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8,1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토끼' 사수냐 결별이냐…'큰 손' LG·SSG·KIA의 딜레마

    ... 이룬다. 그러나 노사합의 결렬로 MLB가 직장 폐쇄 중이라 언제 협상 테이블이 차려질지 알 수 없다. 김광현의 KBO리그 보류권을 쥔 SSG는 그를 다시 데려오고자 물밑에서 차분히 움직인다. 내년에도 SSG에서 활약하는 추신수(39)는 김광현에게 함께 뛰자고 제안했다. SSG는 박종훈, 문승원 등 비(非)FA와도 KBO리그 최초로 다년 계약하는 등 내년 시즌 비상을 위한 작업을 매듭지었다. SSG 구단 구성원과 팬이라면 전력 보강의 화룡점정이 김광현의 ...

    한국경제 | 2021.12.16 08:58 | YONHAP

  • thumbnail
    박건우, 역대 6번째 100억원 클럽 가입…3년 만에 나온 100억원

    ... 수입으로 보면 격차가 있다. 역대 KBO리그 연평균 몸값 1위는 이대호다. 연평균 37억5천만원을 기록했다. 양의지(31억2천500만원), 김현수(28억7천500만원)는 그 뒤를 잇는다. 역대 4위는 비(非)FA 선수로 추신수가 올해 받은 27억원이다. 추신수는 순수 연봉 역대 1위를 기록했으며 내년 시즌에도 27억원을 받는다. 박건우는 6년 장기계약을 했기 때문에 연평균 몸값은 16억6천600만원 수준이다. 한편 KBO리그 FA 역대 최저 총액은 ...

    한국경제 | 2021.12.14 17:04 | YONHAP

  • thumbnail
    한국체육기자연맹 올해의 체육기자상에 중앙일보 김식 팀장

    ... 발표했다. 2001년 굿데이에 입사한 김식 팀장은 2005년부터 중앙일보와 일간스포츠에서 취재 기자로 활동했다.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기획 기사 '선동열 야구학'을 연재해 2020년 4분기 체육기자상을 받았고, 올해 2월 '추신수, 이마트에서 뛴다' 특종 보도로 1분기 체육기자상을 수상했다. 올해 신설된 체육기자연맹 올해의 체육기자상은 연맹 회원 중 뛰어난 보도와 기획으로 모범을 보인 기자를 대상으로 하며 수상자에게 문화체육관광부 표창을 수여한다. 5년차 ...

    한국경제 | 2021.12.14 10:25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5년 연속 '한국 빛낸 올해의 스포츠선수' 1위

    ... 류현진은 2013년 올해의 스포츠 선수 1위, 부상에서 복귀한 2017년부터 5년 연속 5위권에 들었다. 5위는 올림픽 최연소 금메달리스트인 양궁의 김제덕(4.1%), 6위는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SSG 랜더스로 국내 복귀한 추신수(3.4%), 7위는 스페인 프로축구 마요르카에서 활약 중인 이강인(3.1%, 레알 마요르카)이 차지했다. 8위는 한국인 최초 프리미어리거 박지성(2.8%), 9위는 여자 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의 김희진(1.6%)이 이름을 올렸다. ...

    한국경제 | 2021.12.13 15:46 | YONHAP

  • thumbnail
    이정후 4년 연속 골든글러브…올해 최다득표율은 강백호의 91.4%(종합)

    ... 나왔다. KIA와 롯데는 골든글러브 수상자를 내지 못했다. 특히, 롯데에서는 2019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골든글러브 수상자가 나오지 않았다. 수상자는 골든글러브와 함께 500만원 상당의 야구용품 구매권을 부상으로 받았다. 추신수(SSG)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선정하는 '사랑의 골든글러브상', 고영표(kt)는 KBO 상벌위원회가 선정하는 '페어플레이상'을 수상했다. kt의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을 확정하는 순간, 서로를 의지하며 후배들에게 걸어가는 명장면을 만들어낸 ...

    한국경제 | 2021.12.10 19:25 | YONHAP

  • thumbnail
    이정후 4년 연속 골든글러브…올해 최다득표율은 강백호의 91.4%

    ... 낳은 삼성은 구단 통산 골든글러브 수상자를 69명으로 늘리며 KIA(해태 시절 포함 68명)를 넘어 골든글러브 최다 수상자 배출 구단이 됐다. 수상자는 골든글러브와 함께 500만원 상당의 야구용품 구매권을 부상으로 받았다. 추신수(SSG)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선정하는 '사랑의 골든글러브상', 고영표(kt)는 KBO 상벌위원회가 선정하는 '페어플레이상'을 수상했다. kt의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을 확정하는 순간, 서로를 의지하며 후배들에게 걸어가는 명장면을 만들어낸 ...

    한국경제 | 2021.12.10 18:55 | YONHAP

  • thumbnail
    kt 강백호,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류현진·김하성 특별상

    ... 최고구원투수에 선정됐다. 감독상은 이강철(55) kt 감독, 코치상은 정재훈(41) 두산 베어스 투수 코치가 받았다. 이의리(19·KIA 타이거즈)는 신인상, 아리엘 미란다(32·두산)는 기록상을 손에 넣었다. 기부에 앞장선 추신수(39·SSG 랜더스)는 선행조아상 수상자가 됐다. 메이저리그에서 한국 야구의 위상을 높인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과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은 특별상 수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창단 첫 통합 우승을 전폭적으로 지원한 kt ...

    한국경제 | 2021.12.08 13:50 | YONHAP

  • thumbnail
    SSG 추신수 '사랑의 골든글러브'

    한국야구위원회(KBO)는 7일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외야수 추신수(39·사진)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제정한 ‘2021 사랑의 골든글러브’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KBO에 따르면 추신수는 2021년 연봉 27억원 중 10억원을 사회공헌활동에 기부하기로 하고 ‘드림랜딩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한국경제 | 2021.12.07 18:17

  • thumbnail
    '선행도 메이저리그급' SSG 추신수, '사랑의 골든글러브' 수상

    한국야구위원회(KBO)는 7일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외야수 추신수(39)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제정한 '2021 사랑의 골든글러브'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1999년 제정된 사랑의 골든글러브는 한 해 동안 선행에 앞장서고 이웃 사랑을 실천한 프로야구 선수에게 주는 상이다. KBO에 따르면 추신수는 2021년 연봉 27억원 중 10억원을 사회공헌활동에 기부하기로 하고, '드림랜딩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이 프로젝트를 통해 추신수는 모교인 ...

    한국경제 | 2021.12.07 15:01 | YONHAP

  • thumbnail
    kt 강백호, 스포츠서울 올해의 선수상 "많은 것 배운 한해"(종합)

    ... 올해의 프런트는 삼성이, 올해의 코치는 LG 트윈스 경헌호 투수 코치가 받았다.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우승을 이끈 강릉고의 좌완 에이스 최지민은 올해의 아마추어상에 뽑혔다. 올해 KBO리그에 합류한 SSG 랜더스의 추신수는 올해의 특별상을, SK 와이번스를 인수한 뒤 지원을 아끼지 않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겸 SSG 구단주는 올해의 공로상 주인공이 됐다.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를 후원한 경기도는 올해의 공헌상을 받았다. 경기도는 국내 프로리그에 ...

    한국경제 | 2021.12.02 17: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