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79,5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울 빌라 중위 매매가 3.3㎡당 2천만원 첫 돌파

    ... 중위 매매가는 2천38만원으로, 전달(1천986만원)보다 2.6% 상승하며 2천만원을 처음 돌파했다. 1년 전인 작년 7월(1천878만원)과 비교하면 8.5% 오른 것으로, 부동산원이 관련 조사를 시작한 2006년 1월 이후 최고치다. 중위 매매가는 표본을 한 줄로 세웠을 때 한가운데 있는 가격을 의미한다. 2017년 2월 서울 아파트 중위 매매가격이 3.3㎡당 2천7만원이었다는 점을 고려하면 4년 전 아파트 수준만큼 빌라 가격이 오른 셈이다. 서울 빌라 ...

    한국경제 | 2021.09.28 09:12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혼조세···원유·가스·미 국채금리 가파른 상승 [글로벌마켓 A/S]

    ... 모습입니다. 둘 다 공급 문제인데, 우선 유가부터 보면 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1.93% 오른 배럴당 고가 기준으로는 75.41달러에 거래됐습니다. 과거 그래프를 살펴보면 고가 기준으로는 3년, 종가 기준으로는 5년만에 최고치로 오른 수준으로 보입니다. 천연가스는 하루만에 12% 이상 올랐습니다. 그리고 오전 브리핑에서 오늘은 연준 인사들의 이야기를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말씀드렸는데요. 두 가지 부분 살펴보셔야겠습니다. 하나는 연준의 주요 멤버들이 인플레이션 ...

    한국경제TV | 2021.09.28 07:29

  • thumbnail
    유가, 3년만에 최고치…진짜 100달러 가나? [조재길의 글로벌마켓나우]

    2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는 또 다시 혼조세를 보였습니다. S&P500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28% 하락한 4,443.11, 나스닥지수는 0.52% 떨어진 14,969.97로 마감했으나 다우지수는 0.21% 오른 34,869.37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벤치마크로 쓰이는 미 10년 만기 국채 금리가 연 1.5%를 돌파하면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에 타격을 줬습니다. 10년짜리 금리가 장중이나마 연 1.5%를 넘어선 것은 지난 6월...

    한국경제 | 2021.09.28 07:21 | 조재길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빅테크보다 에너지·금융주, 높아진 금리 의미는?

    ... 리플레이션 트레이드가 살아난 배경을 하나씩 짚어보겠습니다. ① 금리 상승 아침부터 금리가 뛰었습니다. 10년물 금리는 이날 연 1.5%를 넘었고, 30년물 금리는 2%를 돌파했습니다. 5년물은 0.99%까지 올라 작년 2월 이후 최고치로 치솟았습니다. 장 초반 움직임이 너무 급격했는지 이후 상승세는 조금 완화돼 10년물 금리는 전날보다 3bp(1bp=0.01%포인트) 오른 1.485% 수준에 마감됐습니다. 기본적으로 금리 급등은 달라진 미 중앙은행(Fed)이 ...

    한국경제 | 2021.09.28 07:15 | 김현석

  • thumbnail
    뉴욕증시, 금리급등에 은행주↑ 기술주↓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는 1.84% 내린 353.01p를, 비상장기업 시장의 UPCoM지수는 2.36% 내린 95.76p을 기록하며 이날 장을 마쳤다. [국제유가] 공급부족에 대한 우려가 지속된 것이 유가를 상승세로 이끌어 국제유가는 3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일대비 1.47달러(1.99%) 오른 배럴당 75.45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2018년 10월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이다. 브렌트유 역시 배럴당 ...

    한국경제TV | 2021.09.28 06:54

  • thumbnail
    코로나 4차확산도 무뎌졌다…9월 소비자심리지수, 석달 만에 '반등'

    ... 호조와 고용지표 개선으로 소비심리와 신규확진자수와의 상관성이 낮아지면서, 소비심리가 소폭 반등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금리수준전망 CSI는 전달보다 8포인트나 오른 134를 기록했다. 2018년 1월(135) 이후 최고치다. 연내 기준금리가 추가로 오를 것이라는 예상이 반영된 결과다. 향후경기전망 CSI는 전달대비 4포인트 상승한 94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7월(82)이후 최고치다. 소비지출전망·취업기회전망 CSI는 각각 2포인트 ...

    한국경제 | 2021.09.28 06:00 | 고은빛

  • thumbnail
    해운업계, 3분기 최대실적 눈앞…HMM은 영업익 2조원 육박

    ... 계속된 해상운임 급등세가 해운업체들의 실적 전망을 일제히 끌어올리고 있다. 해상 운송 항로의 운임 수준을 나타내는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는 지난 24일 작년 같은 기간의 4배에 가까운 4천643.79를 기록하며 20주째 사상 최고치 행진을 하고 있다. 철광석과 석탄, 곡물 등을 실어나르는 벌크선 운임을 나타내는 발틱운임지수(BDI)도 지난 24일 4천644로 마감됐는데 이는 지난해 같은 날 1천605보다 3배 가까이 치솟은 수치다. 물동량도 최대치 행진을 하고 ...

    한국경제 | 2021.09.28 06:00 | YONHAP

  • thumbnail
    미 코로나 대유행 시기 살인 30% 급증…사상 최대 폭 증가

    ... 보고서 분석을 인용해 살인 사건이 미국 주요 도시에 국한되지 않고 모든 지역에서 광범위하게 발생했다고 전했다. 지난해 뉴멕시코주 앨버커키, 테네시주 멤피스,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이오와주 디모인은 살인 사건 발생 건수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반면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가 전체 살인 사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990년 13.8%였으나 지난해에는 그 비율이 3.8%로 줄었다. 네브래스카 대학의 저스틴 닉스 범죄학 부교수는 "전반적인 범죄는 감소했으나 살인은 ...

    한국경제 | 2021.09.28 05:50 | YONHAP

  • [뉴욕유가] 공급 우려에 2018년 이후 최고

    뉴욕유가는 원유 공급이 계속 부족해질 것이라는 우려에 3년래 최고치로 상승했다. 27일(미 동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1.47달러(1.99%) 오른 배럴당 75.4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팩트셋에 따르면 이날 WTI 가격은 2018년 10월 3일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이다. 유가는 지난 5거래일 연속 상승했으며 해당 기간 7.34% 올랐다. 유가는 공급 부족에 대한 우려가 지속되면서 오름세를 ...

    한국경제 | 2021.09.28 04:03 | YONHAP

  • thumbnail
    "테이퍼링 진짜 시작"…美 국채 금리 뛰고 달러화 강세

    ... 11월 테이퍼링(채권 매입 축소)을 공식화하면서 국채 금리가 급등하고 달러화는 강세다. 27일(현지시간) 뉴욕 채권시장에 따르면 벤치마크로 쓰이는 미국의 10년 만기 국채 금리는 이날 오전 1.5%를 돌파했다. 3개월 내 최고치다. 오후 2시30분 현재 소폭 하락해 연 1.475% 수준에서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 30년 만기 채권 금리 역시 3개월만의 최고치인 연 1.99%를 넘어섰다. 지난 3월 일시적으로 연 1.74%까지 치솟았던 10년짜리 국채 금리는 ...

    한국경제 | 2021.09.28 04:01 | 조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