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3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혼희망타운 잡자” 저렴한 분양가에 내 집 마련 나선 수요자들

    ... 투기과열지구에서는 주택담보인정비율(LTV) 40%(9억 이하) 등 대출 규제가 적용돼 가계 부담이 크다. 상황이 이렇자 신혼희망타운이 주거 대안으로 각광받는 모습이다. 신혼희망타운의 경우 전용 모기지(주택담보대출)가 적용돼 최대 70%, 최저 1.3% 고정금리 조건으로 대출을 받을 수 있다. 이는 투기과열지구에서도 마찬가지다. 여기에 소득 1억원이 넘는 맞벌이 부부도 지원이 가능하다. 그동안 소득 기준 초과로 지원이 어려웠던 신혼부부 수요자들에게 청약 기회가 확대된 ...

    한국경제 | 2021.05.07 10:06

  • 미래에셋생명 1만원 온라인 변액보험 선보여

    ... 경쟁력을 인정받은 미래에셋생명 변액보험을 온라인 시장에 적합하도록 보완하여 인기를 이어간다는 구상이다. 우선 최저가입보험료를 1만 원으로 낮춰 접근성을 확대했다. 최근 재테크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면서 업계 전반적으로 금융 상품을 ... 고객들로부터 가장 많은 선택을 받고 있는 MVP60펀드는 4월 30일 기준, 누적 수익률이 66.7%를 돌파하면서 평균 약 9.5%의 수익률을 자랑하고 있다. 이번 업그레이드 과정에서 'ETF글로벌MVP펀드' 시리즈가 추가 탑재되어 ...

    한국경제 | 2021.05.07 08:26 | WISEPRESS

  • thumbnail
    공매도 재개, 정말 나쁘기만 했나 [이슈뒤집기]

    ... 0.66%를 대부분 만회했습니다. 전날에도 1% 상승 마감하면서 오름세를 유지 중입니다. 코스닥은 재개 당일 하락분을 만회하지는 못했지만 일 1% 미만으로 상승하면서 하락 분을 메우고 있습니다. 일단 투자자들이 우려했던 것처럼 급락은 없는 상황입니다. 공포지수로 불리는 VKOSPI지수도 지난 4일 기준 16.89%로 최저점인 16.08%(4월 8일)에 근접했습니다. 이 지수는 주식시장이 하락할 때 상승하는 '역행적 지표'입니다. ...

    한국경제 | 2021.05.07 07:50 | 이송렬

  • thumbnail
    배출권 잉여업체, 이월전략은 어떻게 수립해야 하나?[김태선의 탄소배출권]

    ... 부채(부족) 관리는 매입과 차입으로 대응하게 됩니다. 최근 탄소배출권 시장은 공급과잉으로 개장 이후 시장안정화 조치(최저 거래가격, 톤당 1만2900원)가 발동되는 등 가격 급락에 대한 우려와 함께 잉여 배출권 처분(매도 또는 이월)에 ... 2019년도에서 2020년도로의 이월한도는 순매도량의 2배, 2020년도에서 2021년도로의 이월한도는 해당 계획기간 평균 순매도로 이월한도를 설정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월을 위해서는 잉여분에 대해 일정 비율 매도가 수반돼야 합니다. ...

    The pen | 2021.05.07 06:51 | 김태선

  • thumbnail
    [文정부 4년] ⑤ 주요일지

    ... 한·미연합 탄도미사일 사격훈련 지시 ▲ 7.6 = 한독 정상회담·한중 정상회담 ▲ 7.6 = 독일 쾨르버재단 초청 설에서 한반도 평화에 대한 구상을 담은 '베를린 구상' 발표 ▲ 7.7 = 한일 정상회담·한러 정상회담 ▲ 7.17 ... "북미 정상, 약속 안 지키면 국제사회 엄중한 심판" 언급 ▲ 7.16 = 수석·보좌관회의에서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원 달성 목표 사실상 어려워졌다"며 사과 ▲ 7.20 = 국정원 첫 업무보고 ▲ 7.24 = 민갑룡 경찰청장 ...

    한국경제 | 2021.05.07 06:01 | YONHAP

  • thumbnail
    [취재수첩] 양대 노총의 최저임금위원 자리 쟁탈전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심의 일정이 ‘거북이걸음’을 걷고 있다. 지난달 20일 첫 전원회의가 열렸지만 ‘개점휴업’ 상태다. 2차 전원회의는 한 달 만인 오는 18일에야 열릴 예정이다. ... 나선 것이다. 이에 질세라 한국노총은 최근 광역연맹, 공공노총 등과 통합하면서 다시 제1노총 지위를 회복했다고 일 강조하고 있다. 고용부는 최저임금 심의가 본격화하기도 전에 골머리를 싸매고 있다. 민주노총이 현재 공익위원들은 ...

    한국경제 | 2021.05.06 17:35 | 백승현

  • thumbnail
    "문 대통령, 국정운영 잘못" 72%…"남은 1년 국민통합·부동산 전념을"

    ... 48%, 잘못했다 32%)가 80%로 압도적이었다. ‘부동산정책’(52.5%), ‘최저임금 등 소득주도성장’(40%), ‘주 52시간제 등 노동정책’(2.5%) 등을 실패한 ... 한다’는 응답은 30%에 그쳤다. 개헌을 추진할 경우 권력구조 개편 방향에 대해서는 ‘대통령 중임제 또는 임제 도입’을 꼽은 응답이 40%로 가장 많았다. ‘대통령제하에서의 대통령 권력 분산’과 ...

    한국경제 | 2021.05.06 17:25 | 임도원/강영연/전범진

  • thumbnail
    "합심해도 모자를 판에"...반복되는 노사 갈등

    ... 23% 축소) 쌍용차 공장이 있는 경기도 평택 지역 정치인과 지자체, 시민단체들도 `쌍용차를 살려야 한다`며 일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를 바라보는 시민들의 시선은 싸늘하기만 합니다. [강봉석 / 서울 영등포 ... `직장 폐쇄`를 단행했습니다. 반복되는 노조의 파업에 회사가 내놓은 고육지책입니다. 자동차 판매량이 16년 만에 최저치로 떨어지면서 공장을 절반만 돌려야 하는 상황이 되자 희망퇴직과 순환 휴직을 실시했는데 이에 노조가 반발하며 파업을 ...

    한국경제TV | 2021.05.06 17:00

  • thumbnail
    신한지주·은행, ESG 채권으로 각각 5억달러·4000억원 조달

    ... 조건부자본증권 중 가장 낮은 금리로 평가받았다. 신한지주는 최근 미국의 재정 부양책과 인플레이션에 대한 기대감, 중국 대형 배드뱅크의 채무불이행 우려 등 시장 불안요인에도 건전성을 높게 평가 받았다. 신한지주가 2018년이후 4년 속 같은 조건부자본증권을 발행하고 있다는 점도 영향을 미쳤다. 채권 성격을 최대한 살리기 위해 ESG 관련 투자자 유치에 적극 나섰다. 평가기준이 까다로운 다크 그린(Dark Green) 투자자를 30% 가량 유치했다. 글로벌 시장에서 ...

    한국경제 | 2021.05.06 15:07 | 김대훈

  • thumbnail
    30인 미만 '주 60시간' 허용한다지만…'인력 이탈'만 부추길 수도

    ... 그 이상의 시간을 줘야 한다는 것이다. 추문갑 중소기업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코로나 사태와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으로 중소기업은 주 52시간제에 따른 추가적인 인건비를 감당할 여력이 없다”며 “외국인에 ... 부족 인원은 21만 명, 채용 공고를 내고도 뽑지 못한 인원이 6만 명에 달한다. 중소기업계는 노사합의를 전제로 ·월 단위로 추가 장근로를 허용해 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업무량 대폭 증가 등의 이유로 노사가 합의하면 ...

    한국경제 | 2021.05.05 17:59 | 안대규/민경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