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8,3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성범 3점포 두 방 7타점…양현종, 8년 연속 '10승 달성'

    ... 나선 나성범이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3점 홈런을 터뜨려 단숨에 5-0으로 달아났다. SSG는 4회초 박성한의 적시타로 1점을 뽑았으나 KIA는 4회말 최형우의 적시타와 폭투로 2점을 추가, 7-1로 달아났다. SSG는 5회초 추신수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만회했지만, KIA는 공수 교대 후 나성범의 2루타로 다시 1점을 보탰다. 나성범은 7회말에도 좌월 3점 홈런을 터뜨려 쐐기를 박았다. 시즌 14호와 15홈런을 거푸 터뜨린 나성범은 3타수 3안타 7타점을 수확했고, ...

    한국경제 | 2022.07.29 21:36 | YONHAP

  • thumbnail
    '코리안 특급' 박찬호, 28일 SSG 인천 홈 경기서 시구

    ... 한국-일본 경기와 2017년 2월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대표팀의 쿠바와 평가전에서 시구했고, KBO리그 정규시즌 경기 시구는 이번이 처음이다. 2019년부터 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특별 고문으로 활동 중인 그는 SSG 구단주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과 친분 때문에 이번에 시구를 맡은 것으로 보인다. 박찬호는 시구를 전후해 MLB 후배인 SSG 추신수와도 자연스럽게 만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7.27 18:17 | YONHAP

  • thumbnail
    '대폭발' KIA, 롯데 마운드 초토화…23-0 역대 최다 점수 차(종합)

    ... 윌머 폰트를 상대로 각각 2점 홈런을 날려 4-0으로 기선을 잡았다. SSG는 2회초 전의선이 우월 솔로아치로 반격에 나섰고 4회에는 부상에서 복귀한 베테랑 김강민이 좌월 솔로포를 날려 2-4로 추격했다. 5회초에는 1사 후 추신수가 볼넷을 고르자 최지훈이 우중간 3루타를 날려 3-4로 따라붙었다. 계속된 2사 2, 3루에서는 박성한이 2타점 우전 안타를 날려 5-4로 역전했다. SSG는 추가점을 뽑지는 못했으나 불펜이 1점 차 승리를 끝까지 지켰다. ...

    한국경제 | 2022.07.24 20:47 | YONHAP

  • thumbnail
    하원미, '♥추신수 판박이' 딸과 찍은 인생네컷…이 정도면 '자매'[TEN★]

    추신수 아내 하원미가 딸과 모녀 케미를 뽐냈다. 하원미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은 하원미가 딸과 함께 찍은 인생네컷. 머리띠, 안경 등 소품을 착용하고 딸과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여준다. 자매 같은 사랑스럽고 돈독한 모녀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한다. 추신수와 하원미는 2002년 결혼,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텐아시아 | 2022.07.13 15:15 | 김지원

  • thumbnail
    새 외국인 선수에 박종훈까지…후반기 더 강해질 선두 SSG

    ... 골드글러브 수상자이기도 한 라가레스는 SSG 외야에 깊이를 더해줄 선수다. 리그 최고의 공격력을 보여주는 중견수 최지훈(25)과 우익수 한유섬(33)을 보유한 SSG는 라가레스가 좌익수 자리를 지켜주길 기대한다. 김 감독은 "추신수 선수가 외야 수비를 다시 나가기 시작하면 한유섬을 지명타자로 활용하며 체력적인 부분을 신경 써줄 수 있다"고 말했다. SSG가 기다리는 마지막 퍼즐 조각은 바로 박종훈(31)이다. 지난해 문승원과 같은 부위를 수술한 박종훈은 후반기 ...

    한국경제 | 2022.07.13 13:47 | YONHAP

  • thumbnail
    추신수가 키움전 앞두고 남긴 말…"가족들에게 작별 인사해라"

    ... 키움 히어로즈의 '미리 보는 한국시리즈'를 앞두고 양 팀 사령탑은 "하던 대로 하겠다"고 입을 모았다. 아무리 중요한 경기라도, 선수들에게 평정심을 주문한 것이다. 그렇지만 선수들의 생각은 달랐다. SSG 팀 최고참인 추신수(40)는 12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리는 키움전을 앞두고 선수단 단체 대화방에 "가족들에게 작별 인사를 하고 오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SSG에 7-3 승리를 선사한 결승 3점 홈런을 때린 최정(35)은 경기 후 취재진을 ...

    한국경제 | 2022.07.12 22:54 | YONHAP

  • thumbnail
    '3강' SSG 4연승·키움 3연승·LG 7연승…삼성은 9연패 추락(종합)

    ... 팀인 SSG 랜더스와 키움 히어로즈, LG 트윈스는 주말 3연전을 나란히 싹쓸이하며 확고한 3강 체제를 구축했다. SSG는 10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방문경기에서 추신수와 이재원의 홈런포를 앞세워 7-2로 승리했다. 최근 4연승을 달린 SSG는 2위 키움과의 승차를 2.5게임으로 유지했다. SSG는 3회초 1사 뒤 타석에 나선 추신수가 삼성 선발 백정현으로부터 우월 솔로홈런을 뿜어 1-0으로 ...

    한국경제 | 2022.07.10 21:00 | YONHAP

  • [프로야구 대구전적] SSG 7-2 삼성

    ▲ 대구전적(10일) SSG 001 330 000 - 7 삼성 000 020 000 - 2 △ 승리투수 = 최민준(4승 1패) △ 패전투수 = 백정현(10패) △ 홈런 = 추신수 11호(3회1점) 이재원 2호(4회2점·이상 SSG) 피렐라 16호(5회2점·삼성)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7.10 20:22 | YONHAP

  • thumbnail
    SSG 박성한·한유섬 만루 싹쓸이 적시타에 삼성 8연패 수렁(종합)

    ... 만루에서 김성현의 좌월 만루포로 경기를 뒤집었다. 그러나 2회말 삼성에 6점을 헌납하고, 4회와 5회 솔로포를 더 내줘 5-9로 끌려가던 8회 오승환을 제물로 재역전했다. 2사 1, 2루에 구원 등판한 오승환은 김성현, 추신수, 최지훈에게 3연속 볼넷을 허용해 밀어내기로만 2점을 거저 줬다. 계속된 만루에서 오승환은 박성한에게 중월 싹쓸이 3루타를 맞고 체면을 구겼다. 삼성은 8회말 안주형의 희생플라이로 10-10 재동점을 이룬 뒤 경기를 연장으로 끌고 ...

    한국경제 | 2022.07.09 22:38 | YONHAP

  • thumbnail
    SSG, 롯데 완파…폰트 8이닝 무실점 역투에 한유섬 쐐기 스리런

    ... 빗방울이 흩날린 4회, 상대 선발 김진욱이 제구력 난조를 보이자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선두 타자 오태곤의 좌익선상 2루타와 이재원의 희생번트로 1사 3루 기회를 잡은 뒤 김성현이 좌중간 적시타를 때려 2-0으로 달아났다. 이후 추신수가 우전 안타를 쳐 다시 1, 3루 기회를 만들었고, 바뀐 투수 나균안의 1루 견제 실책을 틈타 3루 주자 김성현이 홈을 밟았다. 계속된 공격에서 최정은 좌익선상 적시 2루타를 터뜨리며 4-0을 만들었다. SSG는 6회 공격에서 ...

    한국경제 | 2022.07.07 21: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