평균자책점 3.11을 올렸다. 윌리엄스 감독은 "멩덴이 ...

    한국경제 | 2021.02.01 12:58 | YONHAP

  • thumbnail
    MLB 선수노조, 지명 타자 도입·PS 확대 제안 거부

    ... 사무국의 배만 불릴 뿐 현실적으로 자신들에게 돌아오는 혜택이 없어 두 제안의 연계를 원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MLB 사무국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7월에야 개막해 팀당 60경기만 치르는 초미니 시즌을 준비하면서 양대 리그에서 DH 제도 전면 시행, PS 출전팀 확대를 도입했다. 선수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내셔널리그도 DH 제도를 사용했고, 가을 야구 출전팀은 예년 10개 팀에서 지난해엔 16개 팀으로 대폭 증가했다. ...

    한국경제 | 2021.01.26 07: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