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91-7900 / 8,0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선우 홈런 두방에 울고 추신수 '끝내기 안타' 쾅

    ... 베이스볼파크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시범경기에서 선발 노아 라우리에 이어 4회부터 팀의 두 번째 투수로 등판,3이닝 동안 홈런 2개를 포함해 안타 4개를 맞고 2실점한 뒤 강판했다. 한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추신수는 이날 필라델피아 필리스전에 좌익수 겸 6번 타자로 선발 출장,5타수 1안타 2타점을 올리며 팀 승리(7-6)를 이끌었다. 특히 추신수는 5-6으로 뒤진 9회 2타점 끝내기 안타로 결승타점을 올렸고 클리블랜드 홈페이지는 그를 ...

    한국경제 | 2007.03.09 00:00 | 한은구

  • 김선우, 시범경기서 3이닝 2실점

    최희섭.추신수, 시범 경기 첫 타점 김선우(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시범 경기 두 번째 등판에서는 홈런에 울었다. 김선우는 9일(한국시간) 애리조나주 피닉스 매리베일 베이스볼 파크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밀워키 브루어스와 시범경기에서 선발 노아 라우리에 이어 4회부터 팀의 두 번째 투수로 등판, 3이닝 동안 홈런 2개 포함 안타 4개를 맞고 2실점한 뒤 강판했다. 김선우는 몸이 덜 풀렸는지 4회 마운드에 오르자마자 프린스 필더, 토비 홀에게 ...

    연합뉴스 | 2007.03.09 00:00

  • 유제국, 시범 경기서 2이닝 무실점 '쾌투'

    ... 남은 시범 경기에서도 상승세를 이어간다면 5선발 자리도 당당히 따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데블레이스의 3선발로 거론되는 '컨트롤 아티스트' 서재응(30)은 6일 같은 장소에서 벌어지는 미네소타 트윈스와 시범경기에 출격, 실전감각을 끌어올릴 예정이다. 한편 탬파베이의 주전 1루수를 놓고 경쟁 중인 최희섭(28)과 클리블랜드 외야 한 자리를 노리는 추신수(25)는 이날 결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7.03.05 00:00

  • 김병현, 시범경기 첫 등판서 2이닝 1실점

    ... 무안타 무실점 쾌투로 김병현과 대비됐다. 콜로라도는 이날 안타 수에서는 14-13으로 많았지만 공격 집중력에서 앞선 에인절스에 8-9로 아깝게 졌다. 5회 등판해 1이닝을 3실점한 톰 마틴이 패전 투수가 됐다. 한국인 타자 추신수(25.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최희섭(28.탬파베이 데블레이스)은 명암이 교차했다. 추신수는 이날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경기에 우익수 겸 7번 타자로 선발 출장, 안타와 도루 1개 등 3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 시범경기 ...

    연합뉴스 | 2007.03.04 00:00

  • 박찬호, 청백전서 2이닝 4탈삼진

    추신수는 3타수 무안타 미국프로야구 '코리안특급' 박찬호(34.뉴욕 메츠)가 청백전에 선발 등판, 2이닝 동안 탈삼진 4개를 솎아내며 좋은 컨디션을 보였다. 박찬호는 3일(한국시간) 스프링캠프가 열리고 있는 플로리다주 포트 세인트루시 트래디션 필드에서 메츠 산하 마이너리그 타자들을 상대로 한 청백전에 처음으로 출격, 2이닝 동안 35개를 던져 삼진을 4개나 낚았다. 안타는 2개와 볼넷 1개를 묶어 1점을 허용했지만 첫 실전 등판 치고 나쁘지 ...

    연합뉴스 | 2007.03.03 00:00

  • 한국인 메이저리거, 스프링캠프서 본격 `생존 경쟁'

    ... 무덤'에서 부활한 김병현(28.콜로라도 로키스), 시련과 불운을 딛고 희망을 던졌던 서재응(30.탬파베이 데블레이스)은 선발 주축으로 자리 잡기 위해 코칭스태프에게 믿음을 심어줘야 한다. 또 지난 시즌 호쾌한 방망이 실력을 뽐낸 추신수(25.클리블랜드)와 가능성을 확인한 백차승(27.시애틀 매리너스), 초청선수로 다시 시작하는 김선우(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메이저리그 무대를 밟았던 유제국(24.시카고 컵스)은 치열한 생존경쟁을 뚫어야 한다. 이와 함께 재기를 ...

    연합뉴스 | 2007.02.13 00:00

  • [아시안게임] 야구 일본전 패배에 네티즌 '충격'

    ... 주자를 내보내는데도 결국 얻어 맞고 점수 준 뒤에야 교체했고, 허를 찌르는 기습번트도 아니고 주자만 나가면 무조건 번트만 댔다"면서 투수 교체가 늦었고 번트 일변도의 작전을 구사했다고 비판했다. 메이저리그에서 뛰고 있는 외야수 추신수(클리블랜드 인디언스)를 뽑지 않은 것 등 대표팀에 선수 선발에 아쉬움을 제기하는 팬도 많았다. 'hiddink'라는 팬은 "빅리그에서 뛰고 있는 추신수를 검증이 안 됐다며 제외한 것은 김재박 감독의 독선과 아집을 보여주는 예"라고 ...

    연합뉴스 | 2006.12.03 00:00

  • 클리블랜드 추신수, 10일 금의환향

    미국프로야구 진출 6년 만에 가장 화려한 한 해를 보낸 한국인 출신 두 번째 야수 추신수(24.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부인 하원미씨, 아들 무빈군과 함께 10일 오후 대한항공편을 통해 금의환향했다. 지난 2일 클리블랜드 제이콥스필드에서 벌어진 탬파베이 데블레이스와 시즌 최종전에서 5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장, 4타수2안타에 2득점을 올리며 피날레를 멋지게 장식했던 추신수는 1주일간 가족과 휴식을 취한 뒤 귀국했다. 추신수는 입국장에 30여명의 ...

    연합뉴스 | 2006.10.10 00:00

  • 추신수, 2안타 2득점으로 시즌 마무리

    추신수(24.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멀티히트를 때리며 시즌 마지막 경기를 멋지게 마무리했다. 추신수는 2일(한국시간)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제이콥스필드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탬파베이 데블레이스와 홈경기에 5번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출장, 4타수 2안타 2득점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추신수는 1-1로 맞선 1회말 2사 1루에서 중전안타를 치고 나가 후속타자 쟈니 파랄타의 2루타에 홈까지 밟았다. 3회에는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하지만 6회 ...

    연합뉴스 | 2006.10.02 00:00

  • 서재응 시즌 4승 실패…추신수는 3호 홈런(종합)

    <<<<서재응 강판 등 추가>>>> 서재응(29.탬파베이 데블레이스)이 시즌 마지막 등판에서 시즌 4승 달성에 실패했다. 반면 추신수(24.클리블랜드 인디언스)는 서재응과 두번째 투.타 대결에서 시즌 3호 홈런을 터뜨리며 활약했다. 서재응은 1일(이하 한국시간)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제이콥스필드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방문경기에 선발등판했지만 5이닝 동안 홈런 2개 등 안타 9개로 ...

    연합뉴스 | 2006.10.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