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8,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5위 순위 정규리그 최종일에 결정 난다…SSG, 두산에 역전승

    ... 두산은 6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박건우가 1점 홈런을 쳐 2-0으로 달아났다. 하지만 4·5위 순위 싸움에 사활을 건 SSG의 타선은 6회말 곧바로 4점을 내 승부를 뒤집었다. 선두타자 최지훈의 볼넷으로 기회를 잡은 SSG는 추신수의 우중간 담을 맞는 3루타로 1-2로 추격했고, 박성한의 땅볼 때 3루 주자 추신수가 득점하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 최정이 볼넷으로 나가자 SSG 4번 타자 한유섬이 우익수 쪽 담을 넘는 2점 홈런을 터뜨려 순식간에 ...

    한국경제 | 2021.10.28 21:57 | YONHAP

  • thumbnail
    '가을 야구' 앞둔 두산·SSG 사령탑 "타격 앞세워 반드시 승리"

    ... 경우 30일 시즌 마지막 경기까지 치러야 최종 순위가 결정된다. 김원형 SSG 감독은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 홈 경기를 앞두고 "오늘은 무조건 이기는 게임을 해야 하니까 타선이 터져 줘야 한다"면서 "추신수와 함께 최근 타격 컨디션이 좋고 선구안이 좋은 박성한 등 앞쪽 타선에 좋은 선수를 많이 배치했다"고 말했다. 김 감독은 우익수 추신수와 유격수 박성한을 '테이블세터'인 1·2번에 배치한 타순을 소개했다. 이들이 출루하면 최정과 ...

    한국경제 | 2021.10.28 17:48 | YONHAP

  • thumbnail
    4위 두산·5위 SSG 동반 승리…가을 야구 유리한 고지(종합)

    ... 뿜었다. 안타 3개로 만든 무사 만루에서 대타 한유섬의 땅볼로 1점을 만회하고 김찬형의 우전 적시타로 3-3,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진 1사 1, 2루에서 최지훈이 싹쓸이 우중간 3루타, 대타 김강민이 희생플라이를 날렸다. 추신수는 빅이닝의 대미를 장식하는 우월 솔로포를 날렸다. NC는 3-7로 밀린 7회말 SSG 1루수 최주환의 실책 2개를 틈타 2점을 따라붙고 1사 만루 기회를 이어갔으나 양의지가 유격수 병살타로 찬물을 끼얹어 더는 추격하지 못했다. ...

    한국경제 | 2021.10.26 22:32 | YONHAP

  • [프로야구 창원전적] SSG 7-5 NC

    ▲ 창원전적(26일) SSG 001 006 000 - 7 N C 012 000 200 - 5 △ 승리투수 = 김상수(4승 3패 6세이브) △ 세이브투수 = 김택형(5승 1패 6세이브) △ 패전투수 = 홍성민(3승 4패) △ 홈런 = 추신수 21호(6회1점·SSG) 알테어 31호(2회1점) 김주원 4호(3회2점·이상 NC)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26 22:21 | YONHAP

  • thumbnail
    '구자욱 추격포+강민호 동점포'…삼성, 선두 수성

    ... 강민호의 투런포가 터져 3-3 무승부를 기록했다. 전날 kt wiz를 물리치고 선두로 올라섰던 삼성은 1위 수성에 성공했다. 삼성은 외국인 에이스 데이비드 뷰캐넌을 선발로 내세웠지만, 종반까지 끌려갔다. SSG는 4회초 선두타자 추신수가 삼성 유격수 김지찬의 악송구로 2루까지 갔고 최정의 내야안타가 이어져 무사 1,3루의 기회를 잡았다. SSG는 후속타자 최주환이 삼진으로 돌아섰지만, 박성한의 내야땅볼로 선취점을 뽑았다. 살얼음판 같은 리드를 지키던 7회에는 ...

    한국경제 | 2021.10.24 17:16 | YONHAP

  • thumbnail
    월드시리즈 두 번째 '최고령' 베이커 감독, 무관의 한 풀까

    ... 감독…19년 만의 두 번째 WS 미국프로야구(MLB)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2021년 월드시리즈(WS)로 이끈 더스티 베이커(72) 감독은 선수와 감독으로 53년째 빅리그를 누비는 백전노장의 승부사다. 신시내티 레즈 시절 인연을 맺은 추신수(39·현 SSG 랜더스)가 존경하는 감독이기도 하다. 휴스턴이 23일(한국시간) 보스턴 레드삭스를 5-0으로 따돌리고 2년 만에 아메리칸리그 정상을 되찾고 WS 진출을 확정 짓던 순간, 베이커 감독은 더그아웃에 앉아 마지막 아웃카운트 ...

    한국경제 | 2021.10.23 14:37 | YONHAP

  • thumbnail
    삼성, 선두 kt 승률 0.001차 추격…화끈한 SSG 4위 도약(종합)

    ... 출루하자 1사 1루에서 최채흥, 오승환을 차례로 투입하는 초강수로 kt 추격의 싹을 잘랐다. SSG는 인천 홈에서 1회와 3회 빅 이닝을 두 번이나 달성하며 초반에 승패를 갈랐다. 1회 안타와 볼넷으로 잡은 무사 1, 2루에서 추신수가 대량 득점을 알리는 1타점 우전 안타를 쳤다. 최정의 볼넷으로 이어간 1사 만루에서 박성한의 내야 땅볼, 오태곤의 좌선상 2루타, 이흥련의 2타점 좌전 적시타를 묶어 SSG는 4점을 더 보탰다. 6-0으로 달아난 3회말에는 이정범과 ...

    한국경제 | 2021.10.22 22:27 | YONHAP

  • thumbnail
    서건창, 9회말 동점 희비…LG, 천신만고 끝에 키움과 무승부(종합)

    ... 이정후는 시즌 타율을 0.351로 끌어올려 부문 2위 강백호(0.347·kt wiz)를 0.004 차이로 따돌렸다. 인천에서는 최정이 3경기 연속 홈런을 쏘아 올린 SSG가 두산 베어스를 7-1로 제압했다. SSG는 1회말 2사 후 추신수가 우전 안타를 친 뒤 최정이 좌월 투런홈런을 터뜨려 기선을 잡았다. 3경기 연속 홈런을 날린 최정은 시즌 34호를 기록, 이 부문 2위 나성범(NC·32개)을 따돌리고 홈런 선두를 질주했다. SSG는 2회말 4안타를 몰아치며 3점을 ...

    한국경제 | 2021.10.21 22:38 | YONHAP

  • thumbnail
    최정 3경기 연속 홈런·폰트 6이닝 1실점…SSG, 두산 격파

    ... 투구로 리드를 지켰다. SSG는 21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홈경기에서 두산 베어스를 7-1로 꺾고, 포스트시즌 진출 희망을 키웠다. 0-0이던 1회말 2사 후 팀 내 최고참 추신수가 우전 안타로 출루한 뒤, 2루를 훔쳤다. 최정은 2사 2루에서 두산 토종 에이스 최원준의 시속 126㎞ 슬라이더를 받아쳐 왼쪽 담을 넘어가는 투런 아치를 그렸다. 19일 광주 KIA 타이거즈전에서 개인 통산 400홈런을 채운 최정은 ...

    한국경제 | 2021.10.21 21:56 | YONHAP

  • thumbnail
    연속 삼진에도 바꾸지 않은 최정…동점 스리런으로 화답

    ... 않았다. 김 감독은 최정이 중요한 순간에 제 몫을 해줄 것이라는 굳건한 믿음이 있었다. 최정은 실망하게 하지 않았다. 그는 4-7로 뒤진 8회말 공격, 벼랑 끝 상황에서 팀을 구해내는 호쾌한 스윙을 했다. 선두 타자 추신수의 좌중간 2루타와 최주환의 볼넷 등으로 만든 1사 1, 3루 기회에서 최정은 타석에 들어섰다. NC는 투수 김진성을 이용찬으로 교체한 데 이어 포수도 김태군 대신 박대은으로 바꿨다. 투수 유형은 물론, 볼 배합까지 바꿔 최정을 제압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1.10.20 22: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