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8,3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인이 양모 못지않다'…'잔인한 방관' 일삼은 양부 행각

    ... 울음 한 번 터트리지 못하고 끝내 숨을 거뒀다." 양부모가 더한 중형을 받는다고 해도 정인이에게 행한 악행의 대가를 치르기엔 부족하다는 한 네티즌의 말이다. ‘정인이 사건’의 결심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이정빈 가천대 의과대학 법의학과 석좌교수는 "정인이 오른쪽 팔을 보면 피부는 깨끗하지만 팔뼈 아래쪽 제일 말단 부위가 완전히 으스러졌다"며 "(때렸다기보다는) 팔을 비틀었다는 결론이 나온다. 으드득 소리가 ...

    한국경제 | 2021.05.15 19:04 | 이미나

  • thumbnail
    남의 집 침입 술·라면 '꿀꺽'…"벌금좀, 입원좀" 철면피 절도범

    ... 누범 기간 범행" 징역 2년 '법정구속' 남의 집에 몰래 들어가 불을 내 집 일부를 태우고, 그 안에서 술과 라면 등을 먹은 5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다. 첫 공판에서 "벌금형을 내려달라"던 피고인은 선고 공판에는 환자복을 입고 출석해 "병원에 입원하면 안 됩니까"라며 법정구속을 모면하려 했으나 결국 법정에서 구속됐다. 춘천지법 형사2부(진원두 부장판사)는 현주건조물방화와 야간주거침입절도 등 혐의로 기소된 A(53)씨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고 15일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5.15 12:03 | YONHAP

  • thumbnail
    무면허 운전하다 천변 추락…잠적 중에 경찰 추격받자 또 운전

    도로교통법 위반 선고 때 법정 불출석…결국 징역 1년 실형 무면허 운전을 하다 천변에 차량을 빠트린 30대 남성이 잠적 중 경찰 추격을 피해 또다시 면허 없이 운전대를 잡았다가 결국 실형을 살게 됐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A(32)씨는 지난해 9월 12일 새벽 다른 사람의 BMW 승용차를 몰고 가다 방향 전환 미숙으로 대전 갑천도시고속도로 인근 천변에 차량을 추락시켰다. 당시 자동차 운전면허가 없던 A씨는 도로교통법 위반(무면허 운전) 혐의로 ...

    한국경제 | 2021.05.15 08:02 | YONHAP

  • thumbnail
    미 국방부 부차관보 "중, 러, 이란, 북한 사이버 위협 극심"

    ... 사이버 위협국으로 중국과 러시아, 이란, 북한을 거론하면서 사이버 보안 강화가 최우선 과제라는 입장을 밝혔다. 미케 오양 미국 국방부 사이버정책 부차관보는 14일(현지시간) 하원 군사위 사이버·혁신기술·정보시스템 소위 청문회에 출석해 "우리 경쟁자들은 정치·경제적 정보와 군사적 이점을 추구하고 우리의 안보를 약화하고자 그들의 사이버 능력을 사용하고 있다"며 "국가정보국(DNI)은 특히 중국, 러시아, 이란, 북한 그리고 그들의 대리자로부터의 사이버 위협이 극심한 ...

    한국경제 | 2021.05.15 03:26 | YONHAP

  • thumbnail
    '도끼 난동' 8개월 뒤 이웃 살해 50대男…징역 25년

    ... 죽음에 이르기까지 극심한 고통을 겪었을 것이고, 유가족들 또한 엄청난 정신적 충격을 받았을 것"이라면서 "재범 위험성이 있다고 판단해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을 함께 명령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재판장에 출석한 A씨는 생년월일, 직업 등 신원을 확인하는 질문에 "모른다"고 대답하는 등 반성하는 모습을 보이지 않았고, 지난 3월 첫 공판에서도 재판부의 질문에 반말로 답했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

    한국경제 | 2021.05.14 22:58 | 이보배

  • thumbnail
    술값 때문에…손님 살해·유기한 노래주점 업주 "죄송합니다"

    술값 시비로 손님을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는 노래주점 점주가 구속심사를 위해 법원에 출석했다. 살인 및 사체손괴·유기 등의 혐의로 구속 영장이 청구된 30대 노래주점 업주 A씨는 14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상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인천지방법원에 모습을 드러냈다. 모자를 눌러쓴 채로 나타난 A씨는 '피해자의 시신을 훼손하고 유기까지 해야 했느냐'는 취재진의 물음에 "죄송합니다"라고 ...

    한국경제 | 2021.05.14 15:31 | 김수영

  • thumbnail
    '콩고 출신' 조나단, 형 라비 조건만남 사기 대신 사과 [전문]

    ... 오히려 실수를 하게 될까 많이 두려웠다"며 "힘든 시기에 이렇게 좋지 않은 소식을 알려드리게 돼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2018년 말부터 형이 재학 중이던 학교에서 형의 출석 문제와 몇 가지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한국말이 서투르신 어머니를 대신해 여러 번 방문했고 문제가 있다는 걸 알게 됐다"며 "동생이지만 형에게 졸업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정신 차리고 학교 생활을 충실하게 임할 것에 ...

    텐아시아 | 2021.05.14 14:18 | 정태건

  • thumbnail
    '콩고 왕자' 조나단, 형 라비 성범죄에 "마땅히 벌 받아야"

    ... 두려웠습니다. 먼저 힘든 시기에 이렇게 좋지 않은 소식을 알려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기사를 통해 접하셨을 형의 대한 일과 저의 입장에 대해 여러분들께 말씀 드리고자 합니다. 2018년 말부터 형이 재학 중이던 학교에서 형의 출석 문제와 몇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한국말이 서투르신 어머니를 대신하여 여러 번 방문을 했었고 문제가 있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동생이지만 형에게 졸업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정신 차리고 학교 생활을 충실하게 임할 것에 대해 권유하고 ...

    한국경제 | 2021.05.14 13:45 | 김예랑

  • thumbnail
    '휘발유 사재기' 美 주유소에서 새치기하다 난투극 벌어져

    ... 동부 연료 공급의 절반 가까이 차지하는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이 지난 7일 사이버 공격을 받아 가동을 중단하자 휘발유 품귀 사태를 우려한 시민들이 사재기에 나서고 있다. 20초간 짧은 시간 벌어진 난투극 중 여성은 주먹을 휘두르고 남성은 여성의 머리채를 잡는 등 광경을 연출했다. 여성은 몸싸움을 벌이다 휴대전화가 떨어져 파손됐고 남성은 티셔츠가 찢어졌다. 두사람은 모두 경찰 조사를 받고 풀려난 상태이며 곧 법정에 출석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10:57 | YONHAP

  • thumbnail
    '미투' 서지현, 안태근·국가 상대 손배소 패소(종합2보)

    ... 잃었다고 인정하기에는 증거가 부족하다"고 판단했다. 같은 이유로 국가를 상대로 한 서 검사의 청구도 기각됐다. 서 검사와 안 전 검사장 양측은 이날 법정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민사소송은 재판 당사자와 대리인이 법정에 출석하지 않더라도 선고를 내릴 수 있다. 서 검사는 안 전 검사장이 법무부 정책기획단장 시절 자신을 강제추행하고 법무부 검찰국장으로 승진한 뒤에는 보복 인사를 했다며 2018년 11월 소송을 냈다. 서 검사는 공무원이었던 안 전 검사장이 ...

    한국경제 | 2021.05.14 10: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