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44,8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9살 늦깎이 공시생, 6개월 만에…'공무원 수석 합격' 비결

    ... “쉬는날도 3~4시간의 기본적인 공부는 꼭 했다”고 말했다. 조씨도 각 과목의 회독수를 높이기 위해 매달 과목별 회독 목표를 세우고 시간표를 짰다고 전했다. 그는 “하루 공부시간이 8~10시간에 불과했지만, 최대한 집중을 하려 했다”고 했다. ◆ ‘적절한 스터디·스트레스 관리’ 필요 고용노동직렬 수석합격자 성유나씨는 3전4기로 합격했다. 7년간 직장생활로 인해 공부가 몸에 배지 않았기 때문에 ...

    한국경제 | 2021.10.04 20:05 | 공태윤

  • thumbnail
    "한전직원 뇌물에 대통령이 사퇴하나" vs "이재명·유동규 경제공동체 냄새난다"

    ... 불미스러운 일에 연루한 점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대장동 의혹이 불거진 뒤 나온 첫 유감 명이다. 이 지사는 그러나 “한전 직원이 뇌물을 받고, 부정행위를 하면 대통령이 사퇴하느냐”며 ... 지난해 말 일방적으로 사표를 내고 나갔다”고 강조했다. 대장동 개발 사업을 ‘단군 이래 최대 치적’이라고 내세워 온 이 지사가 의혹에 대해 유 전 본부장이 구속된 뒤 유감 시를 한 것은 적어도 ...

    한국경제 | 2021.10.04 17:24 | 조미현/이동훈

  • thumbnail
    [세계의 창] 기시다 정권 출범과 일본 정치의 낙후성

    ... 이용했다. 아베는 다카이치를 내세워 뒤에서 조정했고, 결국 1차 투표에서 누구도 과반수를 차지하지 못했다. 1차 투 득표율은 기시다 33.6%, 고노 33.5%, 다카이치 24.7%였다. 아베는 자신이 영향력을 행사하는 최대 파벌 ... 여론조사에서 수위를 달리던 고노가 파벌 간 권력 투쟁에서 가차 없이 나가떨어졌다. 결선 투표에서 기시다는 도도부현 당원 47 중 8를 얻는 데 그쳤지만, 국회의원표는 380 중 249나 차지했다. 당원의 민의가 배제되고 노골적인 ...

    한국경제 | 2021.10.04 17:22

  • thumbnail
    이재명 "한전 직원이 뇌물 받으면 대통령이 사퇴하나"

    ... 불미스러운 일에 연루한 점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대장동 의혹이 불거진 뒤 나온 첫 유감 명이다. 이 지사는 그러나 "한전 직원이 뇌물 받고, 부정행위를 하면 대통령이 사퇴하느냐"며 야당의 ... 있고, 지난해 말 일방적으로 사표를 내고 나갔다"고 강조했다. 대장동 개발 사업을 '단군 이래 최대 치적'이라고 내세워 온 이 지사가 의혹에 대해 유 전 본부장이 구속된 뒤 유감 시를 한 것은 적어도 직원 ...

    한국경제 | 2021.10.04 15:46 | 조미현/이동훈

  • thumbnail
    집권당 국회의원이 뽑는 일본 총리, 파벌 구도에 얽매여

    ... 자리였기 때문이다. 기시다는 자신이 수장으로 있는 자민당 5위 파벌인 기시다(岸田)파(46명·이하 소속 국회의원 수)는 물론, 최대 파벌인 호소다(細田)파(96명), 2위 파벌인 아소(麻生)파(53명), 3위 파벌인 다케시타(竹下)파(51명)의 고른 지지로 자민당 총재가 됐다. 자민당 총재 선거는 1차 투표에선 국회의원 와 당원·당우 가 동수이나 상위 1·2위가 남는 결선 투표에선 국회의원 비중이 90%에 육박한다. 당선을 위해선 당내 주요 ...

    한국경제 | 2021.10.04 11:45 | YONHAP

  • thumbnail
    불붙은 제주 '입도세' 논란, '제주의 아들' 원희룡에 묻다 [인터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제주 관광객으로부터 1인당 최대 1만 원씩 환경보전기여금을 받겠다는 이른바 '제주형 기본소득' 공약을 내놔 정치권이 뜨겁다. 야당에서는 사실상 '통행세', '입도세'라는 ... "이미 제주환경보전기여금이라는 이름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 지사는 자신이 '입도세'라고 현하던 것을 긍정적인 이름으로 다시 만들었다며 낯빛 하나 변하지 않고 거짓말을 늘어놓기도 했다"면서 "물론 ...

    한국경제 | 2021.10.04 11:34 | 홍민성

  • thumbnail
    [공식] SM "이수만, 페이퍼컴퍼니 운영? 근거無…국세청 조사서 합법성 확인"

    ... 소재 법인들이 설립된 자금의 출처는 물론, 홍콩으로의 이전, 법인 설립에 사용된 경과에 대해 근거자료를 가지고 최대한 성실하게 뉴스타파 취재기자들에게 설명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홍콩 소재 법인들이 불법적, 위법적, 탈법적으로 설립, ... 부동산 매입을 위해 탈법적으로 이용됐고, 에스엠과 이수만 총괄프로듀서가 그 배경에 있다고 보도한 것에 깊은 유감을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더욱이 뉴스타파가 의혹을 제기한 법인들에 대해서는 2014년 국세청의 ...

    텐아시아 | 2021.10.04 09:10 | 김지원

  • thumbnail
    대장동에 지지층 뭉쳤다…이재명, '文의 57%' 넘어설까

    추미애 이동하며 강성지지층 쏠림 '몰'…결선 직행 눈앞 최종 득표율 주목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3일 '2차 슈퍼위크'에서 60% 가까운 압승을 거두며 사실상 본선 직행 티켓을 예약했다. 이 지사가 ... 따라 이 지사 보호 심리가 작동했다는 분석이다. 이재명 캠프 핵심 관계자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캠프가 예상한 최대치보다 2~3%포인트 더 득표했는데 이는 야권의 공격과 윤석열 잔당 검찰의 정치적 수사 가능성에 불안감을 느낀 지지자들이 ...

    한국경제 | 2021.10.03 20:37 | YONHAP

  • thumbnail
    본선 직행 목전 이재명, '대장동 리스크·원팀' 과제(종합)

    ... 선대위 구성 등을 논의하기 위한 물밑 준비작업도 곧 착수할 것으로 보인다. 당장은 대장동 의혹을 어떻게 넘어설지가 최대 과제로 꼽힌다. 민주당 지지층의 심엔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더라도, 본선무대의 캐스팅보트 격인 중도층의 판단은 ... 흘러갈수록 자칫 경선 이후 당내 원팀 기조에도 걸림돌이 될 수 있다는 관측도 있다. 그간 경선 경쟁자였던 이낙연 전 대 측은 그간 대장동 이슈를 거론하며 '불안한 후보론'을 설파하고, 이 지사 측은 이를 '야당 공세에 편승한 논리'라고 ...

    한국경제 | 2021.10.03 19:59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서울·경기·3차 슈퍼위크서 42%만 얻어도 與 대선후보

    ... ‘대선 후보’에 한걸음 더 다가섰다. 50만 명 가까운 선거인단이 참여한 2차 국민선거인단 투(2차 슈퍼위크)와 인천, 부산·울산·경남(PK) 경선에서 압승하면서다. ‘대장동 ... “부패세력의 헛된 공작과 가짜뉴스에도 불구하고 부패와 싸우고 토건세력과 싸워서 국민들에게 부동산 불로소득을 최대한 환수하는 것에 대한 격려와 앞으로도 토건세력, 부패세력과 치열하게 싸우라는 국민의 준엄한 명령으로 이해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21.10.03 19:48 | 조미현/전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