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771-8780 / 8,7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원불교, `여중생 추모' 천도재

    여중생 사망사건에 대한 추모집회가 전국 각지에서 연일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원불교도 천도재를 8일 열고 한미주둔군지위협정(SOFA) 개정을 촉구했다. 원불교 중앙 교구는 이날 오후 6시 전북 익산시 원광대병원 주차장에서 원불교도 ... 원혼을 위로하고 천도를 기원하는 천도재를 지낸 뒤 불평등한 한미주둔군지위협정의 개정을 촉구하며 영등동 하나로광장까지 촛불 가두행진을 벌였다. 원불교는 또 ▲미군 재판의 무효 ▲부시 미국대통령의 사과 ▲SOFA 개정 및 미군 기지 임대료 ...

    연합뉴스 | 2002.12.08 00:00

  • 모스크바서도 `여중생 추모제'

    ... 추모제를 갖기로 했다. 모스크바 유학생회는 이날 인터넷 홈페이지에 올린 공고를 통해 사망 여중생 추모를 위한 촛불 시위를 14일 오후 2-4시 모스크바 노빈스키 불바르 소재 미국 대사관 앞에서 갖는다고 밝혔다. 유학생회는 `채 ... 어린 딸들의 넋을 달래고, 살인 미군의 처벌과 불평등한 SOFA 개정을 촉구하자"고 호소했다. 학생들은 이번 촛불 시위를 위해 이미 모스크바 경찰 당국에 집회 허가를 신청하는 등 사전 절차를 밟고 있다고 설명했다. (모스크바=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12.08 00:00

  • 전국서 여중생 추모집회

    주말을 맞아 미군 장갑차에 의해 희생된 여중생들을 추모하고, 한미주둔군지위협정(SOFA)개정을 촉구하는 대규모 집회가 전국 30여곳에서 열리는 등 반미(反美) 집회가 갈수록 확산되고 있다. '미군장갑차 여중생 고 신효순, 심미선 ... 네티즌들에게 참여를 호소했다. 범대위는 오는 14일 서울시청앞 광장에서 10만명 이상이 참여하는 '평화대행진'집회촛불행진을 개최키로 했고, `미군장갑차 한국소녀 고 신효순,심미선 해사건 사이버 범국민대책위(준)'도 내주중 공식출범식을 ...

    연합뉴스 | 2002.12.07 00:00

  • 주말 여중생추모, SOFA 개정 집회 잇따라

    주말을 맞아 미군 장갑차에 의해 희생된 여중생들을 추모하는 대규모 집회가 잇따라 열린다. '미군장갑차 여중생 고신효순, 심미선 살인사건 범국민대책위'는 7일 오후 서울 종묘공원에서 대학생 2천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대학생 자주적인 나라 만들기 촛불인간띠잇기 대회를 개최한다. 이들은 이날 집회에서 ▲미군재판 무효 ▲가해자의 한국법정 처벌 ▲부시 미국 대통령의 직접사과 ▲한미주둔군지위협정(SOFA) 전면개정 등을 촉구하며 호루라기 등을 이용, 항의시위를 ...

    연합뉴스 | 2002.12.07 00:00

  • 민주 추모기도회 개최

    민주당은 여중생 사망사건과 관련, 7일 오후 시민들의 `효순.미선' 광화문 추모집회에 참가하는 대신 여의도 당사 앞마당에서 선대위 관계자와 당직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촛불 추모집회를 갖기로 했다. 집회에선 신부인 이재정(李在禎) ... 개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내용의 추도사를 낭독할 예정이다. 민주당은 또 이날 노무현(盧武鉉) 후보 이름으로 촛불을 그려넣고 "정치인이라는 말이 지금처럼 부끄러울 때가 없습니다...미선아, 효순아, 다음에 다시 태어나거든 마음껏 ...

    연합뉴스 | 2002.12.07 00:00

  • `反美' 확산 한미관계 냉각

    미군 궤도차량에 의한 여중생 사망사건에 대한 무죄평결 이후 반미(反美) 기류가 급속히 확산되면서 동맹 50주년을 맞는 한미관계에 이상 기류가 형성되고 있다. 특히 대규모 촛불시위와 백악관 앞 단식농성 등 반미 항의집회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오는 19일의 대통령 선거를 의식, 각당의 주요 후보 등 정치권도 반미정서부응에 나서고 있어 주목된다. 이같은 상황에서 국내의 반미시위를 이유로 7일 방한할 예정이던 헨리 하이드하원 국제관계위원장 등 미국 ...

    연합뉴스 | 2002.12.07 00:00

  • 광주.전남지역 여중생 사망 규탄대회 잇따라

    광주.전남지역에서는 7일 미군 장갑차 여중생 압사 사건에 대한 항의집회와 추모식이 잇따라 열렸다. 광주지역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여중생 사망 광주대책위원회'는 이날 오후 6시부터 시민과 학생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 광주우체국 앞에서 충장로 1가와 전남도의회를 거쳐 전남도청에 세워진 5.18기념탑까지 왕복하는 1.5㎞ 구간에서 '촛불시위'를 벌여 비명에 간 여중생들을 추모하고 미국에 항의의 뜻을 표했다. 전남 목포와 여수통일연대, 해남.화순.영광군 ...

    연합뉴스 | 2002.12.07 00:00

  • 미대사관 철통경비..`차량 바리케이드' 설치

    미군장갑차에 의해 희생된 여중생을 추모하고, 한미주둔군지위협정(SOFA)개정을 촉구하는 촛불시위가 8일째 이어진 7일 저녁 서울 광화문 미대사관 주변은 경찰의 철통같은 경비작전이 펼쳐졌다. 서울경찰청은 이날 미대사관 주변을 비롯, ... 것은 물론 수십여대의 경찰기동대 차량으로 아예 바리케이드를 만들어 시위대의 접근을 원천적으로 차단했다. 경찰은 "집회.시위 주최측이 평화적 시위 방침을 천명하고 있지만, 일부 시위대의 돌출행동 등 만약의 사태에 대비했다"며 "외국공관 ...

    연합뉴스 | 2002.12.07 00:00

  • 정부, 반미기류 대책 부심

    ... 부심하고 있다. 주한미군지위협정(SOFA) 개정과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의 직접 사과 등을 요구하는 대규모 촛불시위가 7일 오후 주한미대사관 앞에서 예정돼 있는 등 최근 반미시위 양상은 이미 위험수위에 도달했다는 게 정부의 판단이다. ... 목숨을 잃은 효순, 미선 양을 추모하는 심정은 우리 국민 누구 하나 예외가 아닐 것"이라면서 "평화적인 분위기속에서 집회가 진행되고 마무리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히 박 대변인은 "대통령은 지난 국무회의에 이어 어제도 추모와 반미, ...

    연합뉴스 | 2002.12.07 00:00

  • `反美' 확산 한미관계 냉각

    미군 궤도차량에 의한 여중생 사망사건관련 미군 병사 무죄평결을 계기로 반미(反美) 기류가 급속히 확산되면서 동맹 50주년을 맞는 한미관계에 이상기류가 형성되고 있다. 특히 대규모 촛불시위와 백악관 앞 단식농성 등 국내와 미국에서 반미 항의집회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오는 19일의 대통령 선거를 의식, 각당의 주요 후보 등 정치권도 반미정서 부응에 경쟁적으로 나서고 있어 그 파장이 주목된다. 이같은 상황에서 7일 방한예정이던 헨리 하이드 하원 국제관계위원장 ...

    연합뉴스 | 2002.1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