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61-2262 / 2,2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천자칼럼 > 갑순이 만세

    ... 거머쥔 여갑순의 첫마디는 "실컷 잠자고 싶다"는 것이었다. 안쓰럽고 대견할 뿐이다. 평소 "겁 없는 아이"라 불릴만큼 침착한 그의 무표정은 철저한 자기관리의 표본이었다. 빨간색 야구모자에 "KOR"스티커를 붙인 앳된 낭자총잡이의 모습은 오래 오래 기억될것 같다. 흔히 "개천에서 용난다"는 말은 악조건을 극복하고 큰 뜻을 이룬다는 뜻이다. 외로운 자기와의 싸움에서 승리한 여갑순의 교훈은 많은 사람들의 지표가 될수도 있을것이다. 갑순이를 따라 갑돌이들도 ...

    한국경제 | 1992.07.27 00:00

  • >>> 정기주총 개최...삼양광학/현대약품/전방/영태전자 <<<

    ... 주가는 이에의해 등락이 교차하게 되는 수가 대단히 많다. 또한 이러한 루머는 보통 상당히 그럴듯한 경우 대부분이다. 장세호전시 폭등하는 주식은 그럴듯한 호재를 달고 나타난다. 그러나 그 실체에 있어서는 일부 큰손들의 매두가 시작되는 것이 보통이고 보면 루머를 대할때 그 행간을 읽는 지혜가 보다 중요하다고 볼수 있겠다. 서부극 "석양의 결투"에서 처럼 상대방의 눈을보며 마음을 읽는 훌륭한 총잡이의 지혜가 요구되는 것이 주식시장인 것 같다.

    한국경제 | 1990.01.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