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1,0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초여름 같은 봄…내일 수도권 등 낮 최고기온 30도 안팎

    ... 충청권·전라권·경상권 내륙은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전라 동부와 경남 서부 내륙은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강이나 호수 등에 인접한 지역과 골짜기에서는 주변보다 안개가 짙어 가시거리가 갑자기 짧아질 수 있으니 차량 운행 시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해 추돌사고 등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제주도 산지는 오전까지 낮은 구름으로 인해 가시거리가 200m 이하로 매우 짧겠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17:41 | YONHAP

  • thumbnail
    에이스건설안전, `2021 고객이 신뢰하는 브랜드 대상` 도로차단·안전시설물유지관리 부문 수상

    ... 고속도로공사, 국도공사 자연재해로 도로파손 등 도로위에 발생한 위급상황 및 공사에 있어 안전사고로부터 예방하고 대형사고를 막는 역할을 하고 있다. 도로위에 떨어진 대형 낙하물을 피하려다 발생 되는 사고, 산사태와 빗길에 유실된 도로, 추돌사고로 인한 교통체증 등의 사고들은 2차 대형사고로 이어지기 때문에 에이스건설안전에서는 신속한 차단과 사후 처리를 통해 추가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있다. 이외에도 에이스건설안전에서는 사고 후처리 뿐 아니라 도로 유지보수를 진행하고 ...

    한국경제TV | 2021.05.12 15:28

  • thumbnail
    차량 빌려서 고의로 충돌하고 보험금 챙긴 20대 일당…검찰 송치

    ... 경기 시흥시 일대에서 고의로 8차례 교통사고를 낸 뒤 허위 보험금 9000만원을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이들은 렌터카로 차선을 변경하는 차량을 일부러 들이받아 보험금을 타냈다. 아울러 차량 2대를 빌려 추돌 사고를 낸 뒤 치료비와 합의금 등으로 보험금을 편취했다. A 씨 일당은 렌터카마다 4~5명씩 탑승해 보험금을 부풀리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경찰 관계자는 "이들은 모두 20∼30대 친구나 지인 사이로 확인됐다"며 ...

    한국경제 | 2021.05.11 18:24 | 김정호

  • thumbnail
    렌터카 몰며 고의 사고…보험금 9천만원 가로챈 일당 덜미

    ... 남동구와 경기 시흥시 등지에서 8차례에 걸쳐 고의로 교통사고를 낸 뒤 보험금 9천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A씨 등은 렌터카를 타고 진로 변경을 하는 다른 차량을 일부러 들이받거나 차량 2대를 빌려 추돌 사고를 낸 뒤 치료비와 합의금 명목으로 보험금을 타낸 것으로 파악됐다. A씨 일당은 범행에 쓰인 렌터카마다 4∼5명씩 탑승하는 방식으로 보험금을 부풀린 것으로도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 일당은 모두 20∼30대로 구성된 지인이나 ...

    한국경제 | 2021.05.11 16:51 | YONHAP

  • thumbnail
    '사고 현장 구조활동' 제주대 이영호 씨, 포스코 히어로즈 선정

    포스코청암재단(이사장 김선욱)은 11일 제주대학교를 찾아 제주대 입구 사거리 4중 추돌사고 당시 구조활동을 한 이영호(23·제주대 국어교육과 2학년)씨에게 '포스코 히어로즈' 상패를 전달했다. 이씨는 지난달 6일 제주대 입구 사거리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현장에서 119구급대가 도착하기 전까지 부상자를 안전한 곳으로 이동시키는 등 구조활동을 벌였다. 이번 상패 전달은 제주도와 제주소방서가 포스코 재단에 이씨를 추천하면서 이뤄졌다. 포스코 히어로즈 ...

    한국경제 | 2021.05.11 13:44 | YONHAP

  • thumbnail
    고속도로 한복판에 사고 차량 버리고 달아난 무면허 30대 입건(종합)

    ... 들이받았다. 당시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등 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조사 결과 A씨는 형으로부터 차량을 빌려 무면허 상태로 운전하다가 전방 주시 태만으로 화물차를 추돌했다. A씨는 과거 음주운전으로 인해 면허가 취소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경찰에서 "보험에 가입이 안 된 상태에서 사고가 났고 새벽에 겁이 나서 현장을 벗어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의 사고 전후 행적을 추가로 ...

    한국경제 | 2021.05.10 13:38 | YONHAP

  • thumbnail
    영동고속도로 신갈분기점 인근 차량 7대 추돌…1명 사망

    10일 오전 10시 38분께 경기 용인시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면 신갈분기점 인근에서 승용차·화물차 등이 부딪힌 7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1명이 사망했고 2명이 경상을 당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 관계자는 "빗길에 차량이 미끄러지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인다"며 "자세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0 12:02 | YONHAP

  • thumbnail
    한라산 횡단 516·1100도로 대형 화물차 '통행 제한' 추진

    ... 1100도로는 어리목 주차장∼어승생 삼거리 4㎞, 제1산록도로는 평화로∼1100도로∼516도로 제주의료원 입구 21.5㎞에 구간 단속 카메라가 설치된다. 도는 앞으로 내년까지 10개 관계기관과 함께 도내 위험 도로에 대해 전수조사를 해 8월까지 개선 계획을 수립하고 내년부터 연차별로 개선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지난달 6일 제주대 입구 교차로에서는 4.5t 트럭이 1t 트럭과 버스 2대를 추돌해 3명이 숨지고 59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0 10:51 | YONHAP

  • thumbnail
    화물차 추돌 후 고속도로 한복판에 차량 버리고 달아난 30대

    ... 잇달아 들이받았다. 당시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등 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조사 결과 A씨는 당시 형으로부터 차량을 빌려 운전하다가 전방 주시 태만으로 화물차를 추돌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경찰에서 "보험에 가입이 안 된 상태에서 사고가 났고 새벽에 겁이 나서 현장을 벗어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의 사고 전후 행적을 추가로 조사해 정확한 도주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

    한국경제 | 2021.05.10 10:19 | YONHAP

  • thumbnail
    통영대전고속도 함양휴게소 인근 차량 추돌…3명 이송

    9일 오후 5시 42분께 통영대전고속도로 통영 방면 함양휴게소 3㎞ 앞 지점에서 차량 2대가 추돌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등 3명이 경상을 당해 병원에 이송됐다. 경찰은 회수한 블랙박스를 분석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9 19: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