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680,7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닭싸움과 교통사고 구분 못한 페이스북 AI…유해 영상 못 걸러

    ... 담겼다. 지난 2019년 작성된 한 내부 문건에 따르면 2018년 중반 페이스북의 한 엔지니어는 잔혹한 자동차 충돌사고와 투계 영상이 확산 중이라는 점을 파악하고 동료들과 함께 AI가 해당 영상을 인식해 이를 삭제하는 방안을 추진했다. 그러나 몇 주에 걸친 노력에도 AI는 투계장에서 싸우는 닭과 평범한 닭을 구분하지 못했다고 이 엔지니어는 밝혔다. 엔지니어들은 '딥비전'이라는 이름의 정교한 머신러닝 프로그램을 활용해 AI에 심하게 다친 닭이 나오는 영상을 ...

    한국경제 | 2021.10.18 01:42 | YONHAP

  • thumbnail
    미국 전 대북특사 "북한 핵보유 인정시 한일 핵무장 결정할수도"

    ... 리비아, 이란 등에 팔아넘긴 악당으로 취급받는 등 국내외 평가가 극명하게 엇갈리는 인물이다. 6자회담 미국 차석대표를 역임했던 디트라니 전 특사는 "리비아는 국제사회의 합법국가 인정과 미국·영국과의 관계 정상화에 대한 대가로 핵무기 추진을 포기했지만, 이란과 북한은 그 계획을 고수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은 6번의 핵실험을 했고, 핵무기용 플루토늄 추출을 위한 사용 후 연료봉 재처리를 지속하고 있다"며 북한이 핵무기 40∼60개를 가진 것으로 평가했다. ...

    한국경제 | 2021.10.18 00:38 | YONHAP

  • thumbnail
    기시다,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방침 확인 "미룰 수 없다"(종합)

    후쿠시마원전 방문·후쿠시마 딸기 시식…총선 앞두고 지진 피해지 시찰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는 17일 후쿠시마(福島) 원전 오염수를 다핵종제거설비(ALPS)로 걸러 바다에 버린다는 일본 정부 구상을 예정대로 추진할 뜻을 밝혔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이날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를 방문한 뒤 기자들에게 "(후쿠시마 원전에) 많은 (오염수) 탱크가 서 있는 모습을 보고 미룰 수 없다고 통감했다. 투명성을 가지고 설명하는 것이 ...

    한국경제 | 2021.10.17 21:32 | YONHAP

  • thumbnail
    "중국, 전력난 우려에 미국 천연가스 수입 추진"

    무역전쟁 등 갈등여파 속 G2 거래 물꼬 트일지 주목 에너지 가격 급등으로 전력난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중국이 미국으로부터 천연가스(LNG)를 수입하는 협상이 진행 중이라고 로이터 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통신은 다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시노펙과 중국해양석유총공사(CNOOC) 등 5개 이상의 중국 에너지 기업들이 셰니어에너지, 벤처글로벌 등 미국 천연가스 회사들과 수입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협상은 앞으로 수년간 중...

    한국경제 | 2021.10.17 21:26 | YONHAP

  • thumbnail
    '1공단과 분리해 대장동부터 스타트'…"남욱 말대로 개발"

    ... 지목된 남욱 변호사가 대장동 주민들을 상대로 설명했던 사업 구상이 2년 뒤 그대로 현실화됐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17일 국민의힘 김은혜 의원이 입수·공개한 녹취 파일에 따르면, 남 변호사는 2014년 4월 30일 대장동 도시개발추진위원회 사무실에서 주민들과 만나 "1공단 부지를 공원으로 만들지 않을지는 가봐야 아는 것"이라며 "이건(제1공단 공원 조성 사업) 놔둔 상태에서 대장동 먼저 스타트(시작) 할 것"이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성남시장 ...

    한국경제 | 2021.10.17 20:54 | YONHAP

  • thumbnail
    성남도개공 초대 사장 "대장동 개발은 유동규가 주도"(종합)

    ... 행사했다고 주장했다. 국민의힘 김은혜 의원이 입수해 지난 15일 공개된 녹음 파일에서는 이번 의혹의 핵심 인물 중 한 명인 남욱 변호사가 "제가 봤을 때는 이재명 시장이 (재선이) 되면 아주 급속도로 (대장동) 사업 진행 추진이 빨라질 것 같다", "이재명 시장이 (재선)되고 유동규 본부장이 사장이 되면…"이라고 말하는 대목이 있다. 해당 파일이 녹음된 시점은 2014년 4월로, 황 전 사장의 잔여 임기가 많이 남아있던 시기임에도 후임 인사로 유 전 본부장이 ...

    한국경제 | 2021.10.17 19:45 | YONHAP

  • thumbnail
    미 국방정보국 "북, 내년 장거리미사일 시험발사할 수도"

    ... 설계됐을 가능성이 있는 새로운 대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공개했다는 점 등이 거론됐다. DIA는 "북한이 2018년 미국과 대화 중에는 미사일 발사를 중단하겠다고 했지만, 2019년 5월을 시작으로 다수 형태의 새로운 고체연료추진 SRBM을 발사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가까운 시일 내에 사거리가 더 긴 미사일 체계에 대한 추가적인 비행 시험이 이뤄지지 않는다고 해도 북한은 점점 더 북한의 억지전략에 중요해지는 미사일 능력을 향상하고 훈련하는 데 집중할 ...

    한국경제 | 2021.10.17 19:04 | YONHAP

  • 이도, LG 계열 S&I 빌딩관리 사업부 인수 추진

    ... 잇따라 사들였다. 이도의 최대주주는 올해 초 대규모 투자로 지분을 인수한 국내 PEF 이스트브릿지파트너스다. 회사 경영은 2대 주주이자 기존 경영진인 최정훈 대표가 맡고 있다. 이도가 S&I코퍼레이션 FM사업부 인수를 추진하는 것은 일본 미쓰이 부동산과 같은 종합 부동산그룹으로 성장하기 위한 전략이다. 이도는 국내 상업시설 및 오피스 등에 대한 자산관리(PM)·임대관리(LM)·시설관리(FM)를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부동산 ...

    한국경제 | 2021.10.17 18:06 | 김채연

  • thumbnail
    아바타 만들어 기후변화 체험…빅데이터로 탄소중립 교육

    ... 시대의 교육 거버넌스’를 어떤 방향으로 구축해야 하는지 알려준다. 탄소중립 학교의 모습은 더 이상 미래의 위협만이 아닌 기후 위기는 환경교육의 중요성도 부각시켰다. 교육부는 지난 상반기 2022 개정 교육과정 추진 계획을 밝히면서 “생태전환 교육을 강화한다”고 밝힌 바 있다. 기후 변화는 교육의 소프트웨어(SW)뿐 아니라 하드웨어(HW)도 바꾸고 있다. 교육당국은 학교를 친환경 공간으로 탈바꿈시켜 탄소중립과 환경생태 교육을 실현하는 ...

    한국경제 | 2021.10.17 18:05 | 김남영

  • thumbnail
    UST "신흥국 인재 대거 유치해 혁신 선순환 만들 것"

    ... 뛰어난 글로벌 인재를 유치하는 것이 곧 국가 경쟁력으로 이어지는 것이다. 국가연구소대학원인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UST)는 국내에서 이런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 ‘유링크(U-LINK)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통해 신흥국에서 뛰어난 인재들을 유치하고, 국내 기업에 채용을 주선할 계획이다. 대학·기업 간 협력 절실 이미 이 학교를 졸업한 베트남, 인도네시아 출신 학생들이 해당국에 진출한 한국 기업에서 맹활약하고 ...

    한국경제 | 2021.10.17 18:05 | 최만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