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671-30680 / 31,3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성이 경쟁력이다] 제2부 : (6) 예영숙 <삼성생명 대구지점 팀장>

    ... 것은 당연한 일이다. 예 팀장은 문학소녀의 꿈을 간직한 평범한 주부였다. 그런 그가 보험 설계사라는 생소한 로 들어선 것은 지난 94년.그야말로 우연이었다. 남편이 가입한 보험 상품에 대한 설명을 듣기 위해 삼성생명 영업소를 ... 것도 이런 준비성에 기인한 것이다. 그는 하루를 초단위로 나눠 써도 모자랄 정도로 바쁘다. 오전 8시40분께 출근하자마자 상담을 원하는 고객의 전화가 온다. 고객의 얘기를 충분히 듣다 보면 한 통화에 20∼30분이 훌쩍 지난다. ...

    한국경제 | 2001.07.31 17:29

  • [우리부서 최고] 삼성중공업 환경안전팀

    59명의 안전요원과 22명의 환경요원으로 구성된 삼성중공업 환경안전팀의 하루는 오전 7시 시끌시끌한 무전기 통화로 시작된다. 안전요원은 조선소내 주요 목에서 출근길 교통정리를 한다. 환경요원은 조선소 구석구석을 돌며 환경오염 위험과 정리정돈 상태를 점검한다. 안전파트의 가장 중요한 활동은 단연 사고예방이다. 생산현장에서 일에 몰두하다 보면 자신도 모르게 위험한 상황에 노출되는 경우가 많다. 이를 막기 위해 안전요원들이 1백만평의 현장을 ...

    한국경제 | 2001.07.31 14:42

  • [취재여록] '天災'냐 '官災'냐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 사는 이모(34)씨는 "출근길에 물이 고인 곳을 지나려다가 문득 주변에 가로등이 있는지부터 살펴봤다"고 말했다. 불과 2주전 가로등 감전사로 수십명이 숨졌다는 보도를 접한 뒤 가로등의 위치가 여간 신경쓰이는 게 아니다. 이씨를 더욱 황당하게 만든 사건은 서울시와 인천시가 '감전사'를 원천봉쇄하기 위해 지난 29일 밤 일부 지역에서 아예 가로등을 꺼버린 것이다. 이씨는 "전 국민의 절반 이상이 사는 수도권 수해대책이 ...

    한국경제 | 2001.07.30 17:23

  • thumbnail
    서울 일부도로 통제, 출근길 불편

    계속되는 국지성 집중호우로 30일 서울지역 일부 도로가 전면통제되면서 차량정체가 이어져 출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이날 도로통제에 따른 차량정체 구간은 늘어났지만, 비 때문에 지하철 등 대중교통 이용시민들이 늘고 휴가철을 ... 침수로 4개 차로중 2개 차로가 막혀 차량들이 제속도를 못내고 거북이 걸음을 했다. 또 오전 5시30분께 북한산(구파발∼진관외동) 오목교 및 입곡교 양방향과 증산로 상암철교 아래 도로도 잇따라 침수돼 차량이 통제된 데 이어, ...

    연합뉴스 | 2001.07.30 10:14

  • [한경에세이] 다름의 회복을 위해 .. 고희경 <예술의전당 공연기획팀장>

    고희경 출근길 라디오 광고에서 "야! 찌개 맛이 확 틀리네!"라고 자신있게 외치는 여배우의 목소리를 들으면 기분이 확 틀어진다. 사무실에 들어서서 곧 무대에 오를 뮤지컬 둘리 마케팅회의를 시작하니 의견이 분분하다. "이번에 만드는 뮤지컬 둘리는 김수정씨가 그렸던 아기공룡 둘리하고 완전히 '틀린'것 같아요. 피라미드 장면에서 스펙터클은 애니메이션 둘리가 갖지 못했던 웅장함을 주던데요""제 생각엔 크게 '틀려진'것은 없는 것 같아요. 특히 캐릭터들의 ...

    한국경제 | 2001.07.27 16:53

  • [비상사태 선포된 자카르타 표정]

    ... 인테그라시 사장 안디 히자딧은 "비상사태 선포 후 치안상황 악화가 우려돼 오늘 아침 직원 100여명에게 전화를 걸어 출근하지 말도록 했다"고 밝혔다. 지문인식 경비시스템 회사 휴노의 현지 지사장 곽두건씨는 "출근길 교통이 평소보다 차량이 ... 대부분기업들이 문을 닫아 적막감이 감돌고 있다. 직원들이 치안불안에 떨고 있어 오후에휴무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출근을 하지 않은 시민 대부분은 집에서 머무르며 TV 방송을 통해 생중계되는 MPR 특별총회 진행 상황과 정치평론가들의 ...

    연합뉴스 | 2001.07.23 12:39

  • 서울 도로침하등 피해

    서울지역에 오전 한때 폭우가 내리면서일부 지역에 도로침하와 침수 등의 피해로 출근길 시민과 운전자들의 불편이 이어졌다. 서울경찰청 교통관제실과 서울시 재해대책본부 등에 따르면 22일 오후 11시20분께 서울 종로구 적선동 로터리 ... 약화돼 일어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중이다. 23일 오전 7시께는 서초구 양재동 양재천 옆 폭 6m, 이 30m의 편도 1차선도로가 이날 오전 서울지역에 내린 폭우로 잠겼다. 경찰은 오전 9시까지 2시간 가량 이 도로를 ...

    연합뉴스 | 2001.07.23 10:44

  • [대우패망 '秘史'] (3) '노무라 보고서'..비상벨은 울리는데...

    세상에 예고 없는 참사는 없다. 출근길 교통사고조차 수도 없는 원인들이 있게 마련이다. 하물며 41개 계열사가 전세계에 3백여개 사업장을 돌리고 있던 거함 대우였다. 어떤 사람은 '양치기와 늑대의 게임'이라고도 하고 어떤 ... '대우에 비상벨이 울리고 있다'(Alarm bells ringing for the Daewoo Group). 게 설명할 이유도 없었다. 간단했다. 보고서 요지는 다음과 같았다. "대우는 주가마저 낮아 에쿼티 파이낸스(주식을 ...

    한국경제 | 2001.07.19 17:29

  • [TV 하이라이트] (20일) '물은 생명이다' ; '가요콘서트' 등

    ... 늑대에서 분화돼 나온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VJ 특공대(KBS2 오후 9시50분)=바쁘고 지친,게다가 배 고프기까지 한 샐러리맨의 출근길. 그들의 아침을 노리는 사람들이 있다. 무교동 토스트 트럭은 매일 아침 샐러리맨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대구에 있는 샌드위치집에선 오토바이와 퀵보드까지 이용하는 발빠른 배달전략으로 샐러리맨들의 아침을 공략한다. 아침시간 샐러리맨의 출근전쟁 사이사이에 벌어지는 60분간의 '식사전쟁'을 취재한다.

    한국경제 | 2001.07.19 13:47

  • 집중호우 여파,출근길 시민 불편

    14일부터 이틀간 서울 지역에 쏟아진 집중호우로 일부 지하철역과 도로가 침수되는 바람에 16일 출근길 시민들이 큰 불편을겪었다. 지하철 7호선의 경우 이날 오전까지 '상습정체' 구간인 내방~청담역까지 5개 구간에서 지하철 운행이 중단돼 시민들이 인접 역을 비롯해 버스와 택시를 타느라 출근시간대에 큰 혼잡을 빚었다. 일부 시민은 지하철을 타기 위해 역에 왔다가 지하철 운행 중단사실을 알고, 발길을 돌리기도 했다. 서울시는 오전 7시부터 셔틀버스 ...

    연합뉴스 | 2001.07.16 09: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