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8731-58740 / 63,9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戰] 濠, 불량국 공격 확대 동참 미결정

    호주는 이라크에 이어 다른 `불량국가'로전쟁이 확대될 경우 동참 여부를 결정하지 않았다고 시드니 모닝 헤럴드 인터넷판이25일 보도했다. 알렉산더 다우너 외교통상부 장관은 24일 연방 의회에 출석해 "미국은 9.11테러를 계기로 국가 안전보장을 위해 적극적인 행동을 취할 필요성을 갖게됐다. 따라서미국이 새로운 독트린을 도입한 것처럼 보인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이것은 새로운 독트린이라기 보다는 테러 및 불량 국가에 대한 대응수준의 문제다. 그럼에도 ...

    연합뉴스 | 2003.03.25 00:00

  • [이라크戰] "이라크전 장기화 가능성"

    ... 미군 포로들의 모습에 충격을 받은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그제야 국제법과 제네바 협약을 기억했다"고꼬집었다. 로버트 힐 호주 국방장관도 25일 이라크전이 예상보다 오래 갈수 있음을 인정했다. 힐 장관은 이날 의회에 출석해 전쟁이 장기화할 경우 걸프지역에 정박중인 호주선박의 승무원들을 교체할 수 있다고 말했다. 힐 장관은 그러나 이라크에 파견한 호주 병력을 증강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다마스쿠스.시드니 AFP=연합뉴스) yunzhen@y...

    연합뉴스 | 2003.03.25 00:00

  • [이라크戰] 英총리 "바그다드 진격이 핵심목표"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는 24일 가능한 빨리 바그다드로 진격하는 것이 이라크전의 "가장 핵심적인 목표"라고 말했다. 블레어 총리는 이날 이라크전 개전 이후 처음으로 하원에 출석, "가장 핵심적인목표는 가능한 신속히 바그다드에 진격하는 것"이라며 "그렇게 함으로써 사담 후세인 정권의 종말을 보다 가깝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블레어 총리는 이어 이라크 남부의 전략적 요충지인 바스라의 국제공항이 "장악됐다"고 말했다. (런던 AF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3.03.25 00:00

  • "유로권, ECB에 과다기대 말라"..ECB 간부

    유로권은 이라크 전쟁 등을 명분으로 유럽중앙은행(ECB)에 너무 많은 것을 기대해서는 안된다고 ECB 분석 책임자가 24일 말했다. 오트마르 이싱 수석연구원은 이날 유럽의회 경제통화위원회에 출석해 ECB가 역내 경제의 신뢰를 높이는데 기여해야 하지만 "그렇다고 너무 많은 것을 기대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이싱은 이와 관련해 ECB가 개전 첫날 통화 정책의 우선적 목표가 여전히 "물가 안정"임을 강조하는 성명을 냈음을 상기시켰다. 그는 그러나 ...

    연합뉴스 | 2003.03.25 00:00

  • 김영준씨, '김방림 의원에 대가성 贈賂' 인정

    ... 캐물으며 김 의원이 OA부문 인수에 직접적 커넥션이 없었음을 부각시키는 데 초점을 맞췄다. 김 의원은 1차 공판에서 "A씨가 김씨에게 빌린 OA부문 인수비용 10억원에 대한한달치 이자 3억원이 너무 비싸다고 판단돼 김씨를 만나 이자 1억원을 탕감하고 그돈을 내가 가진 것"이라며 인수 대가성 수뢰 혐의를 부인한 바 있다. 한편 이날 공판에서 김씨와 함께 증인으로 채택된 A씨는 출석하지 않았다. (수원=연합뉴스) 최찬흥기자 chan@yna.co.kr

    연합뉴스 | 2003.03.24 00:00

  • 盧대통령 내달 2일 국회연설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내달 2일 임시국회 본회의에 출석, 취임후 첫 시정연설을 한다. 유인태(柳寅泰) 청와대 정무수석은 22일 "입법부의 위상을 존중하는 차원에서 노 대통령이 국회에 직접 나가 시정연설을 하는 것으로 계획이 잡혔다"고 말했다. 그는 "노 대통령은 앞으로도 임시국회때마다 다 나갈 수는 없지만, 정기국회 때나 예산안 제출 때 등 대통령이 국회에 나가 하기로 돼 있는 것들은 국무총리를 대독시키지 않고 직접 한다는 생각"이라고 전했다. ...

    연합뉴스 | 2003.03.22 00:00

  • 美전역 테러비상체제 돌입

    ... 당국은 또 테러범들이 화물선을 이용해 `더러운 폭탄' 등을 미국내로 반입할 것을 우려, 화물선들에 대한 조사를 강화했으며 국경수비대 125명을 캐나다 국경에 추가로 배치했다. 한편 톰 리지 미국 국토안보국은 20일 의회에 출석해 "미국내에서 보복테러가발생하지 않았다"면서 이번주 발령한 미국내 테러위협 수준인 `코드 오렌지'를 그대로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국토안보국은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이라크에 48시간 최후 통첩을전달한데 때맞춰 미국내 ...

    연합뉴스 | 2003.03.21 00:00

  • 국방위, 오늘 파병안 처리

    ...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민주당 박양수(朴洋洙) 의원은 "지금 논의되고 있는 건설공병부대 파병은 과거 선례로 볼 때 전후복구 차원인 만큼 개전초부터 파병 운운하는 것은 선후가맞지 않는다"며 조기 파병에 반대하는 입장을 표명했다. 한편 통일외교통상위도 이날 오후 윤영관(尹永寬) 외교통상장관을 출석시킨 가운데 전체회의를 열어 이라크전 발발에 따른 외교 대책 등을 보고받을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김민철기자 minchol@yna.co.kr

    연합뉴스 | 2003.03.21 00:00

  • [이라크戰] 블릭스 "추가 사찰 무산에 유감"

    ... 블릭스 유엔 무기 사찰단장은 19일 이라크에서활동해 온 유엔 무기사찰단에게 추가 사찰 기회가 주어지지 못해 유감이며 이라크는대량살상무기 보유 실태에 대한 여러 의문점을 해소시키지 못했다고 밝혔다. 블릭스 단장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출석해 지난 3개월 반 동안 벌인 사찰활동을 마무리지을 수 있는 시간이 주어지지 않아 유감이라고 말하고, "이라크가 대량살상무기 부재 주장을 확신시켜주지 못한데다 군사행동이 임박했다는 점 등에 비애를 느낀다"고 강조했다. 유엔 감시.검증....

    연합뉴스 | 2003.03.20 00:00

  • [이라크戰] 러, 美와 전쟁 조기종결 협의 약속

    러시아는 20일 시작된 이라크 전쟁을 조기에 종결하기 위해 미국과 협상을 계속할 것이라고 알렉산드르 살타노프 외무차관이 20일 밝혔다. 살타노프 차관은 이날 긴급 소집된 연방회의(상원) 전체 회의에 출석, "(미국주도의) 이라크 전쟁으로 무고한 이라크 주민들의 피해가 우려된다"면서 이같이 약속했다. 그는 또 "러시아는 전화에 휘말린 이라크 상황을 하루 빨리 안정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라크 주민들의 인도적 재앙을 막기 위해 관련국들과 ...

    연합뉴스 | 2003.03.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