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지난해 울산 혼인 건수 급감…"코로나19 영향"

    ... 7천6건과 비교하면 32.4% 감소한 수치다. 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분석된다고 시는 설명했다. 울산의 평균 초혼 연령은 2020년 기준 남편이 32.74세, 아내는 30.33세다. 2016년보다 남편은 0.39세, 아내는 0.59세 ... 2천460건으로, 전년 대비 74건(2.9%) 감소했다. 2016년과 비교하면 60건(2.4%) 줄었다. 지난해 평균 이혼 연령은 남편이 48.44세, 아내가 45.54세였으며, 최근 5년간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나타냈다. 결혼 기간 30년 ...

    한국경제 | 2021.05.28 08:08 | YONHAP

  • thumbnail
    "임산부 질액 내 박테리아 AI분석으로 조산 위험 예측"

    ... 파붐(Ureaplasma parvum)의 비율을 이용한 모델을 통해 조산의 예측률을 72%까지 높였다. 여기에 백혈구 수를 조합하자 예측률이 77%로 높아졌다. 조산은 일반적으로 임신 20주를 지나 37주 이전에 분만하는 것을 말한다. 초혼 연령 상승, 고령 산모 증가, 체외수정술 증가 등으로 조산 위험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조산아로 분만한 미숙아는 사망률이 높은데다 성장하는 동안 지속해서 재활치료를 받아야 하는 경우가 많아서 미리 진단하고 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 ...

    한국경제 | 2021.05.24 10:52 | YONHAP

  • thumbnail
    "이혼 상담 다문화 부부, 재혼 커플 많고 빈곤 심각"

    ... 460건(65.0%)으로 외국인 아내가 상담을 신청한 건수(248건·35%)보다 약 1.9배 많았다. 혼인 형태는 남녀 모두 초혼인 경우가 185쌍(26.1%)으로 가장 많고 양쪽 다 재혼이 161쌍(22.8%)으로 그 뒤를 이었다. 남성 재혼·여성 ... 83.8%, 한국인 남편은 61.9%에 달했다. 한국가정법률상담소는 "아내가 외국인인 다문화 가정은 혼인 성립 시부터 연령 차, 경제적 빈곤 등 갈등 유발 요인이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분석했다. 한편 지난해 상담소가 진행한 전체 ...

    한국경제 | 2021.05.10 14:16 | YONHAP

  • thumbnail
    2월 출생아 수 역대 최저...혼인건수 21.6% 감소

    ... 인구동향과장은 "65~84세 사망자가 많이 줄었다"며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을 자제하면서 줄어든 것이 아닌가 추정된다" 이어 "2012년 이후 이어진 혼인 감소세와 매년 0.2세씩 초혼 연령이 높아지는 추세가 맞물린 데다 30대 여성 인구도 줄고 있어 출산 감소세가 나타나고 있다"며 "2월엔 사망자가 감소했지만 인구 고령화로 언제든 더 늘 수 있어 출생자 감소, 사망자 증가 가능성에 따른 인구 자연 감소는 ...

    키즈맘 | 2021.04.28 13:45 | 이진경

  • thumbnail
    코로나 사태에…광주전남 결혼도 이혼도 확 줄었네!

    ...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전체 혼인 건수에서 외국인과의 혼인이 차지하는 비중도 2019년 8.8%(광주)와 11.5%(전남)에서 지난해 6.1%, 7.8%로 각각 2.7%포인트, 3.7%포인트 감소했다. 코로나19로 출입국 자체가 사실상 묶이면서 외국인과의 결혼 건수가 크게 준 것으로 풀이된다. 평균 초혼 연령은 지난해 광주가 33.4세(남자)와 30.7세(여자), 전남은 33.3세와 30.2세로 전년과 비교해 큰 차이가 없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6 14:06 | YONHAP

  • thumbnail
    국제결혼 중개 이용자 학력·소득 수준 높아져

    ... 2017년 38.2%, 지난해 46.4%로 꾸준히 상승했다. 한국인의 결혼 횟수는 종전 조사와 큰 변화 없이 대부분이 초혼(86.1%)이었고 재혼 13.8%, 삼혼 이상 0.1% 등이다. 결혼후 90.7%가 혼인을 유지했으나 이혼(5.4%), ...고 19∼29세(79.5%)였다. 학력으로는 고졸(57.8)이 가장 많았다. 대체로 남성인 한국인 배우자의 연령은 40∼49세(61.3%)와 50세 이상(20.6%)으로 나이 차이가 20년 안팎일 것으로 추정된다. 한국인 국제결혼 ...

    한국경제 | 2021.04.01 12:00 | YONHAP

  • thumbnail
    결혼 역대 최소 21만건…"코로나·집·일자리….여건 안돼"

    외환위기 후 첫 두자릿수 감소…평균 초혼연령 男 33.2세 女 30.8세, 10년새 1.4~1.9세↑ 이혼은 3년 만에 감소…결혼기간 20년 이상 '황혼이혼'은 증가 지난해 결혼 건수가 23년 만에 두 자릿수 감소율을 기록하며 ... 건수)을 보면 남자는 30대 초반이 47.6건, 여자는 20대 후반이 44.9건으로 가장 높았다. 다만 평균 초혼 연령이 올라가면서 20대 여성의 결혼은 점차 줄어드는 모습이다. 지난해 20대 후반 여성의 결혼 건수는 전년 대비 ...

    한국경제 | 2021.03.18 12:02 | YONHAP

  • thumbnail
    살기 팍팍한데…대한민국 '남자'의 초혼은 빨라졌다

    ... 급감하면서 국제결혼도 크게 줄었다. 지난해 외국인과의 혼인은 1만5000건으로 전년 대비 35.1% 급감했다. 평균 초혼 연령 男 33.2세, 女 30.2세 남자의 평균 초혼연령은 앞당겨지고 여자는 늦어졌다. 지난해 남자 평균 초혼연령은 ... 감소하면서 10세 이상 남자가 연상인 결혼이 크게 감소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남녀 간의 평균 초혼연령 차이는 2.5세로 전년에 비해 0.3세 하락했다. 평균 재혼연령은 남자 50.0세, 여자 45.7세로 집계됐다. ...

    한국경제 | 2021.03.18 12:00 | 구은서

  • thumbnail
    전남도, 난임부부 양방시술비 지원…남성도 지원대상

    ... 지원했던 전남도의 난임 지원 사업 대상이 남성으로 확대되고 양방시술비도 지원한다. 전남도는 임신에 어려움을 겪는 난임부부 지원을 위한 '한방 난임치료' 대상자를 오늘 8일까지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한방 난임치료 지원사업은 초혼 연령 상승과 환경적 요인으로 늘어나는 난임부부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임신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2018년부터 전남도가 자체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지원 대상은 전남에서 6개월 이상 거주한 기준 중위소득 200% 이하 가정(2인 ...

    한국경제 | 2021.03.03 15:44 | YONHAP

  • thumbnail
    결혼 점점 늦어지자…출생아 10명 중 7명은 '30대 엄마'

    여성의 출산 연령이 높아지면서 '20대 엄마'가 사라지고 있다. 반면 엄마가 30대인 아이의 비중은 늘고 있다. 28일 통계청의 출생·사망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출생아 중 엄마가 20대인 아이는 6만200명으로 ... 31세, 2014년 32세로 오른 뒤 2019년 33세 선을 처음으로 넘었다. 통계청 관계자는 "여성 출산 연령이 상승하는 것은 결혼 시기가 늦어지고 있기 때문"이라며 "아내의 평균 초혼연령은 1990년 24.8세에서 ...

    한국경제 | 2021.02.28 12:08 | 신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