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221-60230 / 61,0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임시국회 본회의 정치분야 대정부 질문

    국회는 3일 본회의를 열고 황인성국무총리와 관계국무위원을 출석시킨 가운데 정치.외교.안보분야 대정부질문을 벌였다. 황인성국무총리는 이날 답변을 통해 "정부는 개혁의 지속성을 확보하기위해 법과 제도개혁에 노력을 배가할 것"이라고 말하고 "금융실명제실시와 세제개혁등 경제개혁도 당초의 계획대로 일관성있게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황총리는 또 행정조직개편문제와 관련,"행정조직을 다가오는 21세기의 행정수요를 충족시킬수 있는 방향으로 개편할 ...

    한국경제 | 1993.07.03 00:00

  • 국회 본회의, 3일 정치/외교/안보 분야 대정부 질문

    국회는 3일 본회의를 열고 황인성국무총리와 관계국무위원을 출석시킨 가운데 정치.외교.안보분야 대정부질문을 벌였다. 황인성국무총리는 이날 답변을 통해 "정부는 개혁의 지속성을 확보하기위해 법과 제도개혁에 노력을 배가할 것"이라고 말하고 "금융실명제실시와 세제개혁등 경제개혁도 당초의 계획대로 일관성있게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황총리는 또 행정조직개편문제와 관련,"행정조직을 다가오는 21세기의 행정수요를 충족시킬수 있는 방향으로 개편할 ...

    한국경제 | 1993.07.03 00:00

  • [새노동정책현장] (9) 노조의 인사/경영 참여

    ... 노조요구안을 철회하는 선에서 단체협상을 타결지었다. 그러나 실질적인 노사동수로 징계위원회를 운영하는 곳도 있다. 경기도 광명시 기아자동차는 단체협약상에 "인사.징계위원회는 노사 5명씩 10명으로 구성하며 6인 이상의 노사동수출석출석위원 과반수 찬성으로 의결한다. 단 해고.권고사직은 3분의2이상 찬성으로 의결한다"고 명시돼있다. 이처럼 인사.경영권참여문제가 노사현장에서 혼란을 빚게 하는 것은 노동관계법상 이에대한 근거규정이 없기 때문이다. 헌법23조1항에 ...

    한국경제 | 1993.07.02 00:00

  • "한의대생 수업복귀를"...오 교육부장관

    오병문교육부장관은 30일 장관실에서 전국11개 한의대 학장회의를 갖고 학생들의 조속한 수업복귀를 당부했다. 오장관은 이날 "수업일수 2주단축승인등 학생들의 유급사태를 막기위해 가능한 조치는 모두 취했다"며 "학칙에 따라 14주 수업일수의 3분의2 또는 4분의3 출석만으로 학점취득을 인정해 주더라도 내주까지 수업에 복귀하지 않을 경우 유급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3.07.01 00:00

  • 경희.경산.동의대 한의대생 유급시한 7월7-10일

    ... 2주단축을 승인하고 수업일수 확보시한을 통보한 이래 과거에 유급된 적이 있어 제적위기에 몰린 약 1백10명(3%)의 학생만 이 수업에 참가해 강좌는 개설되고 있으나 학칙에 따라 14주 수업의 3분 의 2, 또는 4분의 3을 개별출석하면 학점을 딸 수 있는 시한도 사실상 끝 난다"고 밝혔다. 또 이들 3개대 외에 경원대.대전대.동국대.원광대는 7월 셋째주인 1 2~17일께, 상지대는 26~31일께, 동신대와 세명대.전주우석대는 8월중에 각각 개별 유급시한을 ...

    한국경제 | 1993.07.01 00:00

  • "한의대생 수업거부도 철회를"...시민들 여론 높아

    ... 학생들이 제적을 면키위해 수강함으로써 가까스로 br />수업재개>가 인정돼 또다시 3~4주씩 시한을 연장받게 됐으나 이번주가 지나 면 개인별 결강에 따른 무더기 유급을 맞게된다. 대학별로 최소 수업일수의 3분의2~5분의 4를 출석하지 않을 경우 학점을 인정치 않는 학칙이 7월초부 터 적용되는 것이다. 따라서 수업복귀 결정이 조만간 이뤄지지 않으면 수업거부가 진행중인 경 희대.동국대등 9개대학 한의대지망생 4천여명(정원 6백70명의 5~6배)은 지 원기회마저 ...

    한국경제 | 1993.06.28 00:00

  • 농림수산 전산정보 VAN통해 공급...빠르면 내년부터 시행

    ... 농수산물유통공사등 13개기관이 개별적으로 생산 제공하고있는 농림수산관련 전산정보를 내년부터 농림수산정보센터에서 종 합,별도의 부가가치통신망(VAN)을 통해 공급토록할 방침이다. 허신행농림수산부장관은 22일 국회 농림수산위원회에 출석,빠르면 내년부 터 전용데이터통신망을 확보해 농림수산정보를 전용으로 제공하는 VAN을 농 림수산정보센터가 운용토록하겠다고 보고했다. 허장관은 이를위해 46억원의 예산을 신청했다고 밝히고 종합정보망이 구축 되면 정보제공자와 농어민,농어민상호간 ...

    한국경제 | 1993.06.23 00:00

  • [천자칼럼] 독서방학

    ... 쉽게 믿어지지 않을는지 모른다. 공산당의 생리로 보아 자본주의 체제의 전복이 지상과업일수는 있겠으나 지성인들의 독서장려가 당의 당면과업일수는 없을듯 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일본공산당은 그들의 기관지를 통해 대학생들의 강의실 출석을 독려하고 심도있는 독서를 권장하는데 열을 올렸다. 60년대말의 일이었다. 당시만해도 일본의 대학들은 안보투장쟁의 후유증으로 대학안팎에서 심한 몸살을 앓고 있었다. 일반신문의 "사설"에 해당하는 "주장"을 통해 적기는 "대학생들은 ...

    한국경제 | 1993.06.23 00:00

  • 이스라엘외무 방북 외교쟁점화...정부, 접촉내용에 촉각

    ... 군사반란"이라고 규정하고 전씨를 포함한 쿠데타 주모 자들에 대한 사법처리를 요구했다. 장씨와 김씨는 이날 민주당의 12.12쿠데타 진상조사위원회(위원장 권 노갑 최고위원)가 마포 가든호텔에서 주최한 12.12관련 증언 청취회에 출석해 이렇게 증언했다. 두 사람은 "김영삼 대통령의 문민정부가 12.12를 하극상에 의한 쿠데 타적 사건이라고 규정한 것을 환영한다"고 말하고 "정부가 쿠데타로 규 정한 이상 법무장관이 검찰권을 발동해 불법 권력탈취사건을 수사해 주모 ...

    한국경제 | 1993.06.22 00:00

  • <정가스케치> "12.12 첫째원인은 최대통령 군통수권 포기"

    21일 오후 민주당 12.12진상조사위에 출석해 공개증언한 장태완 전수경사 령관과 김진기 전육본헌병감은 당시 군최고통수권자였던 최규하 전대통령, 노재현 전국방장관의 처신에 강한 불만을 표시. 장 전수경사령관은 "당시 군통수권 마비는 국헌을 뒤엎는 반란행위를 막 을 책임이 있는 대통령이 군통수기능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한게 첫째 원인" 이라고 헌법조문까지 들어가며 최 전대통령의 미온적 태도를 지적. 그는 또 "설령 대통령이 부임한지 얼마되지 ...

    한국경제 | 1993.06.22 00:00