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64,3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형뽑기방에 '큰일' 본 여성 죄명은?…경찰 고심

    ... 방침이라고 2일 밝혔다. 앞서 경찰은 이 점포 운영자 B씨의 신고를 접수하고 재물손괴 혐의를 적용해 수사를 벌였다. 점포에서 대변을 본 행위가 타인의 재물을 파손한 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한 것이다. 이어 A씨의 신원을 확보하고 경찰서 출석을 요청해 최근 그를 조사했으나 입건 여부는 결정하지 못했다. 이는 점포 내 바닥에 대변을 봤으나 청소로 원상복구 된데다 인형 뽑기 기기가 파손된 정황이 없어 재물손괴 혐의를 적용하기 모호한 탓이다. 경찰은 업무방해 혐의 적용도 ...

    한국경제TV | 2022.08.02 16:15

  • thumbnail
    백경란 "코로나 치명률 증가시 취약시설 등 일부 거리두기 고려"

    ... '정밀 핀셋방역'이라고 강조하면서 치명률이 초기 델타 바이러스 당시 수준으로 증가하는 등의 중대 상황변화가 있으면 부분적 거리두기를 시행할 수 있다고 밝혔다. 백경란 질병관리청장은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코로나19 현안보고에 출석해 "치명률이 델타 바이러스 수준으로 증가하거나 병상 이용률의 심각한 위험수위가 계속되면 거리두기를 고려할 수 있다"며 "일률적 거리두기보다는 감염 취약시설 등을 중심으로 먼저 시행하려고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백 청장은 "모임 ...

    한국경제 | 2022.08.02 15:51 | YONHAP

  • thumbnail
    인형뽑기방에 '큰일' 보면 어떤 죄…경찰, 적용 죄명 고심

    ... 밝혔다. 앞서 경찰은 이 점포 운영자 B씨의 신고를 접수하고 재물손괴 혐의를 적용해 수사를 벌였다. 점포에서 대변을 본 행위가 타인의 재물을 파손한 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한 것이다. 이어 A씨의 신원을 확보하고 경찰서 출석을 요청해 최근 그를 조사했으나 입건 여부는 결정하지 못했다. 점포 내 바닥에 대변을 봤으나 청소로 원상복구 된데다 인형 뽑기 기기가 파손된 정황이 없어 재물손괴 혐의를 적용하기 모호한 탓이다. 경찰은 업무방해 혐의 적용도 고려했으나, ...

    한국경제 | 2022.08.02 15:30 | YONHAP

  • thumbnail
    '허위학력 기재 의혹' 최경식 남원시장, 경찰 출석

    전북경찰청은 허위학력 기재 의혹을 받는 최경식 남원시장을 소환해 조사 중이라고 2일 밝혔다. 경찰은 이날 오후 1시 30분께부터 최 시장을 불러 허위학력 기재와 관련한 사실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최 시장은 지난해 7월 15일 전북도의회에서 출마 의사를 밝히는 기자 간담회를 하면서 보도자료에 서울 모 대학 졸업이라고 기재하는 등 자신의 학력을 허위로 적시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관련 의혹을 확인하기 위해...

    한국경제 | 2022.08.02 14:22 | YONHAP

  • thumbnail
    여가위, 야당만 참석 '반쪽회의'…與 "단독개최, 다수당 폭거"

    ... 받겠다는 건지 납득할 수 있는 이유 명확히 밝히라"고 말했다. 양이원영 의원은 국민의힘 의원들이 휴가를 이유로 회의에 불참했다며 "여당 위원들이 휴가를 갔다는 것은 거짓말이다. 정경희 여당 간사는 10시부터 교육위원회에 출석해있고, 김미애 의원도 보건복지위원회에 출석해있다"고 지적했다. 국민의힘을 제외하고 야당 위원끼리라도 이번 주 내에 여가부로부터 업무 보고를 받고 현안 질의를 하자는 주장도 나왔다. 한준호 의원은 "오늘 참여한 위원들의 의견을 담아 ...

    한국경제 | 2022.08.02 12:36 | YONHAP

  • thumbnail
    무인 인형뽑기방서 볼일 본 여성 잡혔다…"급해서 그만"

    경기 김포시의 한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대변을 보고 달아난 여성이 경찰서로 출석해 조사받았다. 2일 김포경찰서는 지난 6월 7일 오후 6시 50분께 김포시 구래동 한 상가건물 1층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대변을 보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 여성 A 씨를 불러 조사했다고 밝혔다. A 씨는 경찰에서 "용변이 급해서 그랬다"고 진술하며 잘못을 시인했다. 7일 KBS 보도에 따르면 경기 김포시에서 무인 인형뽑기방을 운영하는 점주는 지난달 8일 ...

    한국경제 | 2022.08.02 11:52 | 김현덕

  • thumbnail
    인형뽑기방에 대변 본 여성, 잘못 시인..."급해서 그랬다"

    경기 김포시 한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아무도 없는 시간에 대변을 보고 사라진 여성이 경찰서로 출석해 잘못을 인정했다. 김포경찰서는 지난 6월 7일 오후 6시 50분께 김포시 구래동 한 상가건물 1층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대변을 보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 여성 A씨를 불러 조사했다고 2일 밝혔다. A씨는 경찰에서 "용변이 급해서 그랬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 점포를 운영하는 B씨는 사건 다음 날 "매장에서 악취가 ...

    키즈맘 | 2022.08.02 10:25 | 김주미

  • thumbnail
    무인 인형뽑기방 대변 본 여성…"급해서 그랬다"

    경기 김포시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대변을 본 뒤 아무런 조치 없이 달아났던 여성이 경찰에 출석했다. 김포경찰서는 지난 6월 7일 오후 6시 50분께 김포시 구래동 한 상가건물 1층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대변을 보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 여성 A씨를 불러 조사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여성은 경찰에서 "용변이 급해서 그랬다"며 잘못을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 점포를 운영하는 B씨는 사건 발생 다음 날에 "매장에서 악취가 난다"는 손님의 전화를 ...

    한국경제TV | 2022.08.02 10:22

  • thumbnail
    인형뽑기방에 대변 본 여성…"급해서 그랬다" 잘못 시인

    경기 김포시의 한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대변을 보고 달아난 여성이 경찰서로 출석해 잘못을 시인했다. 김포경찰서는 지난 6월 7일 오후 6시 50분께 김포시 구래동 한 상가건물 1층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대변을 보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 여성 A씨를 불러 조사했다고 2일 밝혔다. A씨는 경찰에서 "용변이 급해서 그랬다"고 진술하며 잘못을 시인했다. 앞서 이 점포를 운영하는 B씨는 사건 발생 다음 날에 "매장에서 악취가 난다"는 손님의 전화를 받은 뒤 ...

    한국경제 | 2022.08.02 09:57 | YONHAP

  • thumbnail
    남아공 전기료 항의시위서 2명 사망…"경찰 발포"

    ... 사망자 중 40대 남성은 등에 총을 맞아 숨졌고 다른 50대 남성의 경우 방화 등이 일어난 도로 맞은편 집 마당에서 경찰의 조준 사격을 받았다고 말했다. 시위대는 앞서 문제 해결을 위해 관할인 타니아 캠벨 에쿠르훌레니 시장의 출석을 요구하기도 했다. 캠벨 시장은 이날 현지 방송에 "본래 시청과 주민들의 대담은 이러지 않았는데 외부 요소가 개입돼 폭력시위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남아공에서 물, 전기 등 기본 서비스가 잘 이뤄지지 않는 데 대한 주민 시위는 ...

    한국경제 | 2022.08.02 00: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