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3,7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빨라진 금리인상…원자재시장 패닉

    ... 금 은 구리 등 원자재 가격이 일제히 추락하고 있다. 17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 가격은 전날보다 트로이온스(31.3g)당 4.7% 급락한 1774.80달러로 마감했다. 지난 4월 30일 이후 약 7주 만의 최저치다. 하루 낙폭으로 보면 작년 11월 9일(5.0%) 후 가장 컸다. 7월 인도분 은 가격은 트로이온스당 7.0% 떨어진 25.86달러, 구리 가격은 파운드당 4.7% 하락한 4.18달러로 장을 마쳤다. 차량 배기가스 정화장치를 ...

    한국경제 | 2021.06.18 17:46 | 조재길

  • thumbnail
    美 금리인상 신호, 中은 비축분 방출 예고…원자재 '긴축 발작'

    ... 금 은 구리 등 원자재 가격이 일제히 추락하고 있다. 17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 가격은 전날보다 트로이온스(31.3g)당 4.7% 급락한 1774.80달러로 마감했다. 지난 4월 30일 이후 약 7주 만의 최저치다. 하루 낙폭으로 보면 작년 11월 9일(5.0%) 후 가장 컸다. 7월 인도분 은 가격은 트로이온스당 7.0% 떨어진 25.86달러, 구리 가격은 파운드당 4.7% 하락한 4.18달러로 장을 마쳤다. 차량 배기가스 정화장치를 ...

    한국경제 | 2021.06.18 17:44 | 조재길 특파원/설지연

  • thumbnail
    SUV는 굼뜨다? 편견 깬 현대차 고성능 '코나N' [신차털기]

    ... 소리와 동시에 폭발적으로 치고 나간다. 변속 반응이 기대했던 것보다 빠르진 않았지만 한층 예민해진 파워트레인은 마치 기다렸다는 듯 운전자가 원하는 만큼의 가속력을 즉각 구현했다. NGS(N 그린 시프트) 버튼을 누르니 기어 단수가 최저치로 낮아지면서 한층 거침없이 질주했다. 코나 N은 2.0 가솔린 터보 엔진과 습식 8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 조합으로 최대 출력 280마력, 최대 토크 40kg·m의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엔진에는 현대차 최초 ...

    한국경제 | 2021.06.18 08:00 | 신현아

  • thumbnail
    '테퍼 랠리' 이끈 헤지펀드의 전설 "증시 여전히 좋다" [조재길의 지금 뉴욕에선]

    ... 변수인 고용 지표가 예상보다 악화한 게 국채 금리 하락의 원인으로 꼽혔습니다. 장 개시 전 공개됐던 지난주의 신규 실업수당 청구건수는 전주보다 3만7000명 늘어난 41만2000명에 달했습니다. 6주 연속 줄면서 팬데믹 이후 최저치를 경신했었는데 다시 40만 명대로 늘어난 겁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36만 명)보다 많았습니다. 고용 회복이 더뎌질 것이란 예상이 나오며 조기 테이퍼링(채권 매입 축소) 압력이 줄었습니다. Fed가 이번 연...

    한국경제 | 2021.06.18 07:25 | 뉴욕=조재길

  • thumbnail
    미국 증시, FOMC 결과 소화에 혼조…나스닥 0.87% 상승

    ...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증가세로 돌아서면서 고용 회복세에 찬물을 끼얹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전주보다 3만7천 명 늘어난 41만2천 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5일 주간까지 6주 연속 줄어 팬데믹 이후 최저치를 연속 경신하다 다시 40만 명대로 늘어난 것이다. 이날 수치는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인 36만 명보다도 많았다. 6월 필라델피아 연방준비은행(연은) 관할 지역의 제조업 활동도 전월보다 둔화했다. 필라델피아 ...

    한국경제TV | 2021.06.18 06:31

  • 뉴욕증시, FOMC 소화·지표 부진에 혼조…나스닥 0.87%↑ 마감

    ...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증가세로 돌아서면서 고용 회복세에 찬물을 끼얹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전주보다 3만7천 명 늘어난 41만2천 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5일 주간까지 6주 연속 줄어 팬데믹 이후 최저치를 연속 경신하다 다시 40만 명대로 늘어난 것이다. 이날 수치는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인 36만 명보다도 많았다. 6월 필라델피아 연방준비은행(연은) 관할 지역의 제조업 활동도 전월보다 둔화했다. 필라델피아 ...

    한국경제 | 2021.06.18 05:26 | YONHAP

  • 뉴욕증시, FOMC 소화·지표 부진 속 혼조 출발

    ...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증가세로 돌아서면서 고용 회복세에 찬물을 끼얹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전주보다 3만7천 명 늘어난 41만2천 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5일 주간까지 6주 연속 줄어 팬데믹 이후 최저치를 연속 경신하다 다시 40만 명대로 늘어난 것이다. 이날 수치는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인 36만 명보다도 많았다. 6월 필라델피아 연방준비은행(연은) 관할 지역의 제조업 활동도 전월보다 둔화했다. 필라델피아 ...

    한국경제 | 2021.06.17 23:03 | YONHAP

  • thumbnail
    美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 7주 만에 증가세

    ... 3주 만이다. 이는 또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36만건을 상회하는 수치다. 신규 청구 건수는 주로 펜실베이니아, 캘리포니아, 켄터키 등 3개 주에서 집중적으로 증가했다. 블룸버그통신은 "코로나19 사태 후 매주 최저치를 경신하던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갑자기 늘어난 것은 일시적 현상일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실업수당 증가세와 무관하게 백신 접종과 경제활동 재개 등에 힘입어 올해 내내 고용시장이 회복세를 이어갈 것이라 전망이 우세하다. ...

    한국경제 | 2021.06.17 22:30 | 김리안

  • thumbnail
    미 신규 실업수당 41만건…7주만에 증가 전환(종합)

    ... 이번 청구 건수는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36만건을 상회했다. 최소 2주간 실업수당을 청구하는 '계속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352만건으로 1천건 증가했다. 매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후 최저치를 경신하던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갑자기 늘어난 것은 일시적 현상일 가능성이 크다고 블룸버그통신이 분석했다. 지난주 신규 청구 건수는 주로 펜실베이니아, 캘리포니아, 켄터키 등 3개주에서 집중적으로 증가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6.17 22:14 | YONHAP

  • thumbnail
    살 오른 랍스터, 지금이 제철

    ... 금어기가 풀리며 가장 살이 오른 랍스터가 대량으로 잡히기 때문이다. 수산물 거래정보 모바일 앱 인어교주해적단에 따르면 지난 16일 랍스터 A급 기준(마리당 1.8~2.7㎏짜리) 시세는 ㎏당 5만7600원으로, 최근 3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지난달 초 6만1400원을 기록한 후 6.2% 하락했다. 랍스터 가격이 떨어진 것은 캐나다에서 어획량이 늘어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캐나다에서는 5월부터 랍스터 금어기가 풀린다. 이때 잡히는 랍스터는 1년 중 품질이 가장 ...

    한국경제 | 2021.06.17 17:12 | 노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