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5,8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실사도 없이 허겁지겁…'1964년生 남양유업' 3주 만에 팔렸다

    ... 결코 밀리지 않는다는 평가를 받는다. 하지만 제품의 품질을 넘어 가치 소비를 지향하는 소비 패턴의 변화에 적응하지 못했다. ‘갑질 기업’ 이미지는 품질을 압도했다. 제품력만 믿고 신사업 진출에도 소극적이었다. 출산율 저하로 우유 시장이 쪼그라들자 경쟁사인 매일유업이 카페 ‘폴바셋’, 단백질 브랜드 ‘셀렉스’ 등 신사업 확장에 공격적으로 나선 것과 대비된다. 기업 숨통 조인 군대식 &lsqu...

    한국경제 | 2021.05.28 17:21 | 전설리/박종관

  • thumbnail
    글로벌 증시 움직일 3대 현안은

    ... 대응마저 쉽지 않아 1990년대 일본 경제의 전철을 밟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인구구조 변화가 자산가격과 실물경제를 진단하고 예측하는 인구통계학적 이론이 다 맞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우리는 중국과의 경제 비중이 높고 세계에서 가장 출산율이 낮고 고령화 속도가 빠른 국가다. 우리만큼은 가시권에 들어오고 있는 중국 인구절벽에 따른 충격에 대비해 놓아야 할 때다. 유로 경제, 브렉시트 이후 5개월… 국제금융허브, 이동할까 코로나19에 세계인의 관심이 ...

    한국경제 | 2021.05.28 14:07 | 한용섭

  • thumbnail
    1분기 출산율 0.88명으로 추락...혼인 건수도 최저

    올해 1월부터 3월(1분기) 출생아 수가 1분기 기준으로 역대 최소를 기록하며 합계출산율이 0.88명으로 추락했다. 26일 통계청이 발표한 '3월 인구동향'에 따르면 지난 1분기 전국 출생아 수는 7만419명으로 작년 동기보다 3천133명(-4.3%) 감소했다. 이는 관련 통계 작성이 시작된 1981년 이래 1분기 기준으로 최소 기록이다. 합계출산율은 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자녀의 수를 의미한다. 조사에 따르면 ...

    키즈맘 | 2021.05.26 12:48 | 이진경

  • thumbnail
    1분기 출산율 0.88명으로 추락…인구 17개월째 자연감소

    출생아·출산율 모두 1분기 기준 역대 최저 올해 1∼3월(1분기) 출생아 수가 1분기 기준 역대 최소 기록을 갈아치우면서 합계출산율이 0.88명으로 추락했다. 인구는 17개월째 자연감소를 이어갔다. ◇ 1분기 출생아 7만명으로 역대 최소…출산율도 역대 최저 26일 통계청이 발표한 '3월 인구동향'에 따르면 지난 1분기 전국 출생아 수는 7만519명으로 작년 동기보다 3천133명(-4.3%) 감소했다. ...

    한국경제 | 2021.05.26 12:00 | YONHAP

  • thumbnail
    진천 학령인구 5년간 23.6% '껑충'…전체 인구 12.1% 차지

    ... 제외한 충북도내 10개 시·군의 학령인구는 모두 감소했다. 평균 감소율은 11.2%다. 진천의 전체 인구 대비 학령인구는 충북 평균(10.8%)을 1.3%포인트 웃돌며 도내 11개 시·군 1위에 올랐다. 학령인구는 합계 출산율, 생산가능인구 비율과 함께 지속가능한 인 증가의 유의미한 지표로 활용된다. 진천의 전체 인구가 최근 5년간 23.3%(1만5천985명)의 높은 증가율을 보인 가운데 학령인구도 계속 늘면서 장기적으로 꾸준한 인구 증가가 예상된다. ...

    한국경제 | 2021.05.26 11:01 | YONHAP

  • thumbnail
    양주시, 출산 가정에 3년간 수도요금 감면

    경기 양주시는 다음 달부터 지난 1월 1일 이후 출산 가정을 대상으로 수도요금을 감면한다고 25일 밝혔다. 양주시는 최근 3년간 월 평균 출생아동이 105명으로 저조해 출산율을 높이고 양육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수도요금 감면 혜택을 주게 됐다. 대상 가정은 월 사용량 10㎥에 해당하는 상·하수도 사용료를 감면받을 수 있다. 감면 혜택은 신청 뒤 36개월간 제공한다. 대상은 양주시에 주소를 둔 올해 1월 1일 이후 출생아동 가정으로 출생일부터 ...

    한국경제 | 2021.05.25 14:17 | YONHAP

  • thumbnail
    '無출산 재앙' 덮쳐 경제 붕괴된 2027년 영국…생산가능인구 급감 한국 '저출산 난제' 풀 열쇠는

    ... 약탈하기 위해 달려든다. 길거리를 돌아다니는 사람은 대부분이 노인이다. 인구 감소보다 두려운 ‘생산가능인구 감소’ 인류가 저출산과 고령화를 두려워하게 된 것은 비교적 최근의 일이다. 인구경제학에 따르면 고령화는 출산율 저하와 사망률 둔화라는 두 현상의 산물이다. 워싱턴대 보건계량평가연구소에 따르면 세계의 합계출산율이 감소하기 시작한 것은 1960년대부터다. 이 시기에 함께 진행된 평균수명의 연장으로 선진국들은 급격하게 인구구조가 늙어가기 시작한다. ...

    한국경제 | 2021.05.24 09:01 | 전범진

  • thumbnail
    인구 팽창에서 이제 감소 시대로…나이지리아가 중국 제친다

    NYT, 한국·중국 예로 들며 출산율 저하→인구 감소 전망 인류가 20세기 이후 처음으로 인구 팽창을 멈추고 오히려 인구가 줄어드는 상황에 처했다. 뉴욕타임스(NYT)는 23일(현지시간) 출산율이 떨어지고 사망률이 오르는 인구감소 현상이 전 세계적으로 급속도로 확산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20세기 초반 16억 명이었던 세계 인구가 1세기 만에 60억 명으로 늘었지만, 이제 이 같은 팽창의 시대는 막을 내렸다는 것이다. 이탈리아에서는 산부인과가 ...

    한국경제 | 2021.05.24 01:26 | YONHAP

  • thumbnail
    저출산의 그늘..."분유보다 더 팔린다"

    ... 1천407억3천만원으로 13.6% 축소됐다. 지난해 상반기 매출은 538억8천만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25.0% 줄었다. 이는 저출산 영향에 따른 것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여성 한 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평균 출생아 수인 합계출산율은 2017년 1.05명에서 2018년 0.98명, 2019년 0.92명, 2020년 0.84명으로 하락했다. 이에 따라 유가공 업계가 `성인용 분유`로 불리는 단백질 보충제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매일유업이 2018년 11월 셀렉스 ...

    한국경제TV | 2021.05.23 15:04

  • thumbnail
    작아지는 분유 시장…커지는 성인용 단백질 시장

    ... 1천407억3천만원으로 13.6% 축소됐다. 지난해 상반기 매출은 538억8천만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25.0% 줄었다. 이는 저출산 영향에 따른 것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여성 한 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평균 출생아 수인 합계출산율은 2017년 1.05명에서 2018년 0.98명, 2019년 0.92명, 2020년 0.84명으로 하락했다. 이에 따라 유가공 업계가 '성인용 분유'로 불리는 단백질 보충제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매일유업이 2018년 11월 셀렉스 ...

    한국경제 | 2021.05.23 14: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