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01-8010 / 8,3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WBC] 한국, 선수 기량 불균형 '고민'

    ... 포함돼 있다. 5번 타자로 나선 이대호도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8타수 3안타를 치며 나름대로 분전했다. 그러나 나머지 선수들은 대체로 부진했다. 메이저리거로 이승엽, 김동주 등이 빠진 타선에 힘을 실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았던 추신수(클리블랜드)는 예선전 직전에 발생한 팔꿈치 부상의 여파 때문인지 7타수 1안타에 그쳤다. 포수 박경완 역시 1안타의 빈타에 허덕였다. 이용규와 이택근 강민호 등은 비록 대타로 출장하는 한계는 있었지만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공격의 ...

    연합뉴스 | 2009.03.10 00:00

  • [WBC] 김인식 "클리블랜드도 협조해야"

    일본 도쿄에서 열린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아시아예선전 내내 불거졌던 추신수의 출장 논란과 관련, 김인식 대표팀 감독이 9일 추신수의 소속 구단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 뼈있는 `일침'을 가했다. 애초 추신수에 대해 3경기 출장을 전제로 예선전 참가를 허가했던 클리블랜드는 한국 코치진이 이날 경기에 앞서 예선전 네 번째 경기인 일본전 출전이 가능한지를 문의했지만 거부 의사를 밝혔다. 김 감독은 이와 관련, 경기에 앞서 도쿄돔 더그아웃에서 메이저리그 ...

    연합뉴스 | 2009.03.09 00:00

  • '이진영의 만루홈런' 한국, 대만 9-0 완봉勝

    ... 이종욱의 볼넷과 2번 정근우의 몸에 맞는볼, 3번 김현수의 볼넷으로 얻은 무사 만루에서 4번 타자 김태균이 2타점 좌전 적시타를 때려 내며 손쉽게 선취점을 뽑아냈다. 이후 5번 이대호의 잘맞은 타구가 좌익수에게 잡혔으나 6번 추신수가 걸어나가면서 1사 만루 찬스가 이어졌다. '국민 우익수' 이진영은 리전창의 3구를 잡아당겨 우측 담장을 훌쩍 넘기는 만루 홈런을 기록, 6대0으로 도망갔다. 5회말 공격에서 3번 타자 김현수가 우측 담장을 때리는 큼직막한 2루타를 ...

    한국경제 | 2009.03.07 00:00 | leesm

  • 'WBC' 한국, 대만 9대 0 완파…4강이 보인다!

    ... 이종욱의 볼넷과 2번 정근우의 몸에 맞는볼, 3번 김현수의 볼넷으로 얻은 무사 만루에서 4번 타자 김태균이 2타점 좌전 적시타를 때려 내며 손쉽게 선취점을 뽑아냈다. 이후 5번 이대호의 잘맞은 타구가 좌익수에게 잡혔으나 6번 추신수가 걸어나가면서 1사 만루 찬스가 이어졌다. '국민 우익수' 이진영은 리전창의 3구를 잡아당겨 우측 담장을 훌쩍 넘기는 만루 홈런을 기록, 6대0으로 도망갔다. 5회말 공격에서 3번 타자 김현수가 우측 담장을 때리는 큼직막한 2루타를 ...

    한국경제 | 2009.03.07 00:00 | leesm

  • [09WBC 예선]아쉽다! 콜드게임…한국 9-0 대만(7회말 현재)

    ... 이종욱의 볼넷과 2번 정근우의 몸에 맞는볼, 3번 김현수의 볼넷으로 얻은 무사 만루에서 4번 타자 김태균이 2타점 좌전 적시타를 때려 내며 손쉽게 선취점을 뽑아냈다. 이후 5번 이대호의 잘맞은 타구가 좌익수에게 잡혔으나 6번 추신수가 걸어나가면서 1사 만루 찬스가 이어졌다. '국민 우익수' 이진영은 리전창의 3구를 잡아당겨 우측 담장을 훌쩍 넘기는 만루 홈런을 기록, 6대0으로 도망갔다. 2, 3, 4회는 추가점을 얻는데 실패한 한국은 5회말 공격에서 3번 타자 ...

    한국경제 | 2009.03.06 00:00 | mellisa

  • 76억원 vs 1315억원…WBC 한일전 선수 몸값 17배 차

    ... 규모나 인프라에서 모두 일본이 월등하게 앞서다 보니 이번 대회에 참가한 양국 선수들의 연봉 또한 엄청난 차이를 보이고 있다. 이번 대회 한국 선수단의 연봉 총액은 일본 프로야구에서 뛰고 있는 임창용(야쿠르트 스왈로스)과 메이저리그의 추신수(클리블랜드 인디언스)를 포함해 76억7000만원가량이다. 최고액 선수는 올 시즌 인센티브를 제외하고 연봉만 5500만엔(약 8억9000만원)을 받는 임창용이고 추신수는 40만달러(약 6억3400만원)로 추정되고 있다. 국내에서 뛰는 선수 ...

    한국경제 | 2009.03.06 00:00 | 김경수

  • [09WBC 예선]'번트 하나가 승부 갈랐다'

    ... 번트'로 찬물을 끼얹은 대만의 2번 타자와는 대조적인 모습이었다. 이것으로 이날의 경기는 사실상 승부가 갈렸다. 평상심을 잃은 리전창은 3번 타자 김현수에게 포볼을 허용했고 4번 김태균에게는 2타점 적시타를 맞았다. 6번 타자 추신수의 포볼로 만들어진 만루상황에서 7번 이진영의 만루홈런까지 터졌다. 대만 2번 타자의 배트 윗부분에 맞은 공 하나가 이날 승부를 싱겁게 만든 셈이다. 한경닷컴 안재석 기자 yag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한국경제 | 2009.03.06 00:00 | mellisa

  • [09WBC 예선]콜드게임까지 1점!…한국 9-0 대만(6회말 현재)

    ... 이종욱의 볼넷과 2번 정근우의 몸에 맞는볼, 3번 김현수의 볼넷으로 얻은 무사 만루에서 4번 타자 김태균이 2타점 좌전 적시타를 때려 내며 손쉽게 선취점을 뽑아냈다. 이후 5번 이대호의 잘맞은 타구가 좌익수에게 잡혔으나 6번 추신수가 걸어나가면서 1사 만루 찬스가 이어졌다. '국민 우익수' 이진영은 리전창의 3구를 잡아당겨 우측 담장을 훌쩍 넘기는 만루 홈런을 기록, 6대0으로 도망갔다. 2, 3, 4회는 추가점을 얻는데 실패한 한국은 5회말 공격에서 3번 타자 ...

    한국경제 | 2009.03.06 00:00 | mellisa

  • [09WBC 예선] 한국, "대만보다 한 수위 플레이 보여주겠다"

    ... 시속 150㎞가 넘고, 슬라이더와 커터볼이 좋은 편이다다. 지난해 베이징올림픽 쿠바전에 선발로 나서 6과 3분의 2이닝 동안 홈런 1개를 포함해 3안타, 1실점으로 호투를 한 바 있다. 한국은 그동안 출전여부가 불투명했던 추신수는 6번 지명 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추신수는 부상 등으로 연습경기를 치르지 않아 실전 감각이 떨어진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하지만 경기전 부상 부위 통증은 없으며 컨디션은 좋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한편 ...

    한국경제 | 2009.03.06 00:00 | mellisa

  • [WBC] 한국 VS 일본, 연봉 차이는 17배

    ... 규모나 인프라에서 모두 일본이 월등하게 앞서다 보니 이번 대회에 참가한 양국 선수들의 연봉 또한 엄청난 차이를 보이고 있다. 이번 대회 한국선수단의 연봉 총액은 일본프로야구에서 뛰고 있는 임창용(야쿠르트 스왈로스)과 메이저리그의 추신수(클리블랜드 인디언스)를 포함해 76억7천만원 가량이다. 최고액 선수는 올 시즌 인센티브를 제외하고 연봉만 5천500만엔(약 8억9천만원)을 받는 임창용이고 추신수는 40만달러(약 6억3천400만원)로 추정되고 있다. 국내 선수 중에는 손민한(롯데)이 ...

    연합뉴스 | 2009.03.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