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01-7910 / 7,9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 퓨처스게임 결승 홈런

    추신수(22ㆍ시애틀 매리너스)가 마이너리그 별들의 잔치인 '올스타 퓨처스게임'에서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빛을 발했다. 추신수는 11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벌어진 제7회 올스타 퓨처스게임에서 결승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월드팀' 승리의 주역이 됐다. '월드팀' 2번 타자에 선발 중견수로 출장한 추신수는 1회 첫 타석에서는 중견수 플라이로 물러났다. '미국팀' 선발 저스틴 벌랜더(디트로이트 타이거스)를 맞아 볼카운트 2-0에서 시속 1...

    연합뉴스 | 2005.07.11 00:00

  • 시애틀 외야 개편 움직임...추신수에게 서광

    추신수(23ㆍ시애틀 매리너스)에게 메이저리그 복귀의 서광이 들기 시작했다. 소속 팀 시애틀 매리너스가 팀 재건을 위해 트레이드 시장을 활발히 드나들고 있는 가운데 외야에도 변동이 생길 조짐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간판투수 제이미 모여, 2루수 브렛 분 등이 물갈이 대상으로 떠올랐으며 특히 추신수와 포지션이 같은 좌익수 랜디 윈도 트레이드 시장에 나온 것으로 밝혀져 눈길을 모으고 있다. 시애틀 지역신문 '시애틀 인텔리젠서'는 28일(한국시간) ...

    연합뉴스 | 2005.06.28 00:00

  • [프로야구] 기아 정재공 단장, "유망주를 잡아라"

    ... 김병현(콜로라도) 등 유망주들이 메이저리그로 대거 빠져나가 팀을 대표할 신세대 스타급 선수가 사라졌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정 단장은 "기아만 놓고 볼 때도 김병현, 최희섭이 메이저리그로 빠져나가 팀 전력에 아쉬움이 많다. 롯데도 추신수, 백차승 등이 해외로 진출해 큰 타격을 받았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또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국내 야구가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야한다. 이를 위해서는 스타 선수들이 나타나야한다. 한기주 또한 메이저리그에서 러브콜이 많았지만 ...

    연합뉴스 | 2005.05.13 00:00

  • 추신수, 초대형 홈런 화제

    추신수(23ㆍ시애틀 매리너스)가 트리플A에서 기록한 초대형 홈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타코마 레이니어에서 활약 중인 추신수는 7일(한국시간) 홈구장 체니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솔트레이크 스팅어스와의 경기에서 4타수 2안타 2타점을 올리는 활약을 펼쳤다. 첫 번째와 두 번째 타석에서 범타로 물러난 추신수는 4회 세 번재 타석에서 우전안타를 기록한데 이어 8회 1사후 주자가 없는 상황에서 체니스타디움을 반으로 가르는 시즌 2호 중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

    연합뉴스 | 2005.05.09 00:00

  • 추신수 트리플A로 복귀

    추신수(23ㆍ시애틀 매리너스)가 메이저리그 첫 안타의 감흥을 뒤로 한 채 트리플A로 돌아갔다. 시애틀 매리너스 빌 바바시 단장은 5일(한국시간) 트리플A 타코마 레이니어의 왼손 타자 데이브 핸센을 메이저리그 로스터에 올리고 추신수를 타코마로 내려보낸다고 공식 발표했다. LA 다저스 시절 메이저리그 최고의 왼손 대타로 명성을 떨친 핸센은 올시즌 시애틀과 마이너리그 계약을 한 뒤 트리플A에서 6경기 동안 20타수 6안타, 타율 3할에 3타점을 기록했다. ...

    연합뉴스 | 2005.05.05 00:00

  • 추신수, 데뷔 첫 안타로 첫 타점

    추신수(23.시애틀 마리너스)가 마침내 메이저리그 데뷔 첫 안타를 터트렸다. 추신수는 4일(한국시간) 시애틀 세이코프필드에서 벌어진 미국 프로야구 LA 에인절스와의 홈경기에서 9회 대타로 출장, 좌익수 앞에 떨어지는 행운의 안타로 타점까지 올렸다. 추신수는 이로써 시즌 3타수 1안타로 타율 0.333이 됐다. 1-5로 끌려가던 9회 2사 2루에서 9번 타자 윌슨 발데스를 대신해 타석에 들어선 추신수는 볼카운트 2-0에서 상대 마무리 투수 스콧 ...

    연합뉴스 | 2005.05.04 00:00

  • 최희섭 3경기 연속 '타타타'‥추신수는 빅리그 첫안타ㆍ타점

    최희섭(26·LA 다저스)이 역전승의 발판을 놓는 타점을 올리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추신수(23ㆍ시애틀 매리너스)는 마침내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첫 안타를 터뜨렸다. 최희섭은 4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정규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홈경기에 1루수 겸 2번타자로 출장해 4회 2-2 동점을 만드는 1타점 적시타를 날렸다. 이날 성적은 4타수 1안타. 전날 워싱턴전까지 연속경기 2루타를 친 최희섭은 시즌 타율은 0.260(종전 ...

    한국경제 | 2005.05.04 00:00 | 한은구

  • 추신수 1타수 무안타

    추신수(23ㆍ텍사스 레인저스)가 메이저리그 생애 두번째 타석에 들어섰으나 범타에 그쳤다. 추신수는 3일(한국시간) LA 에인절스와의 홈경기에서 0-5로 뒤진 9회에 타석에 들어서 2루수 플라이로 물러났다. 2사 1루에서 포수 미겔 올리보 대신 타석에 들어선 추신수는 에인절스 구원투수 브랜든 도넬리와 풀카운트 접전을 벌이다 7구째를 힘차게 받아쳤으나 방망이가 산산조각이 나며 평범한 2루수 플라이로 아웃됐다. 이로써 메이저리그로 승격한 4월 22일 ...

    연합뉴스 | 2005.05.03 00:00

  • 추신수, 아직은 고된 메이저리그 훈련병

    27일(한국시간) 알링턴 구장에 추신수가 나타나자 기자실의 일부 텍사스 레인저스 담당 야구 기자들이 관심을 보였다. 한국인으로 최희섭 말고 또 다른 타자가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한다는데 대한 놀라움의 표시였다. 그러나 '얼마나 좋은 타자인가'라며 스타일과 특징 등을 묻던 이들은 '원래 포지션이 우익수'라는 대답에 고개를 가로 저으며 화제를 돌렸다. 아무리 좋은 타자라도 출전 기회를 잡을 수 없다는 의미였다. 22일 메이저리그에 올라와 메이저리그 ...

    연합뉴스 | 2005.04.28 00:00

  • thumbnail
    추신수, 메이저리그 깜작 데뷔

    시애틀 매리너스의 추신수가 22일 미국프로야구 오클랜드 애슬래틱스와 경기 9회 대타로 나와 힘차게 방망이를 휘두르고 있다. 시애틀(미 워싱턴주)AP연합

    연합뉴스 | 2005.04.22 1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