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IA 톱타자, '노 피어' 되새겼다

    ... 최원준은 `1번 타순에 배치돼 볼넷도 많지 않았다. 타석 수는 많이 오는데, 쫓기는 듯했다. 5번 타순에 가게 돼 한편으로는 마음이 조금 놓였는데, 타이밍 잡아 가는 데 있어서 잠시 쉬어 가도록 해 주셨다고 생각했다. 송지만, 최희섭 코치님께서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해 보자'고 해주셨는데 결과가 좋았다`고 말했다. 최원준은 작년 시즌 123경기 타율 0.326(359타수 117안타)를 쳐 데뷔 5년 만에 개인 최다 세 자릿수 안타를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21.04.18 02:45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미국 고교 동문 3명, 메이저리그 개막전 '동시 선발 출격' 화제

    LA 하버드-웨스트레이크고 지올리토·프리드·플래허티…10억분 1 확률 광주일고는 서재응·김병현·최희섭·강정호 등 빅리거 4명 배출하기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한때 광주일고가 화제가 된 적이 있다. 서재응, 김병현, 최희섭, 강정호까지 한국의 한 고등학교에서 무려 4명에 달하는 메이저리거가 배출됐다는 것 때문에 당시 메이저리그에선 '대체 한국의 광주일고는 어떤 학교인가'라며 경탄을 금치 못했다. 확률상으로는 그보다 더 희박한 일이 ...

    한국경제 | 2021.04.01 17:11 | YONHAP

  • thumbnail
    MLB 유턴파의 '첫 경기 부진 공식'…추신수가 깰까

    최희섭·박찬호·김병현·서재응 등 첫 경기서 고전 '추추트레인' 추신수(39·SSG 랜더스)는 프로야구 첫 타석에서 어떤 모습을 보일까. 과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돌아온 해외파 선수들은 대부분 첫 출전 경기에서 기대 수준의 기량을 선보이지 못했다. 한국 야구 역사상 최고의 타자로 꼽히는 추신수는 선배들과 다른 모습을 보일지 관심을 끈다. 추신수는 17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리는 삼성 라이온즈와 연습경기에서 1∼2타석 정도를 ...

    한국경제 | 2021.03.14 09:48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한국으로…빅리거 친구 이대호·오승환과 KBO리그서 재회

    ... 1회말 추신수가 몸에 맞는 공으로 1루를 밟으면서 두 친구의 그라운드 위 만남이 성사됐다. 한국 국적을 가진 야수가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경기에서 동시에 선발 출전한, 첫 경기였다. 빅리그 한국인 투타 대결은 2004년 김선우와 최희섭을 시작으로 자주 벌어졌지만, 야수 맞대결은 추신수와 이대호 덕에 처음 성사됐다. 이대호는 2017년 롯데로 돌아왔다. 문서상 추신수를 품을 수 있는 KBO리그 구단은 신세계 이마트뿐이다. SK는 2007년 4월 2일에 열린 해외파 ...

    한국경제 | 2021.02.23 13:44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KBO리그 역대 7번째 해외파 특별지명 계약…액수는 최고

    종전 최고는 2012년 김병현의 15억원…최희섭·송승준·채태인도 유턴파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를 인수해 재창단하는 신세계그룹 이마트 구단에 전격 입단하는 추신수(39)는 해외파 특별 지명 선수로는 역대 KBO리그 7번째로 계약했다. 추신수보다 앞서 최희섭(현 KIA 타이거즈 코치), 송승준(롯데 자이언츠), 이승학(전 두산 베어스), 채태인(전 삼성 라이온즈·이상 2007년), 김병현(전 넥센 히어로즈·2012년), 류제국(전 LG 트윈스·2013년)이 ...

    한국경제 | 2021.02.23 13:08 | YONHAP

  • thumbnail
    박찬호와 같은 39살에 KBO 입성…추신수의 2021년 성적은

    ... 조진호는 2003년 SK와 계약하며 KBO리그 무대에 섰고, 삼성 라이온즈에서도 뛰었다. KBO리그 개인 통산 성적은 34경기 5승 9패 1홀드 평균자책점 5.99였다. 박찬호, 조진호와 함께 '한국인 빅리거 1세대'로 꼽히는 최희섭, 서재응, 김병현, 김선우, 봉중근도 한국에서 현역 생활을 마무리했다. 이들은 모두 KBO리그를 거치지 않고 미국으로 향했다. 봉중근은 2006년 LG 트윈스와 계약했고, 2007년부터 KBO리그에서 뛰었다. LG의 좌완 선발, ...

    한국경제 | 2021.02.23 12:57 | YONHAP

  • thumbnail
    김광현 vs 김하성…올해 MLB서 최대 2차례 한국인 투타 대결

    ...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샌디에이고가 월드시리즈에 진출해야 투타 맞대결 가능성이 생긴다. 메이저리그에서 한국인 투타 첫 맞대결은 2004년 4월 14일에 열렸다. 몬트리올 엑스퍼스 우완 김선우가 구원 등판해 플로리다 말린스 1루수 최희섭을 좌익수 뜬공으로 처리했다. 최희섭은 서재응, 김병현 등과도 대결하며 총 10경기에서 코리언 투타 맞대결 역사를 썼다. 추신수가 한국인 타자 성공시대를 열면서 역사는 이어졌다. 추신수는 2006년 서재응, 2008년 백차승, ...

    한국경제 | 2021.01.07 11:11 | YONHAP

  • thumbnail
    '샌디에이고 입단' 김하성 "월드시리즈 우승+신인왕 도전"(종합)

    ... ┌────┬────────────────────┬───────────┐ │선수 │빅리그 데뷔 연도(당시 소속 구단) │미국 진출 당시 신분 │ ├────┼────────────────────┼───────────┤ │최희섭 │2002년(시카고 컵스) │아마추어 FA │ ├────┼────────────────────┼───────────┤ │추신수 │2005년(시애틀 매리너스) │아마추어 FA │ ├────┼────────────────────┼...

    한국경제 | 2021.01.06 11:13 | YONHAP

  • thumbnail
    손시헌·배영수 등 제1기 KBO 코치 아카데미 수료

    ... 시행한 '제1기 KBO 코치아카데미'에서 22명의 프로야구 신예 코치들이 비대면으로 교육과정을 수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일부터 30일까지 화상으로 진행된 이번 아카데미에는 손시헌(NC), 배영수(두산), 이범호와 최희섭(이상 KIA), 박한이(삼성), 이진영과 박정권(이상 SK), 박정진(한화) 등 10개 구단의 1년 차 및 신임 코치 예정자 22명이 참가했다. KBO에 따르면 수강생들은 이번 아카데미에서 경기 운영, 지도 기술, 커뮤니케이션 ...

    한국경제 | 2020.12.30 17:38 | YONHAP

  • thumbnail
    MLB 시카고 컵스 홈구장 리글리필드 미 국립사적지 등재

    106년 전 건립된 스포츠 역사·문화 현장…박찬호 최희섭 류현진 임창용 등 한국 출신들과도 인연 깊어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미 프로야구(MLB) 시카고 컵스의 홈구장 리글리필드가 미 국립 사적지(NRHP)로 이름을 올렸다. 데이비드 번하트 미국 내무장관은 19일(현지시간), 1914년 건립된 시카고 리글리필드를 NRHP에 등재한다고 발표하면서 "시카고 시와 미국 프로 스포츠 역사 및 문화에 중대한 역할을 했다"고 소개했다. 번하트 장관은 "리글리필드의 ...

    한국경제 | 2020.11.20 07: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